폭렬닌자 고에몬

Goemon

2009.11.05개봉

  • 개봉 2009.11.05
  • 127분
  • 15세이상관람가
  • 액션
  • 일본
공유하기

전란의 시대,
가장 자유로웠던 전설적 인물의 숨겨진 이야기


1582년. 천하통일을 눈 앞에 두었던 오다 노부나가(織田信長)가 아케치 미츠히데(明智光秀)의 모반으로 혼노지(本能寺)에서 비운의 숨을 거둔다. 그 비보를 전해 들은 노부나가의 오른팔 도요토미 히데요시(豊臣秀吉, 오쿠다 에이지)는 곧바로 미츠히데를 토벌해 주군(主君)의 원통함을 풀고, 동시에 스스로 천하통일의 위업을 달성하며 도요토미의 시대를 연다.  더보기

한편, 정치적인 안정을 되찾았지만, 심해지는 빈부격차 속에서 서민들의 삶은 궁핍의 극에 달해 있었는데…
바로 그 때 전국에 신출귀몰하는 천하의 대도(大盜) 이시카와 고에몬(石川五右衛門, 에구치 요스케)이 혜성처럼 등장, 부자들만을 상대로 금품을 털어 가난한 사람들에게 나눠주는 의적 행위로 서민들 사이에서는 영웅으로 추앙 받는다.

그러던 어느 날, 고에몬은 기노쿠니야 분자에몬(紀伊国屋文左衛門, 무사카 나오마사)의 집에서 이국적인 상자 하나를 훔쳐낸다. 그리고 그 상자 속에 그의 운명과 역사를 크게 바꿀 거대한 비밀이 숨겨져 있음을 알게 되고, 상자를 노리는 자들은 점차 고에몬을 위협해 오는데..

혼란의 시기, 일본 전국 시대를 배경으로
상자 속 비밀을 둘러싼 이들이 펼치는
숨막히는 액션 활극!  접기

공식 홈페이지 제작노트 보기

시대에 얽매이지 않는 과감함
재현이 아닌 새로운 것을 창조하고자 했던
감독과 스탭들의 고군분투가 빚어낸 시공간을 초월한 이미지


무엇 때문에 그 문화가 태어났을까? <폭렬닌자 고에몬>의 자유로운 이미지는 이러한 물음에서 탄생되었다. 양식미로서 표현하고자 하는 시대의 모습을 추구하는 것도 좋지만, 문화의 정신을 이해하고 그것을 이 시대의 관객들과 공유하기 위해서는 시대의 재현이 아닌, 창조가 필요하다는 감독의 판단이 있었기 때문이다.

그리하여 전국시대 문화를 파악하기 시작, 능력이 없는 사람은 쉽게 없어지고 능력이 있으면 누구라도 천하를 거머쥘 수 있는 전국시대에서 무엇에도 얽매이지 않는 자유로운 정신을 발견하고는 그 정신을 이어받아 시공간을 초월한 영화 속 이미지를 만들어낸다.

하지만, 아무리 자유롭게 표현하더라도 역사 속 고증과 아주 동떨어질 수는 없는 일. 이에 전국시대에 결코 존재하지 않을 법한 소재를 모아 가이드 라인을 만들고 이미지를 구축해갔다.

예외가 있다면, 오르골이 등장하는 장면. 실제로 전국시대에는 오르골이 등장하지 않았지만, 감독은 어떻게든 서양으로부터 들어온 ‘무기=철’의 상징으로 이미지를 표현하고자 이 장면에서만 ‘기본은 지키자’는 규칙을 깨고 오르골을 넣게 되었다고 한다.

이처럼, 역사적 시대를 배경으로 했으나 과거 모습에 연연하지 않고 새로운 무언가를 창조, 관객과 교감하고자 하는 감독과 모든 스탭들의 노력으로 영화 속 전국시대가 탄생되었다.

지금까지 닌자 액션과는 차원이 다른 비주얼
정교한 디지털 기술로 숨막힐 듯 박력 넘치는 액션을 선보이다


제작기간 3년, 세트 수 100개, CG 2000컷, 엑스트라 1000명, 총 스탭수 300여명. <폭렬닌자 고에몬>은 이 대단한 규모로 탄생한 닌자 액션 블록버스터다.

준비기간까지 총 5년에 걸쳐 완성된 영화에서 유독 눈에 띄는 것은 전투장면. 촬영 당시, 비어있는 경기장이 없어 체육관 하나를 빌려 개조하여 사용했다고 하는데, 해외촬영이 없어 모두 블루스크린을 통한 CG라고 생각하기 쉬우나, 세트와 CG의 비율은 50:50.

세트로 구현 가능한 것은 몇 번이고 세트를 만들어 촬영하고, 그 나머지 부분은 블루스크린을 이용한 것이다. 때문에 세트를 만든 스탭들의 고생이 이만저만 아니었다고 한다. 한번에 몇 개의 세트를 만드는 것은 기본, 체육관 전부를 사용하는 큰 세트 제작도 모두 스탭의 몫이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 덕분에 <폭렬닌자 고에몬>은 지금까지 닌자 액션에서 볼 수 없었던 화려하고 규모 있는 영상표현에 성공, 한 장면 한 장면마다 정교한 디지털 기술을 입고 누구도 흉내 낼 수 없는 박력 넘치는 액션 오락물로 완성되었다.


관객평점 7 평점쓰기 더보기

  • 5

    tlaguswj*** 2016.11.14

    굿굿

  • 5

    ajgusd*** 2016.11.03

    볼만했어요

  • 5

    yoasis*** 2016.04.23

    기대됩니다

  • 5

    vixenki*** 2015.11.25

    잘봤습니다

  • 1

    soso*** 2015.07.13

    재미있어요

감독 & 배우더보기

관련기사 1더보기

명대사 명대사쓰기더보기

인상 깊었던 명대사를 등록해주세요.

종합 평점유의사항 레이어

7

  • 7.4
    네이버

  • 6.7
    IMDb

감독 & 배우 연관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