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예

김나윤 눈물, “악플 시달려 우울증, 양현석 때문에 더 욕 먹어”

2012.05.16 11:36
| 정민영 기자
min0@maxmovie.com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미투데이로 공유
  • 싸이월드 C로그로 공유

[맥스무비=정민영 기자] 김나윤이 눈물 때문에 악플에 시달렸던 일을 고백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강심장>에는 SBS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의 도전자들이 출연해 오디션 당시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김나윤은 오디션 때 받았던 악플들을 떠올리며 눈물을 보였다.

김나윤은 “노래실력이 떨어지니까 ‘노래 못한다, 미국 가라, 꺼져라’는 악플이 많았다.”면서 “그때 한참 우울증이 왔다.”고 덧붙였다.

이어 김나윤은 “울보라고도 많이 욕을 먹었다. 심사위원한테 혼날 때마다 운다고 악플이 달렸다.”며 당시 눈물로 인해 상처받았던 일들을 털어놨다.

더불어 김나윤은 “그만 울어야겠다 마음 먹고 노래를 다시 불렀는데 또 못했다.”면서 “그런데 양사장님(양현석)이 붙여줘서 또 욕을 먹었다.”고 말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이날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김나윤 눈물, 어린 나이에 고생이 많네요.”, “김나윤 씨 밝아 보였는데 많이 힘들었겠어요.”, “김나윤 씨, 이젠 눈물 흘리지 마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출처 : SBS <강심장> 방송화면 캡처

맥스무비 연예뉴스 제보 및 보도자료 entpress@maxmovie.com

정민영 기자 min0@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획 ㅣ 영화애호가의 11월의 장바구니 ②
  • 기획 ㅣ 영화애호가의 11월의 장바구니 ②
  • 드디어 야근수당조차 받을 수 없는 세상이 도래했다. 우리 이대로 계속 살아야 하나? 산다는 것은 결국 사는 것에 다름 아님을 증빙하는 삶. 연체 대금 증빙 서류가 곧 살아있다는 증거라고 여기는 독자들..2014.10.30
  • 기획 ㅣ 영화애호가의 11월의 장바구니 ①
  • 기획 ㅣ 영화애호가의 11월의 장바구니 ①
  • 드디어 야근수당조차 받을 수 없는 세상이 도래했다. 우리 이대로 계속 살아야 하나? 산다는 것은 결국 사는 것에 다름 아님을 증빙하는 삶. 연체 대금 증빙 서류가 곧 살아있다는 증거라고 여기는 독자들..2014.10.30
  • 주민번호 대신 생년월일, 행정 문서도 개인정보 최소화
  • [맥스무비=신상민 기자] 앞으로 주민번호 대신 생년월일이 쓰인다.정부는 15일 김황식 국무총리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고 주민번호 대신 생년월일을 쓰는 내용이 담긴 시행령 등 20개 개정안을 의결했다.주민번호 대신 생년월일 표기로 ...2012.05.16
맥스무비 facebook

익스트림

포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