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시티

개봉 1999.11.06 ㅣ 제작년도 1999 ㅣ 92분 ㅣ 청소년 관람불가 ㅣ 스릴러,액션

삶의 막다른 골목에 다다른 이들을 이용해 범죄를 소탕하거나 은밀한 계획을 추진하는 영화들이 종종 눈에 띈다. 민병천의 <유령>, 뤽 베송의 <니키타>등은 사형을 언도받은 이들을 이용해 사회악을 제거한다는 모티프를 토대로 만들어진 영화다. 할리우드 유망주인 클레어 데인즈, 오마 엡스, 지오바니 리비시가 주연을 맡은 <비트 시티> 역시 이런 범주에 속한다. 방화, 강도, 폭행 혐의로 감옥에 갇힌 십대 링크, 피트, 줄리를 전담한 수사반장 아담 그리어. 그는 이들에게 한 가지 제안을 한다. 경찰이 침투할 수 었는 L.A.의 범죄소굴에 잠입한다면 수감시키지 않겠다는 조건을 내건 것이다. 마약과 매춘이 횡횡하는 그곳에 침투해 악당들을 소탕하는 것이 이들에게 내려진 특별 임무, 목숨을 걸고 임무를 수행하는 이들은 경찰들 사이에서 전과자나 다름없는 취급을 당한다. 그러던 중 경찰이 보관중이던 마약이 도난당하고 그리고 반장이 괴한의 총에 살해당하면서 문제가 발생한다. 결국 세사람이 누명을 쓰게 되고 이들은 자신들의 결백을 증명하기 위해 거리로 나선다. 70년대 L.A. 를 배경으로 하는 <비트 시티>는 미국의 딜레마인 인종간의 갈등을 밑바탕에 깔고 있다. 유복한 백인 가정 출신의 피트, 흑인 빈민가 출신의 링크, 독립 생활을 했던 줄리, 이들은 미국 내 인종문제, 빈부격차, 심각한 범죄가 소외시킨 젊은이들의 초상이다.

더보기
개봉 1999.11.06제작년도 199992청소년 관람불가스릴러,액션

삶의 막다른 골목에 다다른 이들을 이용해 범죄를 소탕하거나 은밀한 계획을 추진하는 영화들이 종종 눈에 띈다. 민병천의 <유령>, 뤽 베송의 <니키타>등은 사형을 언도받은 이들을 이용해 사회악을 제거한다는 모티프를 토대로 만들어진 영화다. 할리우드 유망주인 클레어 데인즈, 오마 엡스, 지오바니 리비시가 주연을 맡은 <비트 시티> 역시 이런 범주에 속한다. 방화, 강도, 폭행 혐의로 감옥에 갇힌 십대 링크, 피트, 줄리를 전담한 수사반장 아담 그리어. 그는 이들에게 한 가지 제안을 한다. 경찰이 침투할 수 었는 L.A.의 범죄소굴에 잠입한다면 수감시키지 않겠다는 조건을 내건 것이다. 마약과 매춘이 횡횡하는 그곳에 침투해 악당들을 소탕하는 것이 이들에게 내려진 특별 임무, 목숨을 걸고 임무를 수행하는 이들은 경찰들 사이에서 전과자나 다름없는 취급을 당한다. 그러던 중 경찰이 보관중이던 마약이 도난당하고 그리고 반장이 괴한의 총에 살해당하면서 문제가 발생한다. 결국 세사람이 누명을 쓰게 되고 이들은 자신들의 결백을 증명하기 위해 거리로 나선다. 70년대 L.A. 를 배경으로 하는 <비트 시티>는 미국의 딜레마인 인종간의 갈등을 밑바탕에 깔고 있다. 유복한 백인 가정 출신의 피트, 흑인 빈민가 출신의 링크, 독립 생활을 했던 줄리, 이들은 미국 내 인종문제, 빈부격차, 심각한 범죄가 소외시킨 젊은이들의 초상이다.

더보기
평점 · 리뷰0
5.33
/ 10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