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2001.01.13 ㅣ 126분 ㅣ 15세이상관람가 ㅣ 코미디 ㅣ 미국
여자들이여! 그대의 속마음을 꼭꼭 숨겨라!
속마음이 들리는 대단한 행운아 멜 깁슨이 출현했다!

그녀가 원하는 모든 것을 알고 있는 남자, 멜 깁슨! 헬렌 헌트, 그의 위험한 시선에 걸려버린 여자! 닉 마샬(멜 깁슨 분)은 한때 끝발 날리던 광고 기획자이다. 명성과 돈, 어느 하나 남 부러울 것이 없던 닉에게 어느 날 믿을 수 없는 시련이 닥쳐온다. 바로 승진의 기회를 경쟁사 직원에게 빼앗겨 버린 것이다. 그것도 남자가 아닌 여자 달시 맥과이어(헬렌 헌트 분)에게 말이다. 닉과 달시는 처음 만나자마자 서로를 경계한다. 닉에게 달시는 엄청난 잔소리로 남자를 달달 볶는 마녀일 뿐이며, 달시는 닉이 구닥다리 사고 방식을 가진 극우 남성우월주의자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 달시는 강력한 소비력을 가진 여성들을 위한 제품 광고를 기획할 팀을 꾸리고, 이에 밀릴 수 없는 닉은 여자를 이해하기 위해 자신이 '여자가 되어 보기'로 결심한다. 여자들처럼 코팩을 붙이고, 수분 함유 립스틱을 바르고, 마스카라를 하고, 스타킹을 신기도 하고… 닉은 조만간 자신이 여자를 이해하고 그에 맞는 광고 기획을 할 수 있으리라는 생각에 기분이 으쓱해지는데… 순간 그는 불운하게도 욕실 바닥에 넘어지고, 설상가상으로 감전까지 당하며 정신을 잃고 만다. 다음 날 아침, 어제의 낙상 사고로 여느 때보다 늦게 출근하게 된 닉은 이상한 환청에 시달리게 된다. 주위 여자들은 분명 입을 다물고 있는데, 닉에게는 그녀들의 속마음이 다 들리는 것이다. 어리둥절한 닉은 정신과 상담을 받고, 상담 의사는 닉에게 여자의 마음을 안다면 세상을 다 가진 거나 마찬가지라는 거대한 사실을 깨닫게 해주는데... 이제 닉은 이 특별하고 위험천만한 능력을 그동안 그를 달시에게부터 써먹기 시작하는데...

더보기
466,303관객개봉 2001.01.1312615세이상관람가코미디미국
여자들이여! 그대의 속마음을 꼭꼭 숨겨라!
속마음이 들리는 대단한 행운아 멜 깁슨이 출현했다!

그녀가 원하는 모든 것을 알고 있는 남자, 멜 깁슨! 헬렌 헌트, 그의 위험한 시선에 걸려버린 여자! 닉 마샬(멜 깁슨 분)은 한때 끝발 날리던 광고 기획자이다. 명성과 돈, 어느 하나 남 부러울 것이 없던 닉에게 어느 날 믿을 수 없는 시련이 닥쳐온다. 바로 승진의 기회를 경쟁사 직원에게 빼앗겨 버린 것이다. 그것도 남자가 아닌 여자 달시 맥과이어(헬렌 헌트 분)에게 말이다. 닉과 달시는 처음 만나자마자 서로를 경계한다. 닉에게 달시는 엄청난 잔소리로 남자를 달달 볶는 마녀일 뿐이며, 달시는 닉이 구닥다리 사고 방식을 가진 극우 남성우월주의자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 달시는 강력한 소비력을 가진 여성들을 위한 제품 광고를 기획할 팀을 꾸리고, 이에 밀릴 수 없는 닉은 여자를 이해하기 위해 자신이 '여자가 되어 보기'로 결심한다. 여자들처럼 코팩을 붙이고, 수분 함유 립스틱을 바르고, 마스카라를 하고, 스타킹을 신기도 하고… 닉은 조만간 자신이 여자를 이해하고 그에 맞는 광고 기획을 할 수 있으리라는 생각에 기분이 으쓱해지는데… 순간 그는 불운하게도 욕실 바닥에 넘어지고, 설상가상으로 감전까지 당하며 정신을 잃고 만다. 다음 날 아침, 어제의 낙상 사고로 여느 때보다 늦게 출근하게 된 닉은 이상한 환청에 시달리게 된다. 주위 여자들은 분명 입을 다물고 있는데, 닉에게는 그녀들의 속마음이 다 들리는 것이다. 어리둥절한 닉은 정신과 상담을 받고, 상담 의사는 닉에게 여자의 마음을 안다면 세상을 다 가진 거나 마찬가지라는 거대한 사실을 깨닫게 해주는데... 이제 닉은 이 특별하고 위험천만한 능력을 그동안 그를 달시에게부터 써먹기 시작하는데...

더보기
평점 · 리뷰0
7.76
/ 10
  • 8.46
    네이버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