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2004.03.25 ㅣ 117분 ㅣ 15세이상관람가 ㅣ 코미디 ㅣ 한국
강남 치맛바람 잠재운 동태장수 맹만수의 맹랑교육열전!!! 2004년 3월 개봉박두!!!

맹자母, 대한민국 맹렬 부성 맹만수로 화려하게 부활!!! “우리 아들, 명문대 꼭 보내고 말겠습니다!!” 대한민국 학부모들의 무한 존경을 받고 있는 “맹모삼천지교”의 주인공 맹모가 21세기 대한민국에 부활했다. 맹모처럼 세번의 이사도 마다 않는 교육열은 기본이고, 맹모보다 과감한 결단력과 민첩한 행동력까지 갖춘 맹렬 부성 맹만수가 바로 그 주인공. 어떤 장애물도 아들 사성이를 명문대에 보내고자 하는 맹만수의 결심 앞엔 맥을 못추는데, 이제 그가 “맹모삼천지교”가 아닌 “맹부삼천지교”라는 새로운 교육 신화를 이루어낸다? 교육 명당 찾아 불어오는 맹부의 거칠 것 없는 바지바람! 동태장수 맹만수 등장에 강남 8학군 치맛바람까지 꽁꽁 얼다!!! 족집게 학원 1등 등록과 잘 나가는 인터넷 과외 강사와 학원 강사 리스트를 주르륵 꿰는 그는 못 말리는 바지바람의 소유자. 강북고 1등인 아들 사성이의 명문대 입학을 확신하고 있는데, 집, 학교, 학원이 일 킬로미터 내에 있어야 명문대에 합격한다는 일.당.십.락!을 듣고 충격을 받는다. 마침내, 한국 최고의 금싸라기 땅 대치동으로 이사가기로 결정한 맹만수, 이제 그의 바지바람이 강남 8학군 치맛바람까지 밀어낸다? 최고의 교육환경과 최고의 은신처가 마주보고 있다고?! 맹렬부성 맹만수에게 태클거는 맹랑 건달 삼촌 최강두 등장!! 3번째 이사한 맹만수는 학교와 학원이 5분 거리에 있고, 모의고사 전국 1등이 앞집에 사는 완벽한 교육환경에 행복해한다. 하지만 이것도 잠시, 앞집 전국1등의 삼촌이 잠시 휴업중인 건달이라니. 최고의 환경을 찾아 사채까지 얻어 이사왔는데, 최악의 이웃을 만났다! 아들 위해서라면 물불 안가리는 맹만수, 이제 그의 상상을 초월하는 “맹사성 명문대 입학 장애물 제거 작전”이 펼쳐진다!!!

더보기
860,044관객개봉 2004.03.2511715세이상관람가코미디한국
강남 치맛바람 잠재운 동태장수 맹만수의 맹랑교육열전!!! 2004년 3월 개봉박두!!!

맹자母, 대한민국 맹렬 부성 맹만수로 화려하게 부활!!! “우리 아들, 명문대 꼭 보내고 말겠습니다!!” 대한민국 학부모들의 무한 존경을 받고 있는 “맹모삼천지교”의 주인공 맹모가 21세기 대한민국에 부활했다. 맹모처럼 세번의 이사도 마다 않는 교육열은 기본이고, 맹모보다 과감한 결단력과 민첩한 행동력까지 갖춘 맹렬 부성 맹만수가 바로 그 주인공. 어떤 장애물도 아들 사성이를 명문대에 보내고자 하는 맹만수의 결심 앞엔 맥을 못추는데, 이제 그가 “맹모삼천지교”가 아닌 “맹부삼천지교”라는 새로운 교육 신화를 이루어낸다? 교육 명당 찾아 불어오는 맹부의 거칠 것 없는 바지바람! 동태장수 맹만수 등장에 강남 8학군 치맛바람까지 꽁꽁 얼다!!! 족집게 학원 1등 등록과 잘 나가는 인터넷 과외 강사와 학원 강사 리스트를 주르륵 꿰는 그는 못 말리는 바지바람의 소유자. 강북고 1등인 아들 사성이의 명문대 입학을 확신하고 있는데, 집, 학교, 학원이 일 킬로미터 내에 있어야 명문대에 합격한다는 일.당.십.락!을 듣고 충격을 받는다. 마침내, 한국 최고의 금싸라기 땅 대치동으로 이사가기로 결정한 맹만수, 이제 그의 바지바람이 강남 8학군 치맛바람까지 밀어낸다? 최고의 교육환경과 최고의 은신처가 마주보고 있다고?! 맹렬부성 맹만수에게 태클거는 맹랑 건달 삼촌 최강두 등장!! 3번째 이사한 맹만수는 학교와 학원이 5분 거리에 있고, 모의고사 전국 1등이 앞집에 사는 완벽한 교육환경에 행복해한다. 하지만 이것도 잠시, 앞집 전국1등의 삼촌이 잠시 휴업중인 건달이라니. 최고의 환경을 찾아 사채까지 얻어 이사왔는데, 최악의 이웃을 만났다! 아들 위해서라면 물불 안가리는 맹만수, 이제 그의 상상을 초월하는 “맹사성 명문대 입학 장애물 제거 작전”이 펼쳐진다!!!

더보기
평점 · 리뷰0
5.73
/ 10
  • 5.3
    네이버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