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림슨 리버2 : 요한계시록의 천사들

Crimson Rivers 2 : Angels of the Apocalypse

180,022관객
개봉 2005.09.01 ㅣ 100분 ㅣ 15세이상관람가 ㅣ 미스터리,액션 ㅣ -
이천년 비밀을 간직한 성서의 마지막… 요한계시록 재앙을 여는 7개의 봉인 종말을 예고하는 7명의 천사들. “예수의 12제자를 죽여라! ” 최후의 봉인이 열리는 순간, 이제 그들을 막을 수 없다!

벽에 걸린 십자가 예수상에서 피가 흐르고 그 벽 안에서 산 채로 묻힌 시체가 발견되다! 유서 깊은 수도원, 벽에 걸린 그리스도상에서 피가 흘러나오는 괴기한 사건이 일어난다. 사건을 맡아 파리에서 파견된 니먼 형사(장 르노 분)는 벽 뒤에 묻혀있는 사체와 의문의 암호를 발견한다. 마약반 신참형사 레다 형사 (브누와 마지멜 분)는 상처 입은 한 남자를 병원으로 데려가 치료를 받게 하던 중 검은 옷을 입은 수도승의 공격을 받게 된다. 도저히 인간이라고 믿어지지 않는 괴력의 수도승, 총으로도 잡을 수 없었던 레다 형사는 남자의 병실에서 니먼 형사와 마주치고 그들은 두 사건의 연관성을 직감하게 된다. 연이어 발생하는 살인사건 예수의 12 제자들과 동일한 이름을 가진 피해자들… 수도원 살인사건 이후 또 다시 살인사건이 발생하고 연쇄살인임을 직감한 니먼 형사. 일명 ‘그리스도’라 불리는 한 남자와 그 주위에 12명의 밀교도 패거리들이 있어 그들이 몰려 다니며 성서의 ‘최후의 만찬’을 재현하는 등 기이한 행동을 보였던 사실을 알아내고 그를 수배하는데 그는 바로 레다 형사가 발견한 정체불명의 남자였던 것. 기묘한 살인사건, 사건현장에 남겨진 의문의 암호들… 이 비밀을 풀기 위해 성서 기호학을 연구한 여형사 마리(까미유 나타 분)가 투입된다. 마침내 피해자들의 이름과 예수의 12제자들의 이름이 동일한 것을 발견하고 세 명의 형사는 요한계시록에 기록되어 있는 7개 봉인의 비밀과 자칭 ‘그리스도’를 노린 괴력을 지닌 수도승들의 정체를 파헤치기 시작하는데…

더보기
180,022관객개봉 2005.09.0110015세이상관람가미스터리,액션-
이천년 비밀을 간직한 성서의 마지막… 요한계시록 재앙을 여는 7개의 봉인 종말을 예고하는 7명의 천사들. “예수의 12제자를 죽여라! ” 최후의 봉인이 열리는 순간, 이제 그들을 막을 수 없다!

벽에 걸린 십자가 예수상에서 피가 흐르고 그 벽 안에서 산 채로 묻힌 시체가 발견되다! 유서 깊은 수도원, 벽에 걸린 그리스도상에서 피가 흘러나오는 괴기한 사건이 일어난다. 사건을 맡아 파리에서 파견된 니먼 형사(장 르노 분)는 벽 뒤에 묻혀있는 사체와 의문의 암호를 발견한다. 마약반 신참형사 레다 형사 (브누와 마지멜 분)는 상처 입은 한 남자를 병원으로 데려가 치료를 받게 하던 중 검은 옷을 입은 수도승의 공격을 받게 된다. 도저히 인간이라고 믿어지지 않는 괴력의 수도승, 총으로도 잡을 수 없었던 레다 형사는 남자의 병실에서 니먼 형사와 마주치고 그들은 두 사건의 연관성을 직감하게 된다. 연이어 발생하는 살인사건 예수의 12 제자들과 동일한 이름을 가진 피해자들… 수도원 살인사건 이후 또 다시 살인사건이 발생하고 연쇄살인임을 직감한 니먼 형사. 일명 ‘그리스도’라 불리는 한 남자와 그 주위에 12명의 밀교도 패거리들이 있어 그들이 몰려 다니며 성서의 ‘최후의 만찬’을 재현하는 등 기이한 행동을 보였던 사실을 알아내고 그를 수배하는데 그는 바로 레다 형사가 발견한 정체불명의 남자였던 것. 기묘한 살인사건, 사건현장에 남겨진 의문의 암호들… 이 비밀을 풀기 위해 성서 기호학을 연구한 여형사 마리(까미유 나타 분)가 투입된다. 마침내 피해자들의 이름과 예수의 12제자들의 이름이 동일한 것을 발견하고 세 명의 형사는 요한계시록에 기록되어 있는 7개 봉인의 비밀과 자칭 ‘그리스도’를 노린 괴력을 지닌 수도승들의 정체를 파헤치기 시작하는데…

더보기
평점 · 리뷰0
5.84
/ 10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