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마

coma

개봉 미정 ㅣ 제작년도 2005 ㅣ 공포 ㅣ -
2005년 11월 OCN 방영 영화

십 년 전, 병원에서 일어난 한 소녀의 실종 사건. 십 년 후, 폐업을 앞둔 병원에 남겨진 유일한 환자. 그리고 밝혀지는 10년 전 실종 사건에 얽힌 다섯 가지의 비밀… 10년 전, 밀려드는 환자로 북새통을 이루던 한 병원. 입원 중이던 한 소녀가 실종되는 사건이 일어난다. 목격자도 사건의 단서도 찾지 못한 채, 소녀는 끝내 돌아오지 않았다. 10년 후, 끊임 없는 의료 사고로 인해 결국 십 년 만에 문을 닫게 된 병원. 유일하게 남아 있는 ‘코마’ 환자 이송 여부를 놓고 병원장과 의사 장서원, 간호사 강수진의 의견이 첨예하게 대립한다. 그런 가운데 보험회사 직원 윤영과 코마 환자의 유일한 보호자 홍아, 그리고 소녀 실종 사건을 담당했던 최형사가 병원을 방문한다. 그리고, 다섯 사람이 모두 모이자 결코 열려선 안되는 봉인되었던 수술실이 열려버린다. 그날 밤 다섯 명의 사람들에게 미스터리한 연쇄 사건들이 일어나는데….. Part 1. 생일파티 첫번 째 비밀_10년 전, 그 소녀의 언니는 동생이 신고 나간 빨간색 구두를 찾아 헤맸다. 폐쇄직전의 병원을 방문한 보험회사 직원 ‘윤영’(이세은). 그녀는 병원에 남아있는 유일한 환자이며 ‘코마’ 상태인 ‘이소희’의 이송문제를 책임지고 있다. 하지만 약물중독으로 폐인이 된 병원장은 책임을 회피하려 하고 담당의 장서원은 환자를 절대 내보낼 수 없다고 고집하는데... 두 사람을 바라보는 보험회사 직원 윤영의 얼굴에는 분노의 표정이 비친다. 십년 전 오늘, 그녀의 생일날 어린 동생이 바로 이 병원에서 실종되었기 때문이다. 그녀는 ‘코마’ 환자 소희 에게서 왠지 모르게 동생의 모습을 떠올리는데… 폐업을 앞둔 병원의 베테랑 간호사 ‘강수진’(명지연). 10년 전 수술실에서 벌어진 사고를 목격 한 후 왠지 모를 불안에 늘 시달린다. 병원이 폐업을 앞두자 연인 사이인 의사 장서원과 새 출발 하기를 원하지만, 장서원이 유난히 집착하는 코마 환자 ‘소희’가 걸림돌이라 생각한다. 장서원과의 완벽한 새 출발을 위해 그녀는 아무도 모르게 코마 환자 ‘소희’의 병실을 찾아 가는데….. Part 3. 목걸이 세 번째 비밀_10년 전, 사건 담당 형사는 유일한 단서인 소녀의 목걸이를 주웠다. 10년 전 이 병원에서 일어난 한 소녀의 실종사건을 담당했던 ‘최형사’(임원희). 그는 세상 물정에 닳고 닳은, 돈 말고는 아무 것에도 관심이 없는 사람이다. 사실 그는 실종 사건의 유일한 단서인 소녀의 목걸이를 발견했지만, 오히려 그것을 빌미로 오랫동안 원장을 협박해 돈을 갈취해왔었다. 이혼한 전처가 기르는 딸 아이의 양육비를 위해서라도 최형사는 어떻게든 병원의 폐업만을 막으려는데… Part 4. 붉을 홍 네 번째 비밀_10년 전, 기억하기도 힘든 친구의 얼굴을 그림으로 그렸다. 록밴드의 cd재킷을 디자인해주는 화가 ‘홍아(이영진)’. 언제부터인지 그녀는 다른 이들이 볼 수 없는 것을 본다. 바로 죽은 사람들. 끔찍한 시체들과 붉은 피의 형상이 익숙해져 버린 그녀이지만 어느 순간 그녀 앞에 나타난 한 여자의 얼굴. ‘나를 죽여줘...’ 홍아는 간절하게 죽음을 애원하는 그 얼굴의 주인공이 코마 상태 환자 ‘소희’라는 사실을 알게 된다. 병원을 방문한 홍아는 소희가 코마 상태에 빠지게 된 이유를 알아보기로 하는데…. Part 5. 의사, 장서원)_(가제) 다섯 번째 비밀_10년 전, 의사는 가장 아끼던 메스로 소녀의 마지막 수술을 했다. 야심만만한 외과의사 ‘장서원’(이정헌). 그에게는 두 가지의 보물이 있다. 그의 이니셜이 새겨진, 다이아몬드보다 견고하고, 숨소리마저 베어버릴 듯 예리한 수술용 메스 세트. 그리고 비밀스럽게 보관하고 있는 한 박스의 DVD 테입이 그 것. 그 안에는 아무에게도 말할 수 없는 그만의 진료기록이 녹화되어 있다. 몇 년 전부터 코마 상태에 빠진 환자 ‘소희’에게 집착하게 되고, 오직 자신 만이 그녀를 다시 살릴 수 있을 거라 믿는다. 내일이면 문을 닫을 병원… 장서원은 ‘소희’를 살릴 마지막 수술을 감행하게 되는데…..

더보기
개봉 미정제작년도 2005공포-
2005년 11월 OCN 방영 영화

십 년 전, 병원에서 일어난 한 소녀의 실종 사건. 십 년 후, 폐업을 앞둔 병원에 남겨진 유일한 환자. 그리고 밝혀지는 10년 전 실종 사건에 얽힌 다섯 가지의 비밀… 10년 전, 밀려드는 환자로 북새통을 이루던 한 병원. 입원 중이던 한 소녀가 실종되는 사건이 일어난다. 목격자도 사건의 단서도 찾지 못한 채, 소녀는 끝내 돌아오지 않았다. 10년 후, 끊임 없는 의료 사고로 인해 결국 십 년 만에 문을 닫게 된 병원. 유일하게 남아 있는 ‘코마’ 환자 이송 여부를 놓고 병원장과 의사 장서원, 간호사 강수진의 의견이 첨예하게 대립한다. 그런 가운데 보험회사 직원 윤영과 코마 환자의 유일한 보호자 홍아, 그리고 소녀 실종 사건을 담당했던 최형사가 병원을 방문한다. 그리고, 다섯 사람이 모두 모이자 결코 열려선 안되는 봉인되었던 수술실이 열려버린다. 그날 밤 다섯 명의 사람들에게 미스터리한 연쇄 사건들이 일어나는데….. Part 1. 생일파티 첫번 째 비밀_10년 전, 그 소녀의 언니는 동생이 신고 나간 빨간색 구두를 찾아 헤맸다. 폐쇄직전의 병원을 방문한 보험회사 직원 ‘윤영’(이세은). 그녀는 병원에 남아있는 유일한 환자이며 ‘코마’ 상태인 ‘이소희’의 이송문제를 책임지고 있다. 하지만 약물중독으로 폐인이 된 병원장은 책임을 회피하려 하고 담당의 장서원은 환자를 절대 내보낼 수 없다고 고집하는데... 두 사람을 바라보는 보험회사 직원 윤영의 얼굴에는 분노의 표정이 비친다. 십년 전 오늘, 그녀의 생일날 어린 동생이 바로 이 병원에서 실종되었기 때문이다. 그녀는 ‘코마’ 환자 소희 에게서 왠지 모르게 동생의 모습을 떠올리는데… 폐업을 앞둔 병원의 베테랑 간호사 ‘강수진’(명지연). 10년 전 수술실에서 벌어진 사고를 목격 한 후 왠지 모를 불안에 늘 시달린다. 병원이 폐업을 앞두자 연인 사이인 의사 장서원과 새 출발 하기를 원하지만, 장서원이 유난히 집착하는 코마 환자 ‘소희’가 걸림돌이라 생각한다. 장서원과의 완벽한 새 출발을 위해 그녀는 아무도 모르게 코마 환자 ‘소희’의 병실을 찾아 가는데….. Part 3. 목걸이 세 번째 비밀_10년 전, 사건 담당 형사는 유일한 단서인 소녀의 목걸이를 주웠다. 10년 전 이 병원에서 일어난 한 소녀의 실종사건을 담당했던 ‘최형사’(임원희). 그는 세상 물정에 닳고 닳은, 돈 말고는 아무 것에도 관심이 없는 사람이다. 사실 그는 실종 사건의 유일한 단서인 소녀의 목걸이를 발견했지만, 오히려 그것을 빌미로 오랫동안 원장을 협박해 돈을 갈취해왔었다. 이혼한 전처가 기르는 딸 아이의 양육비를 위해서라도 최형사는 어떻게든 병원의 폐업만을 막으려는데… Part 4. 붉을 홍 네 번째 비밀_10년 전, 기억하기도 힘든 친구의 얼굴을 그림으로 그렸다. 록밴드의 cd재킷을 디자인해주는 화가 ‘홍아(이영진)’. 언제부터인지 그녀는 다른 이들이 볼 수 없는 것을 본다. 바로 죽은 사람들. 끔찍한 시체들과 붉은 피의 형상이 익숙해져 버린 그녀이지만 어느 순간 그녀 앞에 나타난 한 여자의 얼굴. ‘나를 죽여줘...’ 홍아는 간절하게 죽음을 애원하는 그 얼굴의 주인공이 코마 상태 환자 ‘소희’라는 사실을 알게 된다. 병원을 방문한 홍아는 소희가 코마 상태에 빠지게 된 이유를 알아보기로 하는데…. Part 5. 의사, 장서원)_(가제) 다섯 번째 비밀_10년 전, 의사는 가장 아끼던 메스로 소녀의 마지막 수술을 했다. 야심만만한 외과의사 ‘장서원’(이정헌). 그에게는 두 가지의 보물이 있다. 그의 이니셜이 새겨진, 다이아몬드보다 견고하고, 숨소리마저 베어버릴 듯 예리한 수술용 메스 세트. 그리고 비밀스럽게 보관하고 있는 한 박스의 DVD 테입이 그 것. 그 안에는 아무에게도 말할 수 없는 그만의 진료기록이 녹화되어 있다. 몇 년 전부터 코마 상태에 빠진 환자 ‘소희’에게 집착하게 되고, 오직 자신 만이 그녀를 다시 살릴 수 있을 거라 믿는다. 내일이면 문을 닫을 병원… 장서원은 ‘소희’를 살릴 마지막 수술을 감행하게 되는데…..

더보기
평점 · 리뷰0
4
/ 10
  • 8.25
    네이버
    7.4
    IMDb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