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혈포 강도단

1,233,582관객
개봉 2010.03.18 ㅣ 107분 ㅣ 15세이상관람가 ㅣ 코미디 ㅣ 한국
평균나이 65세 최고령 은행강도단


우리 금 쪽 같은 돈을 훔쳐가?! 평생친구 사이인 세 할머니 ‘정자’(나문희), ‘영희’(김수미), ‘신자’(김혜옥)는 8년간 힘들게 모은 돈으로 인생 마지막 소원이었던 하와이 여행을 가기로 한다. 부푼 꿈도 잠시, 여행 자금을 입금하기 위해 은행에 간 세 할머니들에게 믿을 수 없는 상황이 벌어진다. 바로 은행 강도단이 들이닥친 것. 손 쓸 새도 없이 강도단은 매몰차게 그녀들의 돈을 빼앗아 달아나고, 정신을 차려보니 이미 돈은 온데간데 없다. 우리가 한번 해보면 어떨까? 설상가상 입금도장을 찍지 않았다는 이유로 보상을 해줄 수 없다는 은행. 평생 소원이었던 여행의 꿈이 물거품이 되기 직전 무적의 세 할머니들은 심상치 않은 계획을 세운다.. 은행이 돈을 되돌려 주지 않겠다면 직접 은행을 털어 돈을 되찾아 오겠다는 것. 우리 돈 찾으러 왔다! 은행 강도단이 되기로 한 세 할머니는 전문은행강도인 ‘준석’(임창정)을 협박해 비법을 전수 받기 시작한다. 용감무쌍한 평균나이 65세 할머니들의 기상천외한 은행강도 특공 훈련이 시작되고, 드디어 권총을 든 복면 강도로 변신한 그들은 인질극까지 벌이며 은행을 점거한다. 과연 이들은 무사히 은행을 털고 837만원을 훔쳐 하와이로 떠날 수 있을까?

더보기
1,233,582관객개봉 2010.03.1810715세이상관람가코미디한국
평균나이 65세 최고령 은행강도단


우리 금 쪽 같은 돈을 훔쳐가?! 평생친구 사이인 세 할머니 ‘정자’(나문희), ‘영희’(김수미), ‘신자’(김혜옥)는 8년간 힘들게 모은 돈으로 인생 마지막 소원이었던 하와이 여행을 가기로 한다. 부푼 꿈도 잠시, 여행 자금을 입금하기 위해 은행에 간 세 할머니들에게 믿을 수 없는 상황이 벌어진다. 바로 은행 강도단이 들이닥친 것. 손 쓸 새도 없이 강도단은 매몰차게 그녀들의 돈을 빼앗아 달아나고, 정신을 차려보니 이미 돈은 온데간데 없다. 우리가 한번 해보면 어떨까? 설상가상 입금도장을 찍지 않았다는 이유로 보상을 해줄 수 없다는 은행. 평생 소원이었던 여행의 꿈이 물거품이 되기 직전 무적의 세 할머니들은 심상치 않은 계획을 세운다.. 은행이 돈을 되돌려 주지 않겠다면 직접 은행을 털어 돈을 되찾아 오겠다는 것. 우리 돈 찾으러 왔다! 은행 강도단이 되기로 한 세 할머니는 전문은행강도인 ‘준석’(임창정)을 협박해 비법을 전수 받기 시작한다. 용감무쌍한 평균나이 65세 할머니들의 기상천외한 은행강도 특공 훈련이 시작되고, 드디어 권총을 든 복면 강도로 변신한 그들은 인질극까지 벌이며 은행을 점거한다. 과연 이들은 무사히 은행을 털고 837만원을 훔쳐 하와이로 떠날 수 있을까?

더보기
평점 · 리뷰0
8.07
/ 10
  • 7.56
    네이버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제작진
  • 특수효과홍장표
  • 무술최동헌
  • 조감독손재혁
  • 조감독김헌철
  • 스크립터손수정
  • 투자총괄최건용
  • 투자책임황문수
  • 투자책임이진훈
  • 공동투자서범석
  • 공동투자김상윤
  • 공동투자진행노성규
  • 광고디자인그림 커뮤니케이션
  • 포스터윤형문
  • 예고편찰스디지털프로덕션
  • 제작사㈜전망좋은영화사
  • 배급사롯데쇼핑㈜롯데엔터테인먼트
  • 홍보/마케팅더홀릭컴퍼니
  • 온라인 마케팅지앤이㈜제스타드
  • 공동제작㈜IBK캐피탈
  • 공동제작기은-베넥스문화콘텐츠투자조합
  • 공동제작㈜프리지엠
  • 제작투자손광익
  • 제작이서열
  • 프로듀서이진성
  • 각색강효진
  • 조명한기업
  • 동시녹음김경태
  • 사운드이승철
  • 사운드이성진
  • 시각효과황인국
  • 소품전재욱
  • 소품오유진
  • 의상한혜숙
  • 분장박명희
포토 52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