십년세도

  • 개봉 미정
  • 103분
  • 12세이상관람가
  • 드라마
  • 한국
공유하기

<망부석>에 이어 정조와 홍국영의 이야기를 다시 다루었지만 홍국영을 주인공으로 삼아, 그가 몰락하기까지의 과정에 보다 초점을 맞추었다. 홍국영(신영균)은 억울하게 역적으로 몰려 죽은 집안의 자식으로, 한량처럼 살아간다. 우여곡절 끝에 과거에 장원으로 합격하여 동궁인 정조(이수련)의 곁에 있게 된 홍국영은 탁월한 기지로 권력투쟁을 승리로 이끌고 정조를 왕으로 등극시킨다. 권력을 획득한 홍국영은 자신의 개혁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 상민인 연인(김운하)을 둔 여동생(전계현)을 억지로 정조의 빈으로 만든다. 그러나 결국 자신의 측근(허장강)과 정적의 음모로 실각하고 귀향길에 오른다. 이후 그를 사랑한 기생 황일선(이경희)과 충복 정동준(장민호)의 목숨을 건 용기와 기지로 누명을 벗지만, 초야에 묻혀 살기로 한다. (시네마테크KOFA)

관객평점 평점쓰기 더보기

이 영화의 평점을 남겨주세요.

감독 & 배우더보기

명대사 명대사쓰기더보기

인상 깊었던 명대사를 등록해주세요.

종합 평점유의사항 레이어

5.3

  • 5.3
    네이버

감독 & 배우 연관 정보

  • 임권택 감독

    연출작

    76

    총 누적관객 5,586,351

    평균평점평점8.2

  • 신영균

    출연작

    50

    총 누적관객 722,019

    평균평점평점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