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비트

Heartbeats / Les Amours Imaginaires

6,603관객
개봉 2010.11.25 ㅣ 101분 ㅣ 청소년 관람불가 ㅣ 드라마,멜로 ㅣ 캐나다
한 남자를 사이에 둔 한 여자와 한 남자의 사랑경쟁!


“처음 그를 만난 순간, 우리의 심장은 같은 속도로 달리기 시작했다!” 마리와 그녀의 절친한 친구이자 게이인 프랑시스. 영리하고 날카로운 마리와 다정하고 섬세한 프랑시스는 서로를 보완하는 좋은 친구사이다. 취미는 달라도 취향은 같은 두 친구는 늘 함께 어울리며 서로를 아끼며 지켜주는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왔다. 어느 날, 두 사람은 친구들과 어울린 파티에서 아름다운 니콜라를 만나 둘 다 첫눈에 반한다. 만남이 거듭될수록 운명적 사랑이라 느껴지는 그가 보내오는 셀 수 없는 무수한 사랑과 관심의 신호들에 설레며, 프랑시스와 마리는 점점 더 깊이 니콜라에게 빠져든다. 마리와 프랑시스는 서로의 우정이 변할 수 있을 거라고는 단 한번도 의심해 본 적이 없지만 아도니스를 닮은 매력적인 니콜라 앞에서, 두 사람 모두 사랑 앞에서 한치도 물러설 수 없는 라이벌이 된다. 곧 두 친구는 자신들이 결코 깨지지 않을 거라 믿었던 우정이 이 사랑의 경쟁 앞에서 무너질 위기에 처했다는 것을 알게 되는데…. 우리가 깊게, 미친듯이, 또 맹목적으로 사랑에 빠졌을 때 벌일 수 밖에 없는 필사적이고 때로는 절망적으로까지 보이는 행동들의 희비극을 풍자적이면서도 공감할 수 있도록 그려낸 <하트비트>는 사랑에 대해 다시 한번 돌아보게 한다. 혹시 우리가 느끼는 이 모든 사랑의 감정이 혹시 우리들의 상상에 불과한 것은 아닌지… <하트비트>의 또 다른 이름, < LOVE, Imagined >

더보기
6,603관객개봉 2010.11.25101청소년 관람불가드라마,멜로캐나다
한 남자를 사이에 둔 한 여자와 한 남자의 사랑경쟁!


“처음 그를 만난 순간, 우리의 심장은 같은 속도로 달리기 시작했다!” 마리와 그녀의 절친한 친구이자 게이인 프랑시스. 영리하고 날카로운 마리와 다정하고 섬세한 프랑시스는 서로를 보완하는 좋은 친구사이다. 취미는 달라도 취향은 같은 두 친구는 늘 함께 어울리며 서로를 아끼며 지켜주는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왔다. 어느 날, 두 사람은 친구들과 어울린 파티에서 아름다운 니콜라를 만나 둘 다 첫눈에 반한다. 만남이 거듭될수록 운명적 사랑이라 느껴지는 그가 보내오는 셀 수 없는 무수한 사랑과 관심의 신호들에 설레며, 프랑시스와 마리는 점점 더 깊이 니콜라에게 빠져든다. 마리와 프랑시스는 서로의 우정이 변할 수 있을 거라고는 단 한번도 의심해 본 적이 없지만 아도니스를 닮은 매력적인 니콜라 앞에서, 두 사람 모두 사랑 앞에서 한치도 물러설 수 없는 라이벌이 된다. 곧 두 친구는 자신들이 결코 깨지지 않을 거라 믿었던 우정이 이 사랑의 경쟁 앞에서 무너질 위기에 처했다는 것을 알게 되는데…. 우리가 깊게, 미친듯이, 또 맹목적으로 사랑에 빠졌을 때 벌일 수 밖에 없는 필사적이고 때로는 절망적으로까지 보이는 행동들의 희비극을 풍자적이면서도 공감할 수 있도록 그려낸 <하트비트>는 사랑에 대해 다시 한번 돌아보게 한다. 혹시 우리가 느끼는 이 모든 사랑의 감정이 혹시 우리들의 상상에 불과한 것은 아닌지… <하트비트>의 또 다른 이름, < LOVE, Imagined >

더보기
평점 · 리뷰0
7.43
/ 10
  • 8.07
    네이버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제작진
  • 수입사AT9㈜씨에이엔
  • 배급사AT9㈜씨에이엔
  • 홍보/마케팅AT9㈜씨에이엔
  • 제작자비에 돌란 (Xavier Dolan)
  • 의상자비에 돌란 (Xavier Dolan)
  • 제작캐롤 몬델로 (Carole Mondello)
  • 사운드실뱅 브라사르 (Sylvain Brassard)
  • 제작다니엘 모린 (Daniel Morin)
  • 아트디렉터자비에 돌란 (Xavier Dolan)
  • 제작사Mifilifilms
포토 15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