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들의 전쟁

Immortals

1,338,411관객
개봉 2011.11.10 ㅣ 110분 ㅣ 청소년 관람불가 ㅣ 드라마,스릴러,액션 ㅣ 미국
<300> 제작진이 창조한 초대형 3D 영상 혁명!
세상을 구할 단 한 명, 신들이 추대한 영웅이 깨어난다!

올림푸스 신들의 통치 하에 평화로웠던 세상. 권력에 대한 탐욕으로 가득 찬 ‘하이페리온’(미키 루크) 왕이 세상을 지배하기 위해 신들을 향한 전쟁을 선포하며 세계는 거대한 혼란에 빠진다. 인간 세계의 혼돈이 극에 달하자, 인간의 전쟁에 관여할 수 없다는 올림푸스의 규율을 지켜야 하는 신들은 자신들을 대신할 수 있는 한 명의 인간을 ‘신의 전사’로 추대하기로 한다. 평범한 석공인 청년 ‘테세우스’(헨리 카빌)는 하이페리온 왕의 폭정으로 가족을 잃고 복수를 다짐하며 하루하루를 지낸다. 어느 날 그 앞에 나타난 예지자 ‘페드라’(프리다 핀토)는 그가 바로 세상을 구할 수 있는 유일한 존재임을 예언하고, 테세우스는 평범한 인간에서 벗어나 신의 뜻을 대신할 유일한 전사로써 자신의 운명을 받아들이게 된다. 그는 예지자의 말에 따라 오직 단 한 명의 영웅에게만 그 힘을 허락한다는 신화 속 불멸의 무기 ‘에피루스의 활’를 찾아 험난한 길을 나서게 되고, 마침내 신이 추대한 전사이자 불멸의 영웅으로 새롭게 깨어난 테세우스는 신과 인간 모두의 운명을 건 하이페리온 왕과의 마지막 전쟁을 시작하는데…!

더보기
1,338,411관객개봉 2011.11.10110청소년 관람불가드라마,스릴러,액션미국
<300> 제작진이 창조한 초대형 3D 영상 혁명!
세상을 구할 단 한 명, 신들이 추대한 영웅이 깨어난다!

올림푸스 신들의 통치 하에 평화로웠던 세상. 권력에 대한 탐욕으로 가득 찬 ‘하이페리온’(미키 루크) 왕이 세상을 지배하기 위해 신들을 향한 전쟁을 선포하며 세계는 거대한 혼란에 빠진다. 인간 세계의 혼돈이 극에 달하자, 인간의 전쟁에 관여할 수 없다는 올림푸스의 규율을 지켜야 하는 신들은 자신들을 대신할 수 있는 한 명의 인간을 ‘신의 전사’로 추대하기로 한다. 평범한 석공인 청년 ‘테세우스’(헨리 카빌)는 하이페리온 왕의 폭정으로 가족을 잃고 복수를 다짐하며 하루하루를 지낸다. 어느 날 그 앞에 나타난 예지자 ‘페드라’(프리다 핀토)는 그가 바로 세상을 구할 수 있는 유일한 존재임을 예언하고, 테세우스는 평범한 인간에서 벗어나 신의 뜻을 대신할 유일한 전사로써 자신의 운명을 받아들이게 된다. 그는 예지자의 말에 따라 오직 단 한 명의 영웅에게만 그 힘을 허락한다는 신화 속 불멸의 무기 ‘에피루스의 활’를 찾아 험난한 길을 나서게 되고, 마침내 신이 추대한 전사이자 불멸의 영웅으로 새롭게 깨어난 테세우스는 신과 인간 모두의 운명을 건 하이페리온 왕과의 마지막 전쟁을 시작하는데…!

더보기
평점 · 리뷰0
6.55
/ 10
  • 6.44
    네이버
    6
    IMDb
    46
    Metacritic
    43
    Rotten Tomatoes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제작진
  • 기획크레이그 J. 플로리스 (Craig J. Flores)
  • 기획터커 툴리 (Tucker Tooley)
  • 기획토미 터틀 (Tommy Turtle)
  • 기획제프 G. 왁스맨 (Jeff G. Waxman)
  • 제작마크 캔튼 (Mark Canton)
  • 제작라이언 카바노 (Ryan Kavanaugh)
  • 제작지아니 넌네리 (Gianni Nunnari)
  • 의상이시오카 에이코 (Eiko Ishioka)
  • 의상시모네타 마리아노 (Simonetta Mariano)
  • 홍보/마케팅퍼스트 룩
  • 수입사NEW
  • 배급사NEW
  • 온라인 마케팅웹스프레드
포토 56
로그인 후 확인 가능합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