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자의 사람: 조선의 흙이 되다

道~白磁の人~ (길, 백자의 사람)

2,912관객
개봉 2012.07.12 ㅣ 118분 ㅣ 전체관람가 ㅣ 드라마 ㅣ 일본
시대와 민족을 초월한 뜨거운 우정!
조선을 사랑한 최초의 한류팬, ‘아사카와 타쿠미’의 숨겨진 감동 실화!

일제강점기 1914년, 조선의 민둥산을 푸르게 하는 것을 소명으로 받아들이고 조선에 온 일본 청년 아사카와 타쿠미(요시자와 히사시). 임업기술자로 근무하며 만난 조선인 동료 청림(배수빈)을 통해 조선땅에 사는 사람들을 사랑하고 조선의 아름다움에 반한 그는 우리말을 배우는 등 시대와 민족을 초월한 우정을 쌓아간다. 조선의 민중문화를 널리 알리고 지키기 위한 조선 민족 미술관 개관을 앞둔 타쿠미와 청림. 하지만 대규모 독립 운동이 일어나고 청림은 그의 아들 인화가 던지려 한 폭탄을 제지하다 결국 자신이 투옥된다. 시대의 격류 속에서 청림과의 뜨거운 우정도 조선의 아름다움도 모두 지켜내고 싶었던 타쿠미는 남은 일생을 조선의 산과 조선인을 위해 살아가는데……

더보기
2,912관객개봉 2012.07.12118전체관람가드라마일본
시대와 민족을 초월한 뜨거운 우정!
조선을 사랑한 최초의 한류팬, ‘아사카와 타쿠미’의 숨겨진 감동 실화!

일제강점기 1914년, 조선의 민둥산을 푸르게 하는 것을 소명으로 받아들이고 조선에 온 일본 청년 아사카와 타쿠미(요시자와 히사시). 임업기술자로 근무하며 만난 조선인 동료 청림(배수빈)을 통해 조선땅에 사는 사람들을 사랑하고 조선의 아름다움에 반한 그는 우리말을 배우는 등 시대와 민족을 초월한 우정을 쌓아간다. 조선의 민중문화를 널리 알리고 지키기 위한 조선 민족 미술관 개관을 앞둔 타쿠미와 청림. 하지만 대규모 독립 운동이 일어나고 청림은 그의 아들 인화가 던지려 한 폭탄을 제지하다 결국 자신이 투옥된다. 시대의 격류 속에서 청림과의 뜨거운 우정도 조선의 아름다움도 모두 지켜내고 싶었던 타쿠미는 남은 일생을 조선의 산과 조선인을 위해 살아가는데……

더보기
평점 · 리뷰0
4.7
/ 10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제작진
  • 배급사T-JOY
  • 제작사아마존 라테르나
  • 원작에미야 타카유키
  • 배급사㈜미로비젼
  • 홍보/마케팅영화사 날개㈜
포토 2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