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Movie Online Media Platform

1999년 국내 최초로 실시간 예매 서비스를 개시한 맥스무비는 20년 업력을 바탕으로 한 영화 관련 빅데이터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2020년 맥스무비는 영화 전문 온라인 매체로 거듭나 가장 빠르고 다양한 시각의 영화 뉴스를 제공하며, 영화정보, 시사회, 이벤트 등 각종 베네핏과 소통의 장을 제공합니다.

연혁

  • 2020
    • · 영화 전문 온라인 매체로 리뉴얼
  • 2019
    • · 삼성전자 콘텐츠 라이선스 계약 체결, 삼성 캘린더 앱과 영화정보 제공
  • 2016
    • · <2016 맥스무비 최고의 영화상> 개최
  • 2014
    • · 문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 주최 <MU:CON 서울국제뮤직페어 2014> 기획/운영 공식파트너
    • · 카카오 토픽 영화 뉴스 제공 서비스 개시
    • · 네이트닷컴 및 모바일 제휴 예매서비스 개시
    • · 영화진흥위원회 정보네트워크 KOBIZ 영문 뉴스 제공 서비스 개시
  • 2013
    • · SK Telecom 제휴, 멤버쉽 VIP 예매서비스 개시
    • · CGV 무비꼴라쥬 왕가위 걸작 기획전 공식 미디어 스폰서
    • · <맥스무비 매거진> 창간호 발행
  • 2014
    • · 문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 주최 <MU:CON 서울국제뮤직페어 2014> 기획/운영 공식파트너
    • · 카카오 토픽 영화 뉴스 제공 서비스 개시
    • · 네이트닷컴 및 모바일 제휴 예매서비스 개시
    • · 영화진흥위원회 정보네트워크 KOBIZ 영문 뉴스 제공 서비스 개시
  • 2010
    • · 2010 대한민국대표브랜드 대상 온라인티켓예매부문 1위 수상
    • · <제7회 맥스무비 최고의 영화상> 시상식 개최
  • 2009
    • · 2009 대한민국 인터넷 대상 기술선도 부문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상 수상
    • · 한국에서 가장 신뢰받는 브랜드 대상 선정
    • · 국민은행 홈페이지 영화 예매서비스 개시
  • 2008
    • · 2008 대한민국 브랜드 대상 온라인 영화 티켓예매 부문 1위
    • · 제4회 파워브랜드 대상 온라인 영화티켓 예매 부문 대상
  • 2007
    • · 영화진흥위원회 발주 <영화관 전산발권 시스템 도입지원 용역> 사업자 선정
    • · 중국문화부, SK텔레콤 사업제휴를 통해 중국 티켓사업 진출
  • 2006
    • · 한국전자거래진흥원 인증 e· Trust 기업 선정
  • 2005
    • · 중소기업청 주관, 기술혁신형 중소기업 (INNO· BIZ) 선정
  • 2004
    • · MTTS 시스템 솔루션 MSCS (Maxmovie Seat Check System) 특허출원 신청
    • · 삼성카드 홈페이지 영화 예매서비스 개시
    • · 전국 예매가능 스크린 수 1천개 돌파
    • · <제1회 맥스무비 최고의 영화상> 시상식 개최
  • 2003
    • · NHN 제휴, 예매발권 시스템 중국진출
  • 2002
    • · 네이트닷컴(www.nate.com) 예매서비스 오픈
  • 2001
    • · 한국 능률협회 주관, <한국의 1위 웹사이트> 2개 부문 전문가 인증 1위
    • · 삼성카드 <맥스무비 회원카드> 발행, 할인 예매 서비스 실시
  • 2000
    • · 정보화 촉진기금 지원 대상 기업 선정
    • · 엔씨소프트 콘텐츠 제공 서비스 실시
    • · <월간 조선> 선정, 한국의 100대 웹사이트 선정
  • 1999
    • · 국내 최초 인터넷 실시간 예매서비스 실시
Maxmovie Magazine History
2020년
2017년
2016년
2015년
2014년
2013년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