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1999.12.18 ㅣ 제작년도 1999 ㅣ 92분 ㅣ 전체관람가 ㅣ 애니메이션,코미디 ㅣ 미국

전편에 못지않은 상상력과 뛰어난 그래픽으로 <토이스토리2>가 우리를 찾아왔다. 디즈니의 에니메이션이 항상 그렇듯이 이번에도 아이들과 함께 어른들의 동심을 자극하는 것을 잊지 않았다. 귀여운 장난감 주인공들의 주인인 앤디가 여름캠프를 떠난 사이 , 우디의 어머니에의해 팽귄장난감이 팔려갈 위기에 처한다. 이를 저지하기 위해 정의의 보안관 우디가 출동하게되고 팽귄장난감은 구하지만, 우연히 지나가던 장난감 수집광 알에게 납치된다. 우디가 납치된 곳을 추적한 장난감 친구들은 우디를 구하기 위해 모험을 떠나기로 결심한다. 우디를 구하기위한 장난감친구들의 우정, 버즈와 X대왕과의 결투등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디즈니의 에니메이션이 보여주는 기술은 정말 놀랄만하다. 정말 오래된 듯한 느낌을 주는 정교한 먼지들과 함께 장난감이나 인간들의 움직임도 전편에 비해 훨씬 세련되게 보여진다. 그렇지만 제작진이 말하는 토이스토리의 성공비결은 "디지털 에니메이션" 아닌 바로"스토리"이다. 하나하나 살아숨쉬는 캐릭터들이 만들어가는 흥미진진한 스토리와 함께 그것을 통해 느껴지는 우정과 진지함이 <토이스토리>시리즈의 생명인것이다. 버려진 장난감에대한 애정, 그 버려진 것을 소중하게 생각하는 우정들을 보면서 아이들과 어른들은 각각 자신의 모습대로 감동하게 된다. 또 <토이 스토리2>는 <스타워즈> <쥬라기 공원> <석양의 무법자> 등 기존 영화의 패러디를 했다. 특히 <스타워즈>의 패러디장면은 정말 기발하기까지 하하다. 어떤 영화의 어떤 장면을 패러디한 것이지를 찾아가면서 보는 것도 영화를 보는 하나의 재미가 될 수 있을 것이다 . *토이 스토리 2 홈페이지 http://disney.go.com/worldsofdisney/toystory2/flash/index.html

더보기
351,439관객개봉 1999.12.18제작년도 199992전체관람가애니메이션,코미디미국

전편에 못지않은 상상력과 뛰어난 그래픽으로 <토이스토리2>가 우리를 찾아왔다. 디즈니의 에니메이션이 항상 그렇듯이 이번에도 아이들과 함께 어른들의 동심을 자극하는 것을 잊지 않았다. 귀여운 장난감 주인공들의 주인인 앤디가 여름캠프를 떠난 사이 , 우디의 어머니에의해 팽귄장난감이 팔려갈 위기에 처한다. 이를 저지하기 위해 정의의 보안관 우디가 출동하게되고 팽귄장난감은 구하지만, 우연히 지나가던 장난감 수집광 알에게 납치된다. 우디가 납치된 곳을 추적한 장난감 친구들은 우디를 구하기 위해 모험을 떠나기로 결심한다. 우디를 구하기위한 장난감친구들의 우정, 버즈와 X대왕과의 결투등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디즈니의 에니메이션이 보여주는 기술은 정말 놀랄만하다. 정말 오래된 듯한 느낌을 주는 정교한 먼지들과 함께 장난감이나 인간들의 움직임도 전편에 비해 훨씬 세련되게 보여진다. 그렇지만 제작진이 말하는 토이스토리의 성공비결은 "디지털 에니메이션" 아닌 바로"스토리"이다. 하나하나 살아숨쉬는 캐릭터들이 만들어가는 흥미진진한 스토리와 함께 그것을 통해 느껴지는 우정과 진지함이 <토이스토리>시리즈의 생명인것이다. 버려진 장난감에대한 애정, 그 버려진 것을 소중하게 생각하는 우정들을 보면서 아이들과 어른들은 각각 자신의 모습대로 감동하게 된다. 또 <토이 스토리2>는 <스타워즈> <쥬라기 공원> <석양의 무법자> 등 기존 영화의 패러디를 했다. 특히 <스타워즈>의 패러디장면은 정말 기발하기까지 하하다. 어떤 영화의 어떤 장면을 패러디한 것이지를 찾아가면서 보는 것도 영화를 보는 하나의 재미가 될 수 있을 것이다 . *토이 스토리 2 홈페이지 http://disney.go.com/worldsofdisney/toystory2/flash/index.html

더보기
평점 · 리뷰0
8.10
/ 10
  • 9.27
    네이버
    7.9
    IMDb
    88
    Metacritic
    100
    Rotten Tomatoes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