색정남녀

27,954관객
개봉 2000.03.18 ㅣ 제작년도 1996 ㅣ 100분 ㅣ 청소년 관람불가 ㅣ 에로틱
포르노 감독과 그의 애인 그리고 포르노 여배우 그들의 아슬아슬한 만남

정말 어처구니 없게도 포르노 감독이 되기로 결심했다. 아성(장국영)은 두 편의 영화를 연출했지만 관객과 비평, 양쪽에서 냉대를 받고 흥행에도 실패한 무능력한 감독이다. 경찰로 근무하는 애인 메이 (막문위) 에게 얹혀 살며 생활고에 시달리던 아성에게 기다리던 영화 제안이 들어온다. 그것도 아성이 쓴 시나리오로 직접 영화를 만들어보라는 제안이다. 그런데 제작사가 바라는건 어이없게도 포르노 영화다. 그것도 저예산으로. 그녀를 만나는 순간 은밀한 상상이 시작되었다. 이쁜 얼굴과 몸매만 믿고 신음소리 하나 제대로 내지 못하는 여배우, 불평만 내뱉는 촬영감독, 아성은 뒤죽박죽된 스탭들을 데리고 포르노를 찍기 시작한다. 이왕 시작한 일인만큼 최고의 포르노 영화를 찍고 싶어하는 아성. 하지만 영화에 몰두할수록 애인 메이와의 사이는 자꾸 멀어져 간다. 반면 옷벗기를 꺼려하던 여배우 몽교(서기)는 오히려 점점 아성에게 호감을 갖기 시작하면서 적극적으로 촬영에 임한다. 아성 역시 배우가 되고 싶었던 몽교의 솔직한 고백을 들으면서 그녀에 대한 애틋한 감정을 느끼게 되는데....

더보기
27,954관객개봉 2000.03.18제작년도 1996100청소년 관람불가에로틱
포르노 감독과 그의 애인 그리고 포르노 여배우 그들의 아슬아슬한 만남

정말 어처구니 없게도 포르노 감독이 되기로 결심했다. 아성(장국영)은 두 편의 영화를 연출했지만 관객과 비평, 양쪽에서 냉대를 받고 흥행에도 실패한 무능력한 감독이다. 경찰로 근무하는 애인 메이 (막문위) 에게 얹혀 살며 생활고에 시달리던 아성에게 기다리던 영화 제안이 들어온다. 그것도 아성이 쓴 시나리오로 직접 영화를 만들어보라는 제안이다. 그런데 제작사가 바라는건 어이없게도 포르노 영화다. 그것도 저예산으로. 그녀를 만나는 순간 은밀한 상상이 시작되었다. 이쁜 얼굴과 몸매만 믿고 신음소리 하나 제대로 내지 못하는 여배우, 불평만 내뱉는 촬영감독, 아성은 뒤죽박죽된 스탭들을 데리고 포르노를 찍기 시작한다. 이왕 시작한 일인만큼 최고의 포르노 영화를 찍고 싶어하는 아성. 하지만 영화에 몰두할수록 애인 메이와의 사이는 자꾸 멀어져 간다. 반면 옷벗기를 꺼려하던 여배우 몽교(서기)는 오히려 점점 아성에게 호감을 갖기 시작하면서 적극적으로 촬영에 임한다. 아성 역시 배우가 되고 싶었던 몽교의 솔직한 고백을 들으면서 그녀에 대한 애틋한 감정을 느끼게 되는데....

더보기
평점 · 리뷰0
4.20
/ 10
  • 7.36
    네이버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