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썸니아

Insomnia

194,724관객
개봉 2002.08.15 ㅣ 제작년도 2002 ㅣ 118분 ㅣ 15세이상관람가 ㅣ 스릴러 ㅣ 미국
살인보다 완벽한 음모. 놈이 모든걸 바꾸고 있다!


밤이 없이 낮만 계속되는 백야(Midnight Sun)라는 특이한 기간에 접어든 알래스카. 이곳 외딴 마을의 쓰레기 하치장에서 17세 소녀의 시체가 전라의 몸으로 발견된다. 용의자도 단서도, 그리고 목격자도 없는 이 의문의 살인사건에 LA 경찰국 소속 베테랑 형사 도머(알 파치노)가 투입되고 도머는 그의 오랜 파트너 햅, 알래스카 지방 경찰 앨리(힐러리 스웽크) 등과 함께 처음부터 사건을 다시 수사하기 시작한다. 살인이 끝난 후 시체의 구석구석을 닦아주고 머리도 감겨주고 손톱 발톱까지 다듬어 놓은 지능적이고 여유로운 살인자의 흔적을 좀처럼 찾을 수 없던 어느 날, 도머는 쉽게 놓칠 뻔한 단서를 찾아내어 용의자를 추적하게 된다. 그러던 중 도머는 안개가 쌓인 어느 해변에서 용의자 대신 파트너인 햅을 사살하는 사고를 저지른다. 심한 불면증과 스트레스로 동료를 죽인 그 사고가 자의인지 타의인지 구별조차 못하는 도머는 자신을 향해 조여오는 LA 경찰국 강력반의 내사와 햅이 자신의 부정을 알고 있었다는 상황으로 이 사고를 내사과에서 계획된 범죄로 몰고 갈 것을 직시한다. 결국 도머는 햅의 죽음을 사건 용의자가 범한 살인으로 꾸며댄다. 그 후, 죄책감과 심리적인 압박감, 백야 현상으로 인한 불면증에 시달리던 도머는 살인자가 자신이 지목하고 있던 소설가인 핀치(로빈 윌리엄스)임을 증명하는 결정적인 단서를 발견하게 된다. 그 순간 도머에게 한 통의 전화가 걸려오고 전화기 속으로 여유롭고 차분한 핀치의 목소리가 들려온다. 이제, 둘은 밤이 없는 불면지대인 알래스카에서 자신을 지키기 위한, 그리고 서로를 파멸시키기 위한 숨막히는 두뇌 싸움을 벌여야만 하는데...

더보기
194,724관객개봉 2002.08.15제작년도 200211815세이상관람가스릴러미국
살인보다 완벽한 음모. 놈이 모든걸 바꾸고 있다!


밤이 없이 낮만 계속되는 백야(Midnight Sun)라는 특이한 기간에 접어든 알래스카. 이곳 외딴 마을의 쓰레기 하치장에서 17세 소녀의 시체가 전라의 몸으로 발견된다. 용의자도 단서도, 그리고 목격자도 없는 이 의문의 살인사건에 LA 경찰국 소속 베테랑 형사 도머(알 파치노)가 투입되고 도머는 그의 오랜 파트너 햅, 알래스카 지방 경찰 앨리(힐러리 스웽크) 등과 함께 처음부터 사건을 다시 수사하기 시작한다. 살인이 끝난 후 시체의 구석구석을 닦아주고 머리도 감겨주고 손톱 발톱까지 다듬어 놓은 지능적이고 여유로운 살인자의 흔적을 좀처럼 찾을 수 없던 어느 날, 도머는 쉽게 놓칠 뻔한 단서를 찾아내어 용의자를 추적하게 된다. 그러던 중 도머는 안개가 쌓인 어느 해변에서 용의자 대신 파트너인 햅을 사살하는 사고를 저지른다. 심한 불면증과 스트레스로 동료를 죽인 그 사고가 자의인지 타의인지 구별조차 못하는 도머는 자신을 향해 조여오는 LA 경찰국 강력반의 내사와 햅이 자신의 부정을 알고 있었다는 상황으로 이 사고를 내사과에서 계획된 범죄로 몰고 갈 것을 직시한다. 결국 도머는 햅의 죽음을 사건 용의자가 범한 살인으로 꾸며댄다. 그 후, 죄책감과 심리적인 압박감, 백야 현상으로 인한 불면증에 시달리던 도머는 살인자가 자신이 지목하고 있던 소설가인 핀치(로빈 윌리엄스)임을 증명하는 결정적인 단서를 발견하게 된다. 그 순간 도머에게 한 통의 전화가 걸려오고 전화기 속으로 여유롭고 차분한 핀치의 목소리가 들려온다. 이제, 둘은 밤이 없는 불면지대인 알래스카에서 자신을 지키기 위한, 그리고 서로를 파멸시키기 위한 숨막히는 두뇌 싸움을 벌여야만 하는데...

더보기
평점 · 리뷰0
6.53
/ 10
  • 8.03
    네이버
    7.2
    IMDb
    78
    Metacritic
    92
    Rotten Tomatoes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