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라한-장풍대작전

2,050,000관객
개봉 2004.04.30 ㅣ 제작년도 2003 ㅣ 114분 ㅣ 12세이상관람가 ㅣ 액션 ㅣ 한국
예측불허 “열혈순경”과 절대내공 생활도인 “칠선들”이 펼치는 유쾌질주 도시무협

# 비급(秘笈)공개 때는 바야흐로 2003년... 고성능 카메라폰과 MP3, 디지털카메라, 펜티엄 4, X-게임, 화상채팅과 혼전동거가 젊은이들을 사로잡던 바로 지금의 서울 도심 한복판... 마천루 속에 거하는 ‘절대내공’ 생활도인들 고층 빌딩에 아슬아슬하게 매달려 유리를 닦는 청소부, 무거운 보따리를 자유자재로 이고 다니는 할머니, 아무도 모르게 거대한 도심 속에 평화를 유지하는 도인들이 살고 있다. 한 분야에서 오랫동안 자신의 기를 갈고 닦은 생활 도인들, 보이지 않는 곳에서 이루어지는 이들의 활약이 세상을 평화롭게 이끌고 있다는데... ‘열혈순경’ 상환과 ‘아라치’ 의진 자신의 힘을 나쁜 곳에 쓰는 사람들을 혼내주고 싶어 순경이 된 철부지 상환. 그러나 조직폭력배의 발아래 무릎 꿇어야 하는 비굴한 순경이 그의 현실이었다. 어느 날, 좌절한 그에게 갑자기 다가온 사람들. "자네는 마루치가 될 재목이야! 장풍도 가르쳐 준다니까?" 그들의 이름은 칠선이라고 했다. 그리고 ‘아라치’ 의진과의 첫만남도 그렇게 시작되었다!!! 평범한 순경, ‘마루치’가 되고 싶다?!? 이상한 사람들의 말을 믿을 수는 없지만, ‘아라치’라는 예쁜 소녀 의진의 말에 상환은 ‘마루치’가 되기로 결심한다. 그러나, 가르쳐 주겠다던 장풍과 공중부양은 뒤로 하고, 부황 뜨고, 청소하기로 하루하루를 보내는데... 그즈음 칠선들에 의해 봉해진 절대악 ‘흑운’이 봉인에서 풀려나고.. 세상은 그 어느때보다 ‘마루치’의 탄생을 기다리는데... 과연 평범한 청년 상환은 ‘아라치’와 힘을 합쳐 세상과 평화로운 기를 지켜낼 수 있을 것인가. # 비급(秘笈)해석 마루치 득도한 남자. ‘마루’란 산마루, 들마루 할 때와 같이 정상이라는 뜻. 여기에 사람을 뜻하는 ‘치’가 붙어 ‘마루치’, 신성을 받은 자란 뜻 → 상환은 ‘마루치’ 후보. 자운은 마루치라고 확신하나, 그 외 다른 사람들은 영~ 못미더워함. 아라치 득도한 여자. ‘아라’란 아름답다의 ‘아라’ 라는 뜻과 함께 주몽신화에 등장하듯 신성함을 뜻하는 알을 의미. 여기에 사람을 뜻하는 ‘치’가 붙어 ‘아라치’, 역시 신성을 받은 사람을 뜻한다 → 비범녀 ‘아라치’ 의진은 항상 평범한 소녀를 꿈꾸지만 그 꿈은 멀기만 하다. 장풍 손바닥을 이용해 상대의 급소, 관절, 내장기관 등을 공격하는 것에서 출발, 수련을 통해 손바닥에 모은 내공을 ‘바람’처럼 유형화시켜 자유자재로 내뿜는 것. ‘손오공’의 에네르기파 같은 것 → 장풍 쏠 때 주의할 사항. 첫째, 각도 조절 주의. 어설프게 발사할 경우 괜한 사람이 맞을 수 있음. 둘째, 실내에선 절대 장.풍.금.지!! 내공 호흡단련과 정신수양을 통해 몸 안의 잠재력을 개발하는 무공. 호흡, 피의 흐름 등 신체의 내부기능을 단련, 체내에 '기'를 만들고 자유자재로 다루는 기술 → 사람마다 선천적인 내공이 잠자고 있어 이를 어떻게 일깨우고 단련하고 사용하느냐가 관건. 경공 몸을 가볍게 해서 빨리 움직이는 방법 → 실로 퍽치기나 날치기에게는 심히 악용될 수 있는 금단의 무공. 범인을 쫓는 경찰, 철근을 옮기는 건설현장의 노동자, 음식 배달하는 식당 아줌마, 퀵서비스맨, 고층건물 유리창 청소부, 중국집 배달원들이 즐겨 사용. 공중부양 기를 순환시켜 몸을 가볍게 해서 허공에 띄우는 기술 → 실생활에서 의자 없이 형광등을 갈거나 옷장 위에 숨겨놓은 비상금을 찾는데 요긴하게 쓰이는 기술로 꾸준히 단련하면 몸을 띄울 뿐만 아니라 띄운 채로 이동이 가능하다. 주화입마 내공을 응용하는 무예인이 잡념이나 그 밖의 이유로 공력의 운행을 잘못해서 혈도가 막혀 폐인이 되거나 심하면 죽기까지하는 현상 → 심한 상처를 입어 기혈이 파손되는 경우 주화입마에 빠진다. 일반인들도 주화입마에 빠지기도 하는데, 대개 상사병, 전신마비, 심장발작 등으로 드러난다.

더보기
2,050,000관객개봉 2004.04.30제작년도 200311412세이상관람가액션한국
예측불허 “열혈순경”과 절대내공 생활도인 “칠선들”이 펼치는 유쾌질주 도시무협

# 비급(秘笈)공개 때는 바야흐로 2003년... 고성능 카메라폰과 MP3, 디지털카메라, 펜티엄 4, X-게임, 화상채팅과 혼전동거가 젊은이들을 사로잡던 바로 지금의 서울 도심 한복판... 마천루 속에 거하는 ‘절대내공’ 생활도인들 고층 빌딩에 아슬아슬하게 매달려 유리를 닦는 청소부, 무거운 보따리를 자유자재로 이고 다니는 할머니, 아무도 모르게 거대한 도심 속에 평화를 유지하는 도인들이 살고 있다. 한 분야에서 오랫동안 자신의 기를 갈고 닦은 생활 도인들, 보이지 않는 곳에서 이루어지는 이들의 활약이 세상을 평화롭게 이끌고 있다는데... ‘열혈순경’ 상환과 ‘아라치’ 의진 자신의 힘을 나쁜 곳에 쓰는 사람들을 혼내주고 싶어 순경이 된 철부지 상환. 그러나 조직폭력배의 발아래 무릎 꿇어야 하는 비굴한 순경이 그의 현실이었다. 어느 날, 좌절한 그에게 갑자기 다가온 사람들. "자네는 마루치가 될 재목이야! 장풍도 가르쳐 준다니까?" 그들의 이름은 칠선이라고 했다. 그리고 ‘아라치’ 의진과의 첫만남도 그렇게 시작되었다!!! 평범한 순경, ‘마루치’가 되고 싶다?!? 이상한 사람들의 말을 믿을 수는 없지만, ‘아라치’라는 예쁜 소녀 의진의 말에 상환은 ‘마루치’가 되기로 결심한다. 그러나, 가르쳐 주겠다던 장풍과 공중부양은 뒤로 하고, 부황 뜨고, 청소하기로 하루하루를 보내는데... 그즈음 칠선들에 의해 봉해진 절대악 ‘흑운’이 봉인에서 풀려나고.. 세상은 그 어느때보다 ‘마루치’의 탄생을 기다리는데... 과연 평범한 청년 상환은 ‘아라치’와 힘을 합쳐 세상과 평화로운 기를 지켜낼 수 있을 것인가. # 비급(秘笈)해석 마루치 득도한 남자. ‘마루’란 산마루, 들마루 할 때와 같이 정상이라는 뜻. 여기에 사람을 뜻하는 ‘치’가 붙어 ‘마루치’, 신성을 받은 자란 뜻 → 상환은 ‘마루치’ 후보. 자운은 마루치라고 확신하나, 그 외 다른 사람들은 영~ 못미더워함. 아라치 득도한 여자. ‘아라’란 아름답다의 ‘아라’ 라는 뜻과 함께 주몽신화에 등장하듯 신성함을 뜻하는 알을 의미. 여기에 사람을 뜻하는 ‘치’가 붙어 ‘아라치’, 역시 신성을 받은 사람을 뜻한다 → 비범녀 ‘아라치’ 의진은 항상 평범한 소녀를 꿈꾸지만 그 꿈은 멀기만 하다. 장풍 손바닥을 이용해 상대의 급소, 관절, 내장기관 등을 공격하는 것에서 출발, 수련을 통해 손바닥에 모은 내공을 ‘바람’처럼 유형화시켜 자유자재로 내뿜는 것. ‘손오공’의 에네르기파 같은 것 → 장풍 쏠 때 주의할 사항. 첫째, 각도 조절 주의. 어설프게 발사할 경우 괜한 사람이 맞을 수 있음. 둘째, 실내에선 절대 장.풍.금.지!! 내공 호흡단련과 정신수양을 통해 몸 안의 잠재력을 개발하는 무공. 호흡, 피의 흐름 등 신체의 내부기능을 단련, 체내에 '기'를 만들고 자유자재로 다루는 기술 → 사람마다 선천적인 내공이 잠자고 있어 이를 어떻게 일깨우고 단련하고 사용하느냐가 관건. 경공 몸을 가볍게 해서 빨리 움직이는 방법 → 실로 퍽치기나 날치기에게는 심히 악용될 수 있는 금단의 무공. 범인을 쫓는 경찰, 철근을 옮기는 건설현장의 노동자, 음식 배달하는 식당 아줌마, 퀵서비스맨, 고층건물 유리창 청소부, 중국집 배달원들이 즐겨 사용. 공중부양 기를 순환시켜 몸을 가볍게 해서 허공에 띄우는 기술 → 실생활에서 의자 없이 형광등을 갈거나 옷장 위에 숨겨놓은 비상금을 찾는데 요긴하게 쓰이는 기술로 꾸준히 단련하면 몸을 띄울 뿐만 아니라 띄운 채로 이동이 가능하다. 주화입마 내공을 응용하는 무예인이 잡념이나 그 밖의 이유로 공력의 운행을 잘못해서 혈도가 막혀 폐인이 되거나 심하면 죽기까지하는 현상 → 심한 상처를 입어 기혈이 파손되는 경우 주화입마에 빠진다. 일반인들도 주화입마에 빠지기도 하는데, 대개 상사병, 전신마비, 심장발작 등으로 드러난다.

더보기
평점 · 리뷰0
8.33
/ 10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