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케이노

Joe Versus The Volcano

개봉 미정 ㅣ 제작년도 1990 ㅣ 94분 ㅣ 청소년 관람불가 ㅣ 드라마,코미디 ㅣ 미국

조 뱅크스는 소방요원 일을 그만 두고 시시한 직장에서 시시한 일을 하는 봉급쟁이가 된다. 하루하루 무료한 생활을 해나가던 그는 뇌종양이 걸리고 말아 6개월 시한부 인생이 된다. 남은 6개월을 따분한 직장일로 보낼수 없다고 생각한 조는 직장을 그만두고 자신만을 위한 무언가를 하려고 하지만 정작 아무 일도 할것이 없다는걸 깨닫는다. 허무하고 허탈한 조. 그는 돌파구를 찾기 위해 직장 동료 디디에게 다가가 로맨스를 만들어 보려고 한다. 그러던 어느날 굴지의 대기업 회장인 그래이너모어가 조를 찾아와 남태평양에 있는 오지의 섬 위퍼니어에 가서 그곳 화산의 폭발을 막기 위한 제물로서 화산에 뛰어들어 달라고 부탁한다. 어차피 몇달 못하는 인생, 영웅으로 최후를 맞이하라는 말과 함께 그 댓가로 무한도의 신용카드를 준다. 떠날 채비를 마친 조는 LA로 가서 그래이너모어의 딸 안젤리카와 만난다. 그리고 잠시후 위퍼니어섬까지 동행할 안젤리카의 동생 패트리샤를 만나 보트를 타고 섬으로 향한다. 그러나 도중에 폭풍을 만나 배가 침몰하는 바람에 패트리샤와 조는 난파당하고 간신히 조의 커다란 트렁크에 몸을 의지하고 섬에 도착한다. 섬 원주민으로부터 성대한 환영을 받은 두 사람, 조는 제물이 될 의식에 끌려가 준비를 한다. 제물 의식에 들어가기 전의 축제에서 난파 당했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한 조와 패트리샤는 사랑을 느껴 즉석 결혼을 하게 된다. 드디어 화산으로 뛰어 들어야 할 시간, 조와 패트리샤는 같이 화산으로 뛰어 들고 그 순간 화산이 폭발하는 바람에 두 사람은 기적적으로 튕겨져 나와 바다에 떨어진다. 화산 폭발로 가라 앉는 섬을 바라보며 자신들을 구해줬던 바로 그 트렁크에 다시 올라탄다. 패트리샤는 조가 사실 뇌종양이 아니고, 조를 제물로 희생시키려 했던 자신의 아버지 그래이너모어의 음모였다는 것을 고백한다.

더보기
개봉 미정제작년도 199094청소년 관람불가드라마,코미디미국

조 뱅크스는 소방요원 일을 그만 두고 시시한 직장에서 시시한 일을 하는 봉급쟁이가 된다. 하루하루 무료한 생활을 해나가던 그는 뇌종양이 걸리고 말아 6개월 시한부 인생이 된다. 남은 6개월을 따분한 직장일로 보낼수 없다고 생각한 조는 직장을 그만두고 자신만을 위한 무언가를 하려고 하지만 정작 아무 일도 할것이 없다는걸 깨닫는다. 허무하고 허탈한 조. 그는 돌파구를 찾기 위해 직장 동료 디디에게 다가가 로맨스를 만들어 보려고 한다. 그러던 어느날 굴지의 대기업 회장인 그래이너모어가 조를 찾아와 남태평양에 있는 오지의 섬 위퍼니어에 가서 그곳 화산의 폭발을 막기 위한 제물로서 화산에 뛰어들어 달라고 부탁한다. 어차피 몇달 못하는 인생, 영웅으로 최후를 맞이하라는 말과 함께 그 댓가로 무한도의 신용카드를 준다. 떠날 채비를 마친 조는 LA로 가서 그래이너모어의 딸 안젤리카와 만난다. 그리고 잠시후 위퍼니어섬까지 동행할 안젤리카의 동생 패트리샤를 만나 보트를 타고 섬으로 향한다. 그러나 도중에 폭풍을 만나 배가 침몰하는 바람에 패트리샤와 조는 난파당하고 간신히 조의 커다란 트렁크에 몸을 의지하고 섬에 도착한다. 섬 원주민으로부터 성대한 환영을 받은 두 사람, 조는 제물이 될 의식에 끌려가 준비를 한다. 제물 의식에 들어가기 전의 축제에서 난파 당했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한 조와 패트리샤는 사랑을 느껴 즉석 결혼을 하게 된다. 드디어 화산으로 뛰어 들어야 할 시간, 조와 패트리샤는 같이 화산으로 뛰어 들고 그 순간 화산이 폭발하는 바람에 두 사람은 기적적으로 튕겨져 나와 바다에 떨어진다. 화산 폭발로 가라 앉는 섬을 바라보며 자신들을 구해줬던 바로 그 트렁크에 다시 올라탄다. 패트리샤는 조가 사실 뇌종양이 아니고, 조를 제물로 희생시키려 했던 자신의 아버지 그래이너모어의 음모였다는 것을 고백한다.

더보기
평점 · 리뷰0
4.50
/ 10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