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그네스를 위하여

126,392관객
개봉 미정 ㅣ 제작년도 1991 ㅣ 106분 ㅣ 청소년 관람불가

사랑하는 남편을 살해하게 된 한 여성의 인생역정을 그린 동아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그에게로 이르는 먼 길"을 각색한 영화이다. 미국 현지 촬영에 쏟아 부은 제작비가 아까운 영화.

유학생 강여진은 남편 황미호를 살해한 혐의로 한국수사 기관으로 이송된다. 사건을 담당한 변호사 박승호는 여진이 변론을 포기한 채 사형선고를 받자 사건해결을 위해 미국으로 건너간다. 황미호의 난잡한 생활과 폭력이 살해동기라고 믿고있던 박승호는 여진이 무차별 강간, 폭행당하는 사건을 겪었고, 여진을 지키지 못한 미호는 죄책감을 갖었다는 것을 알게 된다. 사건의 실마리가 된 여진의 녹음테이프를 받고 사건의 전말을 파악한 박승호는 급히 귀국하지만 여진의 사형을 막진 못한다.

더보기
126,392관객개봉 미정제작년도 1991106청소년 관람불가

사랑하는 남편을 살해하게 된 한 여성의 인생역정을 그린 동아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그에게로 이르는 먼 길"을 각색한 영화이다. 미국 현지 촬영에 쏟아 부은 제작비가 아까운 영화.

유학생 강여진은 남편 황미호를 살해한 혐의로 한국수사 기관으로 이송된다. 사건을 담당한 변호사 박승호는 여진이 변론을 포기한 채 사형선고를 받자 사건해결을 위해 미국으로 건너간다. 황미호의 난잡한 생활과 폭력이 살해동기라고 믿고있던 박승호는 여진이 무차별 강간, 폭행당하는 사건을 겪었고, 여진을 지키지 못한 미호는 죄책감을 갖었다는 것을 알게 된다. 사건의 실마리가 된 여진의 녹음테이프를 받고 사건의 전말을 파악한 박승호는 급히 귀국하지만 여진의 사형을 막진 못한다.

더보기
평점 · 리뷰0
3.50
/ 10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