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더 더 쎄임 문

Under the same moon

58,972관객
개봉 2008.10.16 ㅣ 제작년도 2007 ㅣ 103분 ㅣ 전체관람가 ㅣ 드라마 ㅣ 멕시코, 미국
<원스> <미스 리틀 선샤인>의 폭스 서치라이트가 선사하는 올가을 또 한번의 감동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 머나먼 LA에서 걸려오는 엄마의 전화를 기다립니다. 멕시코에서 외할머니와 단둘이 사는 9살 소년 까를리토스(아드리안 알론소)는 LA로 일하러 간 엄마 로사리오(케이트 델 까스틸로)가 하루 빨리 자신를 데려가 주기만을 기다리며 하루하루를 보낸다.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에 전화로 서로에 대한 그리움을 달래는 까를리토스와 엄마 로사리오. 그러던 어느 날, 갑작스럽게 외할머니가 돌아가시고 혼자 남게 된 까를리토스는 국경을 넘어 LA로 엄마를 찾아 떠나기로 결심한다. 주어진 시간은 단 일주일, 9살 소년의 가슴 울리는 7일간의 여행이 시작됩니다! 하지만 엄마를 만날 수 있는 유일한 단서는, 엄마가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에 도미노 피자집 근처 버스 정류장 옆 공중전화에서 전화를 한다는 것이 전부. 엄마가 매주 전화를 거는 그곳으로 가야만 엄마를 만날 수 있다. 용감하게 길 떠난 까를리토스는 멕시코에서 미국 LA까지 1,500Km의 긴 여행을 무사히 마치고 엄마를 만날 수 있을까?

더보기
58,972관객개봉 2008.10.16제작년도 2007103전체관람가드라마멕시코, 미국
<원스> <미스 리틀 선샤인>의 폭스 서치라이트가 선사하는 올가을 또 한번의 감동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 머나먼 LA에서 걸려오는 엄마의 전화를 기다립니다. 멕시코에서 외할머니와 단둘이 사는 9살 소년 까를리토스(아드리안 알론소)는 LA로 일하러 간 엄마 로사리오(케이트 델 까스틸로)가 하루 빨리 자신를 데려가 주기만을 기다리며 하루하루를 보낸다.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에 전화로 서로에 대한 그리움을 달래는 까를리토스와 엄마 로사리오. 그러던 어느 날, 갑작스럽게 외할머니가 돌아가시고 혼자 남게 된 까를리토스는 국경을 넘어 LA로 엄마를 찾아 떠나기로 결심한다. 주어진 시간은 단 일주일, 9살 소년의 가슴 울리는 7일간의 여행이 시작됩니다! 하지만 엄마를 만날 수 있는 유일한 단서는, 엄마가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에 도미노 피자집 근처 버스 정류장 옆 공중전화에서 전화를 한다는 것이 전부. 엄마가 매주 전화를 거는 그곳으로 가야만 엄마를 만날 수 있다. 용감하게 길 떠난 까를리토스는 멕시코에서 미국 LA까지 1,500Km의 긴 여행을 무사히 마치고 엄마를 만날 수 있을까?

더보기
평점 · 리뷰0
7.35
/ 10
  • 8.12
    네이버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제작진
  • 홍보/마케팅모히토
  • 온라인 마케팅지앤이㈜제스타드
  • 제작파트리샤 리겐 (Patricia Riggen)
  • 제작리지아 빌라로보스 (Ligiah Villalobos)
  • 제작제라도 바레라 (Gerardo Barrera)
  • 제작람 버그만 (Ram Bergman)
  • 제작노먼 드레퓌스 (Norman Dreyfuss)
  • 수입사유니코리아㈜
  • 배급사유니코리아㈜
포토 13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