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스 앤 더 시티 2

Sex And The City 2

405,580관객
개봉 2010.06.10 ㅣ 144분 ㅣ 청소년 관람불가 ㅣ 드라마,로맨스 ㅣ 미국
더 화려하게 더 당당하게


과연 올바른 선택일까? 캐리(사라 제시카 파커)가 오랜 연인이었던 빅과 결혼한 2년 후. 드레스와 구두 디자인의 유행이 수십 번도 더 바뀌는 사이 캐리는 물론 친구들에게도 많은 변화가 생겼다. 캐리는 꿈꾸던 결혼과 현실이 너무 달랐고, 사만다(킴 캐트럴)는 젊음을 지키기 위해 수십 알의 약을 삼켜야 하며, 샬롯(크리스틴 데이비스)은 원하던 아이들 돌보기에 미치기 일보직전이고, 미란다(신시아 닉슨)는 능력을 인정받기는커녕 지금의 자리마저 위태롭기만 하다. 파티는 끝나지 않았다! 하지만 스타일을 버리고 현실에 안주할 그녀들이 아니다. 지루한 일상 따위 던져버리고 마음껏 즐기기 위해 여행을 떠나기로 결심한다. 사만다에게 호텔 홍보를 의뢰한 아부다비 호텔 사장 덕분으로 개인별 휴식공간이 있는 전용기를 타고 도착한 아부다비는 그야말로 신세계! 하루 2만 2천 달러의 스위트룸, 룸 안의 전용바, 각각의 시중을 드는 남자들과 각양각색의 음식들, 그리고 뉴욕과는 전혀 다른 색다른 패션 아이템들이 그녀들을 반긴다. 게다가 누군가에게는 새로운 사랑이, 또 누군가에게는 옛사랑이 찾아와 뜻하지 않은 화려한 스캔들을 펼쳐가는데… 더 화려하고 더 당당하게 돌아온 캐리와 친구들의 만남과 이별, 과거와 현재! 더 과감한 여자들의 섹스와 연애, 사랑과 우정에 관한 그 두 번째 이야기는 여전히 블링블링!

더보기
405,580관객개봉 2010.06.10144청소년 관람불가드라마,로맨스미국
더 화려하게 더 당당하게


과연 올바른 선택일까? 캐리(사라 제시카 파커)가 오랜 연인이었던 빅과 결혼한 2년 후. 드레스와 구두 디자인의 유행이 수십 번도 더 바뀌는 사이 캐리는 물론 친구들에게도 많은 변화가 생겼다. 캐리는 꿈꾸던 결혼과 현실이 너무 달랐고, 사만다(킴 캐트럴)는 젊음을 지키기 위해 수십 알의 약을 삼켜야 하며, 샬롯(크리스틴 데이비스)은 원하던 아이들 돌보기에 미치기 일보직전이고, 미란다(신시아 닉슨)는 능력을 인정받기는커녕 지금의 자리마저 위태롭기만 하다. 파티는 끝나지 않았다! 하지만 스타일을 버리고 현실에 안주할 그녀들이 아니다. 지루한 일상 따위 던져버리고 마음껏 즐기기 위해 여행을 떠나기로 결심한다. 사만다에게 호텔 홍보를 의뢰한 아부다비 호텔 사장 덕분으로 개인별 휴식공간이 있는 전용기를 타고 도착한 아부다비는 그야말로 신세계! 하루 2만 2천 달러의 스위트룸, 룸 안의 전용바, 각각의 시중을 드는 남자들과 각양각색의 음식들, 그리고 뉴욕과는 전혀 다른 색다른 패션 아이템들이 그녀들을 반긴다. 게다가 누군가에게는 새로운 사랑이, 또 누군가에게는 옛사랑이 찾아와 뜻하지 않은 화려한 스캔들을 펼쳐가는데… 더 화려하고 더 당당하게 돌아온 캐리와 친구들의 만남과 이별, 과거와 현재! 더 과감한 여자들의 섹스와 연애, 사랑과 우정에 관한 그 두 번째 이야기는 여전히 블링블링!

더보기
평점 · 리뷰0
7.57
/ 10
  • 7.75
    네이버
    4.5
    IMDb
    27
    Metacritic
    16
    Rotten Tomatoes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제작진
  • 의상패트리샤 필드 (Patricia Field)
  • 제작대런 스타 (Darren Star)
  • 제작존 P. 멜피 (John P. Melfi)
  • 기획토비 에머리치 (Toby Emmerich)
  • 기획리차드 브레너 (Richard Brener)
  • 기획마르쿠스 비시디 (Marcus Viscidi)
  • 제작마이클 패트릭 킹 (Michael Patrick King)
  • 수입사워너브러더스 코리아㈜
  • 배급사워너브러더스 코리아㈜
  • 홍보/마케팅올댓시네마
  • 온라인 마케팅㈜지니스커뮤니케이션
포토 31
로그인 후 확인 가능합니다.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