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스오피스로 보는 ‘메이즈 러너’ 흥행 성적 5

2018-01-26 19:30 성선해 기자

[맥스무비= 성선해 기자] 2014년 개봉한 1편을 시작으로 5년 간 달려온 '메이즈 러너' 시리즈가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를 끝으로 여정을 마무리 한다. 한국 관객에게도 큰 사랑을 받은 <메이즈 러너> 3부작의 국내 성적을 숫자로 분석했다.

14일, <메이즈 러너>가 1위를 유지했던 기간

<메이즈 러너> 시리즈는 동명의 소설이 원작이다. 5년 동안 3부작으로 영화화됐다. 사진 이십세기폭스코리아
<메이즈 러너> 시리즈는 동명의 소설이 원작이다. 5년 동안 3부작으로 영화화됐다. 사진 이십세기폭스코리아

2014년 9월 18일(목) 개봉한 <메이즈 러너>는 첫날 1위로 출발해 14일 동안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켰다. 3편의 시리즈 중 가장 오랜 기간이다.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는 개봉 이후 6일 동안 1위에 올라 그 뒤를 이었다.

73일, <메이즈 러너>가 상영된 기간 

2014년 개봉한 <메이즈 러너>는 시리즈의 시작이다. 사진 이십세기폭스코리아
2014년 개봉한 <메이즈 러너>는 시리즈의 시작이다. 사진 이십세기폭스코리아

시리즈 중 관객과 만난 기간이 가장 긴 것 역시 <메이즈 러너>다. 개봉 이후 무려 73일간 극장에서 상영했다. 마지막 상영일은 2014년 12월 19일(금)이었다. <메이즈 러너: 스코치 트라이얼>은 49일 간 상영됐으며, 2018년 1월 17일(수) 개봉한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는 9일차를 맞이했다.

11일, <메이즈 러너: 스코치 트라이얼>이 2위를 유지한 기간 

<메이즈 러너: 스코치 트라이얼>은 흥행작임에도 박스오피스 1위를 하지 못했다. 사진 이십세기폭스코리아
<메이즈 러너: 스코치 트라이얼>은 흥행작임에도 박스오피스 1위를 하지 못했다. 사진 이십세기폭스코리아

2015년 9월 16일(수) 개봉한 <메이즈 러너: 스코치 트라이얼>은 274만4,413명의 관객이 본 흥행작이다. 하지만 사극과 시대극이 강세를 보이는 추석 기간이란 특성상 상영 기간 내내 한 번도 1위를 하지 못했다. 같은 날 공개된 이준익 감독의 <사도>(2015) 때문이다. 대신 11일간 2위를 유지했다.

23만473명,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의 개봉 당일 관객 수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는 3부작 중 관객 동원 속도가 가장 빠르다. 사진 이십세기폭스코리아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는 3부작 중 관객 동원 속도가 가장 빠르다. 사진 이십세기폭스코리아

3편의 시리즈 중 첫날 관객이 가장 많이 든 작품은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다.  개봉 당일 23만473명이 봤다. 같은 기간 <메이즈 러너>가 기록한 8만8,571명, <메이즈 러너: 스코치 트라이얼>을 선택한 11만9,859명에 비해 압도적으로 높은 성적이다.

7일,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의 150만 돌파 소요 기간 

150만명 돌파도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가 가장 빨리 달성했다. 개봉 7일만인 2018년 1월 24일(수)에 153만684명이 봤다. 11일이 걸렸던 <메이즈 러너>, 10일이 소요됐던 <메이즈 러너: 스코치 트라이얼>에 비해 훨씬 빨라진 속도다.

http://news.maxmovie.com/360150

http://news.maxmovie.com/360194

http://news.maxmovie.com/359516

http://news.maxmovie.com/359420

성선해 기자 / ssh@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