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더독’ 도경수·박철민과 댕댕이들이 똑 닮은 비결

2018-12-21 21:30 유현지 기자

[맥스무비= 유현지 기자] 이례적 흥행을 기록한 국산 애니메이션 ‘마당을 나온 암탉’(2011)의 오성윤, 이춘백 감독이 7년 만에 신작을 내놓는다. 자유를 찾는 강아지들의 모험담 ‘언더독’이다. 믿고 보는 제작진에 대한 신뢰로 도경수, 박소담, 박철민이 목소리 연기를 펼친다. 선 녹음, 후 작화의 과정으로 완성된 애니메이션에는 배우들의 개성이 듬뿍 담겼다.

# 오성윤 감독 닭에서 강아지로, ‘동물농장보고

사진 NEW
사진 NEW

“주말에 자다 일어나서 ‘동물농장’을 봤습니다. 시츄 한 마리가 나오는데 얼핏 보고 깜짝 놀랐어요. 한쪽 눈이 뭉그러져있더라고요. 다시 보니 유기견 보호소에 갇힌 개들이었습니다. 10일이 지나도 입양이 안 되면 죽을 운명이라고 하더라고요. 거기서 이 이야기를 떠올렸어요.”

# 도경수 뭉치=, 용기 있는 점도 닮아

사진 NEW
사진 NEW

“뭉치가 저랑 정말 닮았어요. 목소리 녹음을 먼저 했고 감독님이 제 감정을 넣어서 그림을 만드셨거든요. 영화를 보고 진짜 놀랐습니다. 뭉치가 저인 것처럼, 감정 표현을 하더라고요. 일단 외모가 닮아서 놀랐고, 용기 있고 호기심 많은 점도 닮았습니다. 하하.”

# 박철민 원초적 강아지 짱아, 난 하마 닮아

사진 NEW
사진 NEW

“짱아는 원초적인 강아지예요. 본능이 그대로 살아있죠. 배고프면 화내고 배부르면 굉장히 너그러워집니다. 그게 저랑 닮은 점이죠. 하하. (닮은 동물을 묻는 질문에) 강아지는 들어본 적 없고요, 하마나 개구리를 닮았다는 이야기는 들은 적이 있습니다. 허허.”

# 도경수 나와 닮은 반려견 먹물이 생각하며 녹음

사진 NEW
사진 NEW

“2년 전부터 강아지를 키우고 있어요. 강아지 이름이 먹물이인데요, 아주 검은색 강아지입니다. 녹음할 때 먹물이가 많이 생각나더라고요. 강아지에 대한 소중함과 사랑스러움을 느끼면서 녹음했습니다. 평소에도 강아지를 닮았다는 얘기는 많이 듣고 있습니다. 먹물이랑 닮았다는 얘기를 많이 들어요.”

2011년 개봉한 ‘마당을 나온 암탉’은 220만 관객을 동원하며 국산 애니메이션으로는 이례적 흥행을 기록했다. 발전된 기술력과 깊어진 이야기를 바탕으로 또 한 번 놀라운 흥행을 일으킬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2019년 1월 16일(수) 개봉.

유현지 기자 / jinn8y@naver.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