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박스오피스 l '극한직업', '신과함께' 추월…'명량'도 넘을까

2019-02-18 10:48 성선해 기자

[맥스무비= 성선해 기자] '극한직업'이 한국 영화 역대 성적표를 갈아엎는 중이다. '신과함께' 시리즈를 넘어 '명량'을 정조준했다.

'극한직업', '명량'까지 추월할까

2월 18일(월) 영화진흥위원회 통합 전산망에 따르면 '극한직업'은 개봉 4주차 주말 94만5,410명이 봤다. 누적 관객 수는 1,453만6,380명이다. '신과함께' 시리즈와 '국제시장'(2014) '베테랑'(2015) '아바타'(2009) 등을 모두 추월한 성적으로, 역대 2위에 랭크됐다. '극한직업'보다 많은 관객을 가진 영화는 2014년 개봉한 '명량'(1,761만5,437명) 뿐이다.

'증인'부터 '알리타: 배틀 엔젤'까지, 다양성의 공존

2월 중순 극장가는 한국 영화와 외화가 다양하게 사랑받았다. '증인'은 개봉 1주차 주말 53만3,808 명을 동원해 2위에 올랐다. 누적 관객 수는 73만7,158명이다. 개봉 2주차였던 '알리타: 배틀 엔젤'은 24만3,350명이 봤다. 누적 관객 수는 171만8,054명이다.

'해피 데스데이 2 유'는 개봉 1주차 주말 21만5,491의 선택을 받았다. 누적 관객 수는 28만8,145명이다. '기묘한 가족'은 개봉 1주차 주말 12만2,334명이 찾았다. 누적 관객 수는 21만6,265명이다.

http://news.maxmovie.com/391607

성선해 기자 / ssh@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