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이슈 | 안젤리나 졸리 “코로나로 굶주린 아이들 위해” 12억 기부

2020-03-26 11:21 위성주 기자

[맥스무비= 위성주 기자]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가 코로나 19 여파로 굶주린 아이들을 위해 100만 달러를 기부했다.

사진 안젤리나 졸리 공식 SNS
사진 안젤리나 졸리 공식 SNS

25일(미국 현지시각) 연예매체 피플은 안젤리나 졸리가 코로나 19 여파로 밥을 먹지 못하고 있는 아이들을 위해 100만달러(한화 약 12억원)를 기부했다고 보도했다. 그는 학교에서 급식을 받지 못해 굶고 있는 어린이들을 위해 만든 재단인 ‘노 키드 헝그리’(No Kid Hungry) 재단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안젤리나 졸리는 성명을 통해 “코로나 19로 인해 전 세계에서 10억 명의 어린이들이 학교에 가지 못해 굶주리고 있다”며 “많은 어린이 들이 학교에서 돌봄을 받아야 한다. 미국에서만 2200만 명에 가까운 어린이들이 급식에 의존한다. 이 재단은 그런 어린이들에게 도움을 주는 단체다. 동참을 부탁한다”고 밝혔다.

안젤리나 졸리는 최근 배우 마동석과 함께 출연한 영화 ‘이터널스’ 촬영을 마쳤다. 영화는 오는 11월 개봉 예정이다.

위성주 기자 / whi9319@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