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종이의 집’ 파트 4, 긴장감 가득 미공개 스틸 공개

2020-04-03 09:22 이유나 기자

[맥스무비= 이유나 기자]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종이의 집’ 파트 4가 오늘 공개되는 가운데, 시리즈의 긴장감 서린 미공개 스틸이 함께 공개됐다.

'종이의 집' 파트4 스틸. 사진 넷플릭스
'종이의 집' 파트4 스틸. 사진 넷플릭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종이의 집’은 천재 교수와 범죄 전문가들이 벌이는 상상 초월의 인질극을 담은 작품이다. 교수라 불리는 한 남자를 중심으로 여러 범죄 전문가들이 스페인 조폐국을 점거하고, 수억 유로를 인쇄해 도주하는 과정을 그렸다.

‘종이의 집’ 파트1과 파트2는 치열한 두뇌 싸움과 숨 막히는 반전으로 단숨에 전 세계를 사로잡았다. 이어지는 시즌3는 조폐국 사건 이후 다시 소집된 일당이 스페인 국립은행 지하 30m에 보관된 95톤의 금을 훔치기 위해 새로운 작전에 돌입하는 이야기를 다뤘다. 모두가 위기에 빠지는 절체절명의 엔딩으로 끝맺음 한 시즌3는 교수와 일당들이 위기를 모면하고 성공적으로 탈출할 수 있을지 그 뒷이야기를 기대케 했다.

공개된 스틸은 라켈을 위협하는 시에라 경감과 누군가에게 붙잡힌 도쿄의 모습으로 긴장감을 끌어올린다. 잡혀있던 국립은행 최고 보안담당자가 탈출해 일당들을 하나하나 제거하면서 인질극의 시나리오는 통제 불능으로 흘러가고, 사랑하는 여인 라켈이 경찰의 손에 넘어가면서 교수는 물러설 곳 없는 사면초가에 몰린다. ‘종이의 집’ 파트 4는 국립은행에 보관된 국가 기밀과 치부를 지키기 위해 교수를 더욱 강력하게 조여오는 경찰과 정부군의 강력한 대응이 손에 땀을 쥐게 할 전망이다.

‘종이의 집’ 파트 4는 오늘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에 동시 공개된다.

이유나 기자 / lyn@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