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도의 막이 내릴 때’ 히가시노 게이고 소설 원작, 살인사건 뒤 숨겨진 비밀

2020-05-14 09:15 정찬혁 기자

[맥스무비= 정찬혁 기자] 히가시노 게이고 소설 원작 ‘기도의 막이 내릴 때’가 오늘 개봉해 관객을 만난다.

영화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스틸. 사진 ㈜오렌지옐로우하임
영화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스틸. 사진 ㈜오렌지옐로우하임

영화 ‘기도의 막이 내릴 때’(감독 후쿠자와 카츠오)는 비슷한 시기에 인접한 지역에서 일어난 두 건의 살인사건 뒤에 숨겨진 16년 전 과거의 비밀을 파헤치는 미스터리 드라마다.

콘텐츠 홍수 속에서 독자와 시청자, 관객들은 검증된 스토리를 선호하는 경향이 두드러지고 있다. 출간 150년이 지나도 여전히 사랑받는 루이자 메이 알코트의 ‘작은 아씨들’은 최근 그레타 거윅 감독과 배우 시얼샤 로넌의 만남으로 화제가 된 영화 ‘작은 아씨들’로 재탄생했다. 이도우 작가의 소설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박민영, 서강준 주연의 동명 드라마로 선보여 인기리에 방송됐다.

히가시노 게이고 소설은 그동안 수 차례 영화나 드라마로 만들어져 왔지만 ‘기도의 막이 내릴 때’는 그의 대표작 ‘가가 형사 시리즈’의 완결판이라는 점에서 그 가치를 더한다. 20여 편의 영화와 드라마 연출로 그 실력을 인정받은 대세 감독 후쿠자와 카츠오의 연출과 일본 대표 배우 아베 히로시, 마츠시마 나나코의 주연 역시 빼놓을 수 없는 관람 포인트다.

최근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드는 소설 원작 열풍을 이어갈 ‘기도의 막이 내릴 때’는 5월 14일 오늘부터 관객들을 만난다.

정찬혁 기자 / hyuck2777@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