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 박훈정 감독 '마녀2', 제작 가시화 "올해 촬영 후 내년 개봉 목표"

2020-06-10 17:08 이은지 기자

[맥스무비= 이은지 기자] 박훈정 감독의 영화 '마녀' 속편 제작이 가시화됐다.

영화 '마녀' 포스터. 사진 워너브러더스
영화 '마녀' 포스터. 사진 워너브러더스

워너브러더스 관계자는 10일 오후 맥스무비에 "'마녀2'가 올해 촬영을 해서 내년 개봉을 목표로 시나리오 작업 중에 있다. 현재까지 목표는 그런 상황이다"고 말했다.

영화 '마녀'는 지난 2018년 개봉된 영화로, 시설에서 수많은 이들이 죽은 의문의 사고가 일어나고, 그날 밤 홀로 탈출한 후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고등학생 자윤 앞에 의문의 인물이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신세계' '대호' '브이아이피' 등을 연출한 박훈정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신예 김다미를 비롯해 조민수, 박희순, 최우식, 고민시, 최정우 등이 출연했다. 개봉 당시 300만 명이 넘는 관객을 동원했다.

'마녀'는 개봉 직후 부터 속편에 대한 기대가 있었다. 이에 '마녀3'까지 제작이 확정된 상황이라고 밝혔고, 박훈정 감독은 주인공인 자윤을 중심으로 자신의 뿌리를 찾아가는 이야기가 될 것임을 예고했다.

이은지 기자 / ghdpssk@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