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뉴얼 축전 | 리지 "앞으로도 좋은 기사 잘 부탁드려요"

2020-08-19 12:17 맥스무비취재팀 기자

[맥스무비= 맥스무비취재팀 기자] 배우 박수영이 맥스무비 개편 및 창간 21주년을 맞아 축하 인사를 건넸다.

가수 겸 배우 리지. 사진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배우 리지. 사진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박수영(리지)은 드라마 ‘몽땅 내 사랑’(2010)에 출연해 연기 생활을 시작했다. 걸그룹 애프터스쿨과 오렌지캬라멜의 멤버로 무대를 빛내던 그는 드라마 ‘아들 녀석들’(2012), ‘모모살롱’(2014), ‘앵그리맘’(2015)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입지를 다졌다. 영화 ‘오늘의 연애’(2015), 드라마 ‘운명과 분노’(2018),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7’(2019)에 출연해 인지도를 높였으며, 올해 드라마 ‘오 마이 베이비’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여 화제가 되기도 했다.

가수 겸 배우 리지. 사진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배우 리지. 사진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맥스무비취재팀 기자 / maxpress@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인물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