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 ‘담보’ 성동일 “가장 편안하게 볼 수 있는 영화”

2020-09-24 17:01 위성주 기자
    ‘담보’ 언론시사회
    성동일 “그냥 성동일 연기했다”

[맥스무비= 위성주 기자] 배우 성동일이 영화 ‘담보’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영화 '담보' 출연 배우 성동일 .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영화 '담보' 출연 배우 성동일 . 사진 CJ엔터테인먼트

24일 오후 영화 ‘담보’ 언론시사회가 서울시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연출을 맡은 강대규 감독과 배우 성동일, 하지원, 김희원, 박소이가 참석해 영화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평시라면 언론시사 직후 진행되던 기자간담회가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라이브 컨퍼런스로 진행됐다. 

영화 ‘담보’는 인정사정 없는 사채업자 두석(성동일)과 후배 종배(김희원)가 떼인 돈을 받으러 갔다가 얼떨결에 9살 승이(박소이)를 담보로 맡아 키우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성동일은 극 중 험상궂은 외모와 달리 따뜻한 마음을 지닌 사채업자 두석을 연기했다. 그는 승이 엄마에게 떼인 돈을 받아내려다 얼떨결에 승이를 맡아 키우게 되는 인물이다. 

성동일은 두석을 연기하기 위해 특별한 노력을 기울이진 않았다고 밝혔다. 그는 “그냥 성동일이었다. 내 나이 대 배우들이라면 편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시나리오가 워낙 탄탄했다. 쓰여진 대로 최대한 따라가려 했다. 사실 논 것 같다. 박소이 양이 저의 백배는 더 열심히 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성동일은 ‘담보’의 매력 포인트를 묻는 질문에 “화려한 CG나 액션은 없지만, 정말 이웃 사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같다”며 “이 시국에 따뜻하게 대화를 나누고자 하신다면, ‘담보’가 올해 가장 기대작이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답했다. 

영화 ‘담보’는 오는 29일 개봉 예정이다.

위성주 기자 / whi9319@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