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T | 넷플릭스 ‘스위트홈’ 독보적 비주얼 아트 포스터 공개

2021-01-08 11:44 이정빈 기자
    “욕망이 인간을 잡아먹는 순간”
    인간과 괴물 사이 그 어딘가

[맥스무비= 이정빈 기자]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이 아트 포스터를 공개했다.

드라마 '스위트홈' 아트 포스터. 사진 넷플릭스
드라마 '스위트홈' 아트 포스터. 사진 넷플릭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연출 이응복)은 은둔형 외톨이 고등학생 현수(송강)가 가족을 잃고 이사 간 아파트에서 겪는 기괴하고도 충격적인 이야기를 담았다. 공개된 아트 포스터는 “스킵해서는 안될 타이틀 시퀀스”로 호평을 받으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던 비주얼 아티스트 박귀섭과 ‘스위트홈’이 다시 한번 손잡고 만들어낸 작업물이다.

박귀섭은 국립현대무용단 발레리노 출신의 사진작가이자 비주얼 아티스트로 프랑스 소설가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소설 ‘나무’의 러시아판 표지를 장식하며 실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박귀섭은 인간의 욕망이 괴물화 된다는 독특한 설정과 각 괴물의 충격적인 비주얼, 절망적인 상황에서 인간다움이란 무엇인가에 대한 메시지가 담긴 ‘스위트홈’을 아트 포스터를 통해 집약적으로 표현해냈다.

완성된 아트 포스터는 인간의 눈동자와 사람의 모양이 합쳐진 듯한 감각적 묘사, 인간과 괴물 사이의 기이한 형상을 만들어내는 선들이 독보적인 비주얼로 완성돼 타이틀 시퀀스 못지 않은 강렬한 인상을 선사한다. 감추고 싶은 어두운 욕망의 감각적인 형상화와 함께 “욕망이 인간을 잡아먹는 순간”이라는 카피 역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드라마 ‘스위트홈’은 넷플릭스에서 감상할 수 있다.

이정빈 기자 / jungbinlee@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