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랑종’ 배우들이 직접 전하는 캐스팅&현장 비하인드 공개

2021-07-14 15:36 이정빈 기자
    무당 ‘님’ 싸와니 우툼마X조카 ‘밍’ 나릴야 군몽콘켓
    “부담이나 스트레스 없이 즐겁게 임했다”

[맥스무비= 이정빈 기자] 영화 ‘랑종’의 주연을 맡은 배우 싸와니 우툼마와 나릴야 군몽콘켓이 캐스팅과 연기 비하인드를 밝혔다.

영화 '랑종' 스틸. 사진 쇼박스
영화 '랑종' 스틸. 사진 쇼박스

영화 ‘랑종’(감독 반종 티산다나쿤)은 태국 산골마을, 신내림이 대물림 되는 무당 가문의 피에 관한 세 달간의 기록을 그렸다. 개봉 전부터 관객의 이목을 집중시키며 화제의 중심에 선 작품으로, 영화의 주연을 맡은 배우 싸와니 우툼마와 나릴야 군몽콘켓의 열연 역시 화제가 됐다.

영화의 리얼리티를 최우선으로 삼은 나홍진 프로듀서와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은 캐스팅에 남다른 노력을 기울였다고 전했다. 더불어 캐스팅 후에는 보다 사실적인 현장을 만들기 위해 제작진과 배우들이 함께 연기 워크숍을 진행, 디테일한 표정부터 대사, 말투, 걷는 행동 하나까지 함께 준비하며 보다 생생한 캐릭터를 구축해 갔다.

먼저 싸와니 우툼마는 극 중 대를 이어 조상신을 모셔온 무당 님을 연기했다. 그는 태국에서 ‘무대의 여왕’이라고 불리는 연극계 베테랑으로,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은 싸와니 우툼마가 연기력은 물론 태국 이산 지역의 사투리를 구사할 수 있다는 점 등을 들어 모든 면에서 님을 위한 적임자였다고 밝혔다.

싸와니 우툼마는 ‘랑종’의 시나리오를 처음 읽은 소감에 대해 “일반적인 시나리오와 달리 굉장히 자유로웠다. 첫 리딩 때까지도 감독님은 디테일한 가이드를 주지 않았고, 시나리오 안에서 자유롭고 솔직하게 연기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전해 생생한 캐릭터를 완성한 싸와니 우툼마의 연기가 탄생한 과정을 회상했다.

님의 조카 밍은 오랜 기간 오디션을 거듭한 끝에 나릴야 군몽콘켓이 캐스팅됐다. 반종 피산다나쿤 감독은 “오디션 테이프를 보고 아무것도 보탤 것이 없다고 생각했다. 상상하던 것을 명확하게 그려낼 수 있게 해줬다”고 말하며 두터운 신뢰를 드러냈다. 이에 나릴야 군몽콘켓은 “연기하는 장면이 어렵긴 했지만, 부담이나 스트레스를 느끼진 않았다. 과정이 정말 즐거웠고, 스스로에 대한 자신이 있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한 캐릭터를 구축하고 연기를 준비한 과정에 대해 나릴야 군몽콘켓은 “체중을 감량하는 것뿐만 아니라 밍이라는 캐릭터를 이해하기 위해 노력했다. 비슷한 성향과 행동을 하는 사람들을 찾아 관찰하고, 연구했다. 100% 밍이 될 준비가 됐다고 느꼈다”고 답하며 연기에 대한 열정과 패기를 전했다.

영화 ‘랑종’은 극장 상영 중이다.

이정빈 기자 / jungbinlee@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