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빌런즈’ 유지태X곽도원X이범수X이민정, 캐스팅 완성

2022-06-10 14:24 김희주 기자

[맥스무비= 김희주 기자]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빌런즈’가 유지태, 곽도원, 이범수, 이민정의 캐스팅 조합을 완성했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빌런즈’(연출 진혁, 극본 김형준, 제공 티빙, 기획 CJ ENM, 제작 태원엔터테인먼트)는 초정밀 위조지폐 ‘슈퍼노트’를 둘러싼 악인들의 피 튀기는 충돌과 대결을 그린 범죄 드라마. 무엇보다 장르적 쾌감을 극대화할 레전드 조합이 기대를 더욱 모은다.

티빙
BH엔터테인먼트, 마다엔터테인먼트, 빅펀치엔터테인먼트,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유지태는 천재적인 두뇌를 가진 범죄 설계자, 베일에 가려진 ‘코드명 제이(J)’ 역을 맡았다. 완전 범죄 승률 100%인 그는 자신이 완성한 범죄를 작품이라 칭하고 즐기는 범죄계의 소시오패스. 배우 유지태가 탄생시킬 설계자 ‘코드명 J’는 어떤 모습일지 벌써부터 기대감이 모인다.

곽도원은 도둑들의 돈을 도둑질하는, 피도 눈물도 없는 악덕 끝판왕 형사 ‘장중혁’ 역으로 활약한다. 그럴싸한 학벌도 빽도 없는 그는 일찌감치 현실을 깨닫고 돈에 집착, 각종 이권에 개입하며 비리 형사가 된다. 그에겐 ‘나쁜 짓’은 곧 돈이고, 승진. 현실에 발 디딘 인물부터 섬뜩한 악의 얼굴까지, 장르를 넘나드는 연기 스펙트럼을 지닌 배우 곽도원이 보여줄 또 다른 ‘빌런’ 캐릭터에도 기대가 모인다.

이범수는 전 국정원 금융 범죄 전담팀 팀장 ‘차기태’ 역으로 분한다. 자신의 인생을 꼬이게 만든 범죄 설계자 ‘제이’를 쫓던 그는, 5년 전 사건에 연루된 인물들이 하나둘 수면 위로 올라오자 집요한 추적을 다시 시작한다. 쎈 놈들끼리의 피 튀기는 대결 틈바구니에서 차기태가 빌런들을 모두 잡고 사건을 해결할 수 있을지, 극의 텐션을 조율할 이범수의 독보적 연기에 기대가 쏠린다.

이민정의 연기 변신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이민정은 위조지폐계 최고의 아티스트 ‘한수현’ 역으로 돌아온다. 희망 없이 살아가던 한수현은 위조지폐 제작자 ‘양도사’를 만나 기술을 전수 받고 최고의 위폐 제작 아티스트로 거듭난다. 5년 전 제이가 설계했던 프로젝트 때문에 인생이 송두리째 흔들리는 인물. 응징의 순간을 기다리던 그 앞에 제이가 다시 나타나며 욕망의 소용돌이 속으로 뛰어든다.

한편,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빌런즈’는 2023년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김희주 기자 / hjkim12@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