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불시착’부터 ‘공조2: 인터내셔날’까지… 현빈 표 북한 요원 캐릭터의 귀환

2022-08-18 14:03 이정빈 기자

[맥스무비= 이정빈 기자] ‘공조2: 인터내셔날’ 현빈이 북한 요원 캐릭터로 돌아온다.

CJ ENM
CJ ENM

2017년, 781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공조’(2017)에서 특수 정예부대 출신 북한형사 ‘철령’ 역으로 연기 변신을 선보인 현빈은 와이어, 격투, 카 체이싱 등 데뷔 이래 처음 선보이는 스펙터클한 액션 연기로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그리고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의 러브스토리를 그린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2019)에서 북한 장교 ‘리정혁’으로 분해 남다른 로맨스 연기를 선보이며 뜨거운 신드롬을 불러일으켰다. 이처럼 액션부터 로맨스까지 폭넓은 장르 속 매력적인 캐릭터로 활약해온 현빈이 4년 만에 스크린에 컴백해 ‘공조2: 인터내셔날’의 ‘철령’으로 돌아온다.

‘공조2: 인터내셔날’은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여기에 뉴페이스 해외파 FBI ‘잭’(다니엘 헤니)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 영화. 현빈은 ‘공조2: 인터내셔날’에서 새로운 특명을 안고 다시 남한을 찾은 엘리트 북한 형사 ‘철령’ 역으로 분했다. 성공적인 임무 완수를 위해 삼각 공조에 돌입한 ‘철령’ 역을 맡은 현빈은 북한 요원 캐릭터 장인다운 카리스마와 한층 다채로워진 액션 연기는 물론, 남한 형사 ‘진태’, 해외파 형사 ‘잭’과 글로벌한 케미스트리를 선보일 예정.

여기에 “전편에서는 복수심에 초점을 맞춰 어두운 모습 위주였다면, ‘공조2: 인터내셔날’에서는 남한에 두 번째 방문한 ‘철령’의 밝고 여유로운 모습을 보여주고자 했다.”라고 전한 현빈은 ‘공조2: 인터내셔날’을 통해 역대급 매력으로 무장한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한다. 9월 7일 개봉.

이정빈 기자 / jungbinlee@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인물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정이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