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선규X전종서X장률의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몸값’, 2차 포스터 공개

2022-09-29 15:21 김희주 기자

[맥스무비= 김희주 기자] 티빙 ‘몸값’ 진선규, 전종서, 장률이 만났다.

티빙(TVING)
티빙(TVING)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몸값’이 2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광기를 내뿜는 노형수(진선규 분), 박주영(전종서 분), 고극렬(장률 분)의 눈빛은 극한의 상황 속 마지막 기회를 붙잡기 위한 이들의 사투를 더욱 궁금케 한다.

‘몸값’은 서로의 ‘몸값’을 두고 흥정하던 세 사람이 지진으로 무너진 건물에 갇힌 후, 각자 마지막 기회를 붙잡기 위해 위험한 거래를 시작하며 광기의 사투를 벌이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바깥세상과의 완전한 단절이 만들어낸 아수라장 속 살아남기 위한 인간들의 밟고 밟히는 사투가 다이내믹하게 펼쳐진다.

원작 단편영화 ‘몸값’(감독 이충현)은 센세이션을 일으키며 유수의 영화제를 휩쓴 화제작이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로 재탄생한 ‘몸값’은 원작의 파격성에 새로운 세계관을 결합해 더욱 확장된 스토리와 스케일로 제작된다. 특히 원테이크 기법으로 촬영, 생동감 넘치는 스릴과 재미를 선사할 예정. 여기에 탁월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전우성 감독이 연출과 극본을 맡았고, 김영호 촬영감독이 가세해 완성도를 담보한다.

오늘 공개된 2차 포스터는 장르적 쾌감을 극대화한다. 피와 흙먼지로 얼룩진 노형수, 박주영, 고극렬의 모습은 무너진 건물에 갇힌 세 사람의 위기를 짐작게 한다. 이들 얼굴에 낙인처럼 찍힌 의미심장한 등급 판정, 여기에 더해진 광기 어린 눈빛은 생존을 위한 이들의 사투를 더욱 궁금하게 만든다.

‘몸값’을 흥정하던 중 위기에 휘말리는 ‘노형수’는 그 누구도 믿을 수 없는 곳에서 생존을 위한 사투를 벌인다. 얼굴에 각인된 “나가야 뭘 주든 말든 하지! 우선 나갑시다”라는 문구는 살아남기 위한 그의 처절한 발악을 보여준다. 대상을 가리지 않는 흥정 전문가 박주영의 모습도 흥미롭다. 뜻하지 않게 어둠의 세계에 들어선 그는 지진이라는 위기를 자신만의 기회로 바꾸기 위해 분투한다. 대가를 치르더라도 거래를 성사시켜야만 하는 고극렬의 얼굴엔 만감이 교차한다. 어렵사리 낙찰에 성공하지만, 지진으로 인해 가진 것마저 잃어버린 상황. 생존마저 불투명한 상황에서 자신의 목숨보다 지키려 했던 것은 무엇일지, 그의 사연에도 이목이 쏠린다. 오는 10월 28일 티빙에서 공개 예정.

김희주 기자 / hjkim12@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인물

댓글0
0/ 500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정이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