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전부터 화제… 조선학교 고교 무상화 소송 다룬 다큐 ‘차별’

2023-03-15 17:35 김희주 기자

[맥스무비= 김희주 기자] 개봉 전부터 화제를 모으는 영화 ‘차별’이 스페셜 포스터를 공개했다.

(주)디오시네마
(주)디오시네마

‘차별’은 일본의 고교 무상화 정책에서 제외된 조선 고급학교 5개교가 국가를 상대로 손해배상을 청구, 이후의 소송 과정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공개된 스페셜 포스터는 신문지가 불타고 있는 모습을 형상화해 강렬한 이미지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신문지가 타면서 재로 변하고 있는 모습을 포스터에 담아 신문의 내용을 부정하는 듯한 느낌을 준다. 배경으로 사용된 신문은 재일 조선인들의 고교 무상화 소송이 패소 판결을 받았다는 내용을 다룬 마이니치 신문의 기사로 알려졌다. 타들어간 부분 뒤로는 차별의 한글 타이틀과 한자 캘리그라피가 자리를 잡았다. 왼쪽 하단에는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로고까지 삽입되어 ‘차별’의 작품성에 대한 신뢰를 더한다.

‘차별’은 2017년 7월 오사카조선고급학교 고교 무상화 소송 1심 판결부터 2019년 4월 규슈조선고급학교 고교 무상화 소송까지 2년간의 소송 과정을 담은 작품이다. 특히 70년이 넘게 조선학교를 지켜오고 있는 재일동포들, 조선학교 학생들, 변호단들, 조선학교와 함께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아냈다.

‘차별’은 재일동포, 조선학교만의 투쟁이 아닌 일본과 한국의 다양한 연대세력들의 목소리를 생생히 전달, 다양한 관객층의 공감을 이끌어내는 다큐멘터리. 조선학교 차별이 단순한 민족차별의 문제를 넘어 교육과 인권 등 인류 보편적 가치의 차별이라는 시각을 제시한다. 논리와 설득보다는 외침, 눈물, 회환, 환희, 연대 등을 통한 분노와 공감의 힘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조선학교 학생들의 밝고 희망찬 모습, 인간적인 모습들과 투쟁의 현장을 함께 담아냈다. 3월 22일 개봉.

김희주 기자 / hjkim12@maxmovie.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 maxpress@maxmovie.com
<저작권자(c) 맥스무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0/ 500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12안길 36 3층 ㈜미디어윤슬
      대표전화 02-2039-2293 | 팩스 02-2039-2925
      제호 맥스무비닷컴 | 등록번호 서울 아02730 | 등록일 2013년 7월11일
      발행·편집인 윤여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해리
      Copyright ⓒ MediaYunseul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