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콜라스 케이지

Nicolas Cage 

14,325,942관객 동원
 1964-01-07 출생ㅣ미국ㅣ리치몬드 연애소동(82) 데뷔
프랜시스 포드 코폴라 감독의 조카인 니콜라스 코폴라는 삼촌과는 관계 없이 오로지 자신의 힘으로 입지를 쌓고 싶다는 생각에 만화 캐릭터 루크 케이지의 이름을 따서 니콜라스 케이지라는 가명을 완서?鉢ㅄ? 1980년대 데뷔 이후, 앨런 파커 감독의 <버디>를 통해 뛰어난 연기력을 만천하에 입증한 그는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그 이후 <더 록>, <콘 에어>, <페이스 오프> 등 각종 액션 영화와 <패밀리 맨>, <내셔널 드레져> 등 패밀리 무비를 넘나들며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이번 영화 <프로즌 그라운드>에서는 베테랑 형사 잭으로 분해 진중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형사를 실감나게 표현했다.

-<프로즌 그라운드> 보도자료 중에서-

천의 얼굴을 지닌 다재다능한 배우 니콜라스 케이지. 그의 연기는 액션, 멜로, 판타지, 스릴러, 드라마 등 모든 장르를 불문하고 다양한 캐릭터를 수용한다. 1980년대 초 청춘 영화로 연기를 시작한 그는 다소 어리숙한 캐릭터부터 비열하고 다소 절망적인 상황을 겪는 캐릭터들까지 다양하게 훌륭한 연기력으로 소화해내며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심리적인 상처를 입은 베트남전 참전군인을 연기했던 영화 <버디>를 시작으로 고통을 직시하는 드라마 <라스베가스를 떠나며> 속 자멸적인 알코올 중독자로 남우주연상을 거머쥔 그는 아카데미가 사랑하는 헐리웃 최고의 연기파 배우로 부상하기 시작한다. 그 뒤 니콜라스 케이지는 <더 록>과 <콘 에어> 등을 박스오피스 대 히트로 이끌며 액션 영웅으로서 본격적 자리매김 하기 시작했으며 그 외에도 <노잉>과 같은 거대 스케일의 영화와 <내셔널 트레져> 시리즈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꾸준한 활동을 펼쳤다. 그 결과 제 8회 시카고 비평가 협회상 남우주연상, 제60회 뉴욕 비평가 협회상 남우주연상, 제43회 산세바스티안 국제영화제 남우주연상, 제30회 전미 비평가 협회상 남우주연상, 제53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 드라마부문 남우주연상, 제2회 미국 배우 조합상 영화부문 남우주연상 등 배우가 누릴 수 있는 최고의 권위적 수상을 휩쓸며 헐리웃 최고의 연기파 배우로 자리 잡기에 이른다. 니콜라스 케이지는 이번 영화 <스톨른>에서 <콘 에어> 이후 다시 만난 사이먼 웨스트 감독과 호흡을 맞추며 딸을 위해 목숨도 아끼지 않는 아버지 ‘윌 몽고메리’를 열연, 화려한 액션과 더불어 업그레이드 된 그만의 연기와 감동을 함께 선사 할 예정이다. 전세계 관객들이 사랑하는 배우 중 하나로 한국계 미국인과 결혼하며 ‘친한파 스타’로 ‘케서방’이라는 공식 별명이 있을 정도로 국내에서도 많은 팬층을 확보한 인기 스타 니콜라스 케이지는 훗날 자신의 숙부가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영화 <대부> 시리즈의 감독인 프랜시스 포드 코폴라 감독이었으나 자신의 힘으로 성공하고 싶어 마블 코믹스의 루크 케이지라는 캐릭터를 본 따 자신의 예명을 지은 일화로도 유명해 졌다.

-<스톨른> 보도자료 중에서-

1983년 데뷔 후, 30년 가까이 활동해오며 60여 편이 넘는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 출연해온 니콜라스 케이지는 인디 영화 속 기괴한 캐릭터 전문배우였던 신인시절을 발판 삼아 세계인이 인정하는 헐리우드의 대표 연기파 배우로 자리매김한 인물이다. 어린 시절, 제임스 딘을 동경하며 배우의 꿈을 키워온 니콜라스 케이지가 세계 영화계의 또 다른 거장이자 자신의 삼촌인 프란시스 포드 코폴라 감독의 후광 없이 자수성가 하기 위해 성까지 바꿨다는 사실은 그가 지닌 배우로써의 자존심이 얼마나 강한지를 설명해주는 유명한 일화이기도 하다. 창녀와 사랑에 빠진 체 죽어가는 알코올 중독자 연기로 아카데미와 골든 글러브 남우주연상을 석권하며 최고의 연기파 배우로 승승장구 해오던 그가 최근 벌어진 파산설과 불화설 등으로 인해 자신을 지지해주던 전 세계 팬들에게 실망을 안긴 것 또한 사실이었다. 자존심에 적지 않은 상처를 입은 니콜라스 케이지는 대중에게 다시 인정 받기 위해 배우로써 자신이 지닌 최고의 강점을 부각 시키는 방법을 선택하였으며 이번 작품 <악질경찰>을 통해 성공적인 전환기를 맞게 되었다. 불의의 사고로 약물에 의존한 체, 끝없는 부패와 타락의 늪으로 빠져가는 연기 인생 최고의 파격적 캐릭터로 열연해낸 그의 노력이 세계 유수 영화제와 평론가들의 극찬으로 이어지며 오스카 위너의 성공적인 복귀를 알리는 결과를 낳게 되었기 때문.

-<악질 경찰>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64-01-07 출생미국리치몬드 연애소동(82) 데뷔
프랜시스 포드 코폴라 감독의 조카인 니콜라스 코폴라는 삼촌과는 관계 없이 오로지 자신의 힘으로 입지를 쌓고 싶다는 생각에 만화 캐릭터 루크 케이지의 이름을 따서 니콜라스 케이지라는 가명을 완서?鉢ㅄ? 1980년대 데뷔 이후, 앨런 파커 감독의 <버디>를 통해 뛰어난 연기력을 만천하에 입증한 그는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그 이후 <더 록>, <콘 에어>, <페이스 오프> 등 각종 액션 영화와 <패밀리 맨>, <내셔널 드레져> 등 패밀리 무비를 넘나들며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이번 영화 <프로즌 그라운드>에서는 베테랑 형사 잭으로 분해 진중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형사를 실감나게 표현했다.

-<프로즌 그라운드> 보도자료 중에서-

천의 얼굴을 지닌 다재다능한 배우 니콜라스 케이지. 그의 연기는 액션, 멜로, 판타지, 스릴러, 드라마 등 모든 장르를 불문하고 다양한 캐릭터를 수용한다. 1980년대 초 청춘 영화로 연기를 시작한 그는 다소 어리숙한 캐릭터부터 비열하고 다소 절망적인 상황을 겪는 캐릭터들까지 다양하게 훌륭한 연기력으로 소화해내며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심리적인 상처를 입은 베트남전 참전군인을 연기했던 영화 <버디>를 시작으로 고통을 직시하는 드라마 <라스베가스를 떠나며> 속 자멸적인 알코올 중독자로 남우주연상을 거머쥔 그는 아카데미가 사랑하는 헐리웃 최고의 연기파 배우로 부상하기 시작한다. 그 뒤 니콜라스 케이지는 <더 록>과 <콘 에어> 등을 박스오피스 대 히트로 이끌며 액션 영웅으로서 본격적 자리매김 하기 시작했으며 그 외에도 <노잉>과 같은 거대 스케일의 영화와 <내셔널 트레져> 시리즈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꾸준한 활동을 펼쳤다. 그 결과 제 8회 시카고 비평가 협회상 남우주연상, 제60회 뉴욕 비평가 협회상 남우주연상, 제43회 산세바스티안 국제영화제 남우주연상, 제30회 전미 비평가 협회상 남우주연상, 제53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 드라마부문 남우주연상, 제2회 미국 배우 조합상 영화부문 남우주연상 등 배우가 누릴 수 있는 최고의 권위적 수상을 휩쓸며 헐리웃 최고의 연기파 배우로 자리 잡기에 이른다. 니콜라스 케이지는 이번 영화 <스톨른>에서 <콘 에어> 이후 다시 만난 사이먼 웨스트 감독과 호흡을 맞추며 딸을 위해 목숨도 아끼지 않는 아버지 ‘윌 몽고메리’를 열연, 화려한 액션과 더불어 업그레이드 된 그만의 연기와 감동을 함께 선사 할 예정이다. 전세계 관객들이 사랑하는 배우 중 하나로 한국계 미국인과 결혼하며 ‘친한파 스타’로 ‘케서방’이라는 공식 별명이 있을 정도로 국내에서도 많은 팬층을 확보한 인기 스타 니콜라스 케이지는 훗날 자신의 숙부가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영화 <대부> 시리즈의 감독인 프랜시스 포드 코폴라 감독이었으나 자신의 힘으로 성공하고 싶어 마블 코믹스의 루크 케이지라는 캐릭터를 본 따 자신의 예명을 지은 일화로도 유명해 졌다.

-<스톨른> 보도자료 중에서-

1983년 데뷔 후, 30년 가까이 활동해오며 60여 편이 넘는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 출연해온 니콜라스 케이지는 인디 영화 속 기괴한 캐릭터 전문배우였던 신인시절을 발판 삼아 세계인이 인정하는 헐리우드의 대표 연기파 배우로 자리매김한 인물이다. 어린 시절, 제임스 딘을 동경하며 배우의 꿈을 키워온 니콜라스 케이지가 세계 영화계의 또 다른 거장이자 자신의 삼촌인 프란시스 포드 코폴라 감독의 후광 없이 자수성가 하기 위해 성까지 바꿨다는 사실은 그가 지닌 배우로써의 자존심이 얼마나 강한지를 설명해주는 유명한 일화이기도 하다. 창녀와 사랑에 빠진 체 죽어가는 알코올 중독자 연기로 아카데미와 골든 글러브 남우주연상을 석권하며 최고의 연기파 배우로 승승장구 해오던 그가 최근 벌어진 파산설과 불화설 등으로 인해 자신을 지지해주던 전 세계 팬들에게 실망을 안긴 것 또한 사실이었다. 자존심에 적지 않은 상처를 입은 니콜라스 케이지는 대중에게 다시 인정 받기 위해 배우로써 자신이 지닌 최고의 강점을 부각 시키는 방법을 선택하였으며 이번 작품 <악질경찰>을 통해 성공적인 전환기를 맞게 되었다. 불의의 사고로 약물에 의존한 체, 끝없는 부패와 타락의 늪으로 빠져가는 연기 인생 최고의 파격적 캐릭터로 열연해낸 그의 노력이 세계 유수 영화제와 평론가들의 극찬으로 이어지며 오스카 위너의 성공적인 복귀를 알리는 결과를 낳게 되었기 때문.

-<악질 경찰>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99
미정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