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스틴 호프만

Dustin Hoffman  

12,321,076관객 동원
 1937-08-08출생ㅣ미국ㅣ졸업 (1967)
1937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태어난 더스틴 호프만은 제임스 딘, 마릴린 먼로, 제인 폰다, 말론 브랜도, 알 파치노, 폴 뉴먼, 잭 니콜슨 등의 배우를 배출해 낸 연기 지도자이자 연출가인 리 스트라스버그에게 사사받기 위해 뉴욕으로 거처를 옮기게 된다. 배우 지망생 시절 훗날 명배우로 성장한 진 해크먼, 로버트 듀발과 룸메이트를 하기도 했던 그는 1967년 마이크 니콜스 감독의 <졸업>에서 수줍음 많고 불안으로 가득찬 청년 벤자민 역을 통해 일약 스타덤에 오르게 된다. 이후 <졸업>, <미드나잇 카우보이>, <레니>, <투씨>, <왝 더 도그>를 포함하여 아카데미에 총 7회 노미네이트 되었고, <크레이머 대 크레이머>와 <레인 맨>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를 2회 수상하였다. 골든 글로브 5회수상이라는 놀라운 기록을 보유한 그는 1997년에는 골든 글로브 공로상인 세실 B. 드밀 상을 수상하였다. 더스틴 호프만은 영화뿐 아니라 연극 무대에서도 경력을 쌓아 왔다. 1969년에는 브로드웨이 무대에 데뷔하고 1984년에는 자신이 제작하기도 한 브로드웨이 리바이벌 공연 <세일즈맨의 죽음>으로 드라마 데스크 최고배우상과 에미상을 받았다. 런던에서 공연했던 <베니스의 상인>에서는 샤일록 역을 맡아 토니상에 노미네이트 되기도 하였다. 친근한 외모에 사실감 넘치는 탁월한 연기력을 발휘하는 그는 다양한 스펙트럼의 캐릭터들을 표현해 왔다. 어떤 역할을 맡든 간에 인간미 넘치는 따뜻한 감성을 담아내는 그는 <미드나잇 카우보이>에서의 절름발이 사기꾼, <투씨>에서의 여장 남자, <레인 맨>에서의 자폐증 환자 등 난이도 높은 연기력을 요하는 역할들도 언제나 훌륭하게 소화하곤 했다. 최근에는 <미트 페어런츠> 시리즈와 <쿵후 팬더> 시리즈에서의 목소리 연기로 대중들에게 좀더 친근한 이미지로 다가가고 있으며, 이번에 <콰르텟>으로 감독 데뷔를 하면서 영화 인생의 새로운 장을 열게 되었다. 카메라 앞에서 50여 년간 연기를 해온 더스틴 호프만은 전세계에서 가장 노련하고 존경받는 배우이기도 하지만, 연극 연출도 경험해 보았고, 제작자로도 참여해 왔다. 더스틴 호프만은 자연스럽게 오랫동안 영화 감독을 꿈꿔왔고 지금껏 여러 번 감독 데뷔의 기회가 있었지만 자신이 진정으로 원하는 작품을 만나지 못했다. 하지만 로날드 하우드의 대본 <콰르텟>을 받아본 순간 그는 바로 이 작품이라는 것을 직감했다고 한다. 더스틴 호프만이 극본을 읽고 첫눈에 반해 연출을 결정했을 만큼 그의 깊은 애정과 자신감이 담긴 <콰르텟>은 예술가로서의 그의 삶과 원숙한 연기 세계가 투영된 특별한 작품이다.

-<콰르텟> 보도자료 중에서-

수많은 작품에서 진중한 연기로 강렬한 존재감을 보여준 더스틴 호프만이 영화 <세번째 사랑> 에서는 따뜻하고 사랑 넘치는 아버지 ‘이지’ 역으로 유쾌한 매력을 선보인다. 연기에 대해서 더 이상 어떤 수식어도 필요 없는 더스틴 호프만은 영국/미국 아카데미, 골든 글로브, LA 비평가 협회, 전미 비평가 협회, 베를린 국제 영화제까지 수상의 영예를 누려보지 않은 영화제가 없을 뿐 아니라 골든글로브 시상식과 세자르 영화제에서 평생 공로상을 받는 등 존경과 신뢰성을 바탕으로 대중을 사로 잡는 명배우 중 한 명이다. 1988년 <레인맨>에서의 자폐증 연기로 전세계 영화 관객들에게 잊을 수 없는 감동을 선사한 더스틴 호프만은 <크레이머 대 크레이머>, <존 말코비치 되기>, <향수 - 어느 살인자의 이야기> <하비의 마지막 로맨스> 등 수많은 영화에서 뛰어난 연기를 펼쳤다. 그는 더스틴 호프만은 영화 <세번째 사랑>으로 이미 2011 캐나다 최고 권위의 시상식 지니 어워드, 벤쿠버 비평가 협회상에서 남우조연상을 수상했을 뿐만 아니라, 연기파 배우 폴 지아마티와의 연기 호흡으로 이미 해외 영화 팬들과 전 세계 평단의 극찬을 이끌어내고 있어 영화 <세번째 사랑>에 대한 기대를 더욱 높이고 있다.

-<세번째 사랑>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37-08-08 출생미국졸업 (1967) 데뷔
1937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태어난 더스틴 호프만은 제임스 딘, 마릴린 먼로, 제인 폰다, 말론 브랜도, 알 파치노, 폴 뉴먼, 잭 니콜슨 등의 배우를 배출해 낸 연기 지도자이자 연출가인 리 스트라스버그에게 사사받기 위해 뉴욕으로 거처를 옮기게 된다. 배우 지망생 시절 훗날 명배우로 성장한 진 해크먼, 로버트 듀발과 룸메이트를 하기도 했던 그는 1967년 마이크 니콜스 감독의 <졸업>에서 수줍음 많고 불안으로 가득찬 청년 벤자민 역을 통해 일약 스타덤에 오르게 된다. 이후 <졸업>, <미드나잇 카우보이>, <레니>, <투씨>, <왝 더 도그>를 포함하여 아카데미에 총 7회 노미네이트 되었고, <크레이머 대 크레이머>와 <레인 맨>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를 2회 수상하였다. 골든 글로브 5회수상이라는 놀라운 기록을 보유한 그는 1997년에는 골든 글로브 공로상인 세실 B. 드밀 상을 수상하였다. 더스틴 호프만은 영화뿐 아니라 연극 무대에서도 경력을 쌓아 왔다. 1969년에는 브로드웨이 무대에 데뷔하고 1984년에는 자신이 제작하기도 한 브로드웨이 리바이벌 공연 <세일즈맨의 죽음>으로 드라마 데스크 최고배우상과 에미상을 받았다. 런던에서 공연했던 <베니스의 상인>에서는 샤일록 역을 맡아 토니상에 노미네이트 되기도 하였다. 친근한 외모에 사실감 넘치는 탁월한 연기력을 발휘하는 그는 다양한 스펙트럼의 캐릭터들을 표현해 왔다. 어떤 역할을 맡든 간에 인간미 넘치는 따뜻한 감성을 담아내는 그는 <미드나잇 카우보이>에서의 절름발이 사기꾼, <투씨>에서의 여장 남자, <레인 맨>에서의 자폐증 환자 등 난이도 높은 연기력을 요하는 역할들도 언제나 훌륭하게 소화하곤 했다. 최근에는 <미트 페어런츠> 시리즈와 <쿵후 팬더> 시리즈에서의 목소리 연기로 대중들에게 좀더 친근한 이미지로 다가가고 있으며, 이번에 <콰르텟>으로 감독 데뷔를 하면서 영화 인생의 새로운 장을 열게 되었다. 카메라 앞에서 50여 년간 연기를 해온 더스틴 호프만은 전세계에서 가장 노련하고 존경받는 배우이기도 하지만, 연극 연출도 경험해 보았고, 제작자로도 참여해 왔다. 더스틴 호프만은 자연스럽게 오랫동안 영화 감독을 꿈꿔왔고 지금껏 여러 번 감독 데뷔의 기회가 있었지만 자신이 진정으로 원하는 작품을 만나지 못했다. 하지만 로날드 하우드의 대본 <콰르텟>을 받아본 순간 그는 바로 이 작품이라는 것을 직감했다고 한다. 더스틴 호프만이 극본을 읽고 첫눈에 반해 연출을 결정했을 만큼 그의 깊은 애정과 자신감이 담긴 <콰르텟>은 예술가로서의 그의 삶과 원숙한 연기 세계가 투영된 특별한 작품이다.

-<콰르텟> 보도자료 중에서-

수많은 작품에서 진중한 연기로 강렬한 존재감을 보여준 더스틴 호프만이 영화 <세번째 사랑> 에서는 따뜻하고 사랑 넘치는 아버지 ‘이지’ 역으로 유쾌한 매력을 선보인다. 연기에 대해서 더 이상 어떤 수식어도 필요 없는 더스틴 호프만은 영국/미국 아카데미, 골든 글로브, LA 비평가 협회, 전미 비평가 협회, 베를린 국제 영화제까지 수상의 영예를 누려보지 않은 영화제가 없을 뿐 아니라 골든글로브 시상식과 세자르 영화제에서 평생 공로상을 받는 등 존경과 신뢰성을 바탕으로 대중을 사로 잡는 명배우 중 한 명이다. 1988년 <레인맨>에서의 자폐증 연기로 전세계 영화 관객들에게 잊을 수 없는 감동을 선사한 더스틴 호프만은 <크레이머 대 크레이머>, <존 말코비치 되기>, <향수 - 어느 살인자의 이야기> <하비의 마지막 로맨스> 등 수많은 영화에서 뛰어난 연기를 펼쳤다. 그는 더스틴 호프만은 영화 <세번째 사랑>으로 이미 2011 캐나다 최고 권위의 시상식 지니 어워드, 벤쿠버 비평가 협회상에서 남우조연상을 수상했을 뿐만 아니라, 연기파 배우 폴 지아마티와의 연기 호흡으로 이미 해외 영화 팬들과 전 세계 평단의 극찬을 이끌어내고 있어 영화 <세번째 사랑>에 대한 기대를 더욱 높이고 있다.

-<세번째 사랑>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98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