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류 베리모어

Drew Barrymore 

6,306,459관객 동원
 1975-02-22 출생ㅣ미국ㅣSuddenly, Love (1978, TV영화) 데뷔
<웨딩 싱어>, <첫 키스만 50번 째>, <그 여자 작사 그 남자 작곡>과 같은 작품을 통해 누구도 따라올 수 없는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로맨틱 코미디의 여왕에 등극한 드류 베리모어. 그녀는 배우로서의 성공에만 안주하지 않고 자신이 출연한 <25살의 키스>, <미녀 삼총사> 시리즈, <그는 당신에게 반하지 않았다> 등에 제작자로도 참여해 큰 성공을 거두었으며 직접 메가폰을 잡은 <위핏>은 일탈에 대한 욕구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표현했다는 평가와 함께 평단과 관객들로부터 호평을 이끌어냈다. 연기, 제작, 연출까지 1인 3역을 거뜬히 해내는 드류 베리모어가 오랜만에 연기에만 올인한 <빅 미라클>로 컴백했다. 촬영에 앞서 ‘레이첼’의 실존 인물인 그린피스 디렉터 ‘신디 로리’와 직접 만나 당시 구조 상황과 그녀의 삶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열의를 보였다. 드류 베리모어는 전매특허인 밝고 활기찬 매력으로 웃음과 감동을 선사함과 동시에, 관객들을 1988년 생생한 알래스카의 구조 현장으로 인도할 것이다.

-<빅 미라클> 보도자료 중에서-

로맨틱 코미디의 여왕으로 자리매김한 데 이어 [플라워 필름]을 설립, 제작자로서도 명성을 얻은 드류 베리모어. 매사에 자신감 넘치는 그녀는 <25살의 키스> <미녀 삼총사> <그는 당신에게 반하지 않았다> 등을 성공시키며 배우이자 제작자로서 그 능력을 발휘해 왔다. 그런 그녀가 처음으로 메가폰을 잡은 작품 <위핏>은 그녀의 발랄함이 그대로 묻어나는 것은 물론 어린 시절부터 연기자로서 길을 걸어온 그녀의 방황과 일탈에 대한 욕구가 솔직하고 유쾌하게 드러나 있어 미국 개봉 당시 언론과 관객들로부터 호평을 이끌어냈다. 특히 ‘롤러더비’라는 이색적인 스포츠를 접목해 긴장감 넘치는 경기 장면으로 극의 강약을 조절한 그녀의 매끄러운 연출력이 돋보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위핏>은 클린트 이스트우드, 벤 스틸러 등을 이어 새로운 실력파 배우 겸 감독의 탄생을 알리며 그녀의 차기작을 기대하게 만든다. 언제나 유쾌한 매력을 자랑하는 팔방미인 드류 베리모어는 <위핏>을 시작으로 변신을 거듭하며 관객들에게 늘 새로운 재미를 안겨줄 것이다.

-<위핏> 보도자료 중에서-

드류 배리모어는 영화 <.E.T>에서 인형을 들고 있는 귀엽고 천진한 엘리엇의 동생 게티로 잘 알려진 배우이다. 1982년 7살의 나이로 출연한 이 영화로 드류 배리모어는 스타덤뿐 아니라 이후 감독인 스필버그는 그녀의 대부가 될만큼 친분이 두터워 졌다. 드류 배리모어의 아버지 존 배리모어 역시 할리우드의 유명한 배우로 가족 전체가 배우집안이다. 그녀가 태어났을 때부터 할리우드가 떠들썩 했다는 후문이 들릴 정도. 카메라앞에 나선것도 태어난지 11개월이 되었을 때 개 먹이 광고에서 였다. 하지만 너무 일찍 어른 세계를 경험해 버려서 일까. 한동안 드류 배리모어는 약물남용과 알코올 중독의 나날들을 보내며 귀여운 소녀의 이미지를 뒤바꿔 버렸다. 이 때 그녀가 마구 벗고 나온 누드잡지위에 스필버그가 옷을 입혀 드류에게 보냈을 정도. 오랜동안의 재활치료의 끝에 정상인으로 돌아온 드류 배리모어는 이후 선악의 개념이 없는 남자를 유혹하는 소녀역의 <야성녀 아이비>에 출연하였고 이로 인해 청바지 Guess의 모델로 선발되기도 한다. 하지만 <도플갱어>등 그녀의 출연작은 과거의 인기를 만회하기에는 부족하였다. 드류 배리모어의 이미지 변신을 도와준 작품은 바로 우디 알렌의 <에브리원 세즈 아이러브 유>. 에드워드 노튼과 연인사이로 나온 드류 배리모어는 약물과 알코올로 점철된 과거를 씻고 성숙한 여자연기자로 거듭났다. <웨인즈 월드2> <배트맨 포에버> 등에서 깜짝 단역 출연을 하기도 한 그녀는 <우디 앨런의 <에브리원 세즈 아이 러브 유>에 출연하여 낭만적인 로맨스를 꿈꾸는 순진한 아가씨 스카일라로의 이미지 변신에 성공한다. 그녀를 ‘할리우드 신데렐라’로 확실하게 군림하게 해준 영화는 바로 1997년작 <웨딩 싱어>. 2000년에는 카메론 디아즈, 루시 리우와 <미녀삼총사>에 출연하여 섹시한 매력을 선보이며 확실하게 스타로서의 입지를 굳힌다. 그러나 그녀를 다른 할리우드 여배우들과 차별화 시키는 것은 바로 끊임 없는 그녀의 도전정신 이다. 그녀는 연기자로서의 성공에만 머물지 않고 동업자 낸시 쥬버넌과 함께 플라워 필름이라는 영화사를 만들어 제작자로서의 뛰어난 면모도 보여주고 있다.
더보기
1975-02-22 출생미국Suddenly, Love (1978, TV영화) 데뷔
<웨딩 싱어>, <첫 키스만 50번 째>, <그 여자 작사 그 남자 작곡>과 같은 작품을 통해 누구도 따라올 수 없는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로맨틱 코미디의 여왕에 등극한 드류 베리모어. 그녀는 배우로서의 성공에만 안주하지 않고 자신이 출연한 <25살의 키스>, <미녀 삼총사> 시리즈, <그는 당신에게 반하지 않았다> 등에 제작자로도 참여해 큰 성공을 거두었으며 직접 메가폰을 잡은 <위핏>은 일탈에 대한 욕구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표현했다는 평가와 함께 평단과 관객들로부터 호평을 이끌어냈다. 연기, 제작, 연출까지 1인 3역을 거뜬히 해내는 드류 베리모어가 오랜만에 연기에만 올인한 <빅 미라클>로 컴백했다. 촬영에 앞서 ‘레이첼’의 실존 인물인 그린피스 디렉터 ‘신디 로리’와 직접 만나 당시 구조 상황과 그녀의 삶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열의를 보였다. 드류 베리모어는 전매특허인 밝고 활기찬 매력으로 웃음과 감동을 선사함과 동시에, 관객들을 1988년 생생한 알래스카의 구조 현장으로 인도할 것이다.

-<빅 미라클> 보도자료 중에서-

로맨틱 코미디의 여왕으로 자리매김한 데 이어 [플라워 필름]을 설립, 제작자로서도 명성을 얻은 드류 베리모어. 매사에 자신감 넘치는 그녀는 <25살의 키스> <미녀 삼총사> <그는 당신에게 반하지 않았다> 등을 성공시키며 배우이자 제작자로서 그 능력을 발휘해 왔다. 그런 그녀가 처음으로 메가폰을 잡은 작품 <위핏>은 그녀의 발랄함이 그대로 묻어나는 것은 물론 어린 시절부터 연기자로서 길을 걸어온 그녀의 방황과 일탈에 대한 욕구가 솔직하고 유쾌하게 드러나 있어 미국 개봉 당시 언론과 관객들로부터 호평을 이끌어냈다. 특히 ‘롤러더비’라는 이색적인 스포츠를 접목해 긴장감 넘치는 경기 장면으로 극의 강약을 조절한 그녀의 매끄러운 연출력이 돋보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위핏>은 클린트 이스트우드, 벤 스틸러 등을 이어 새로운 실력파 배우 겸 감독의 탄생을 알리며 그녀의 차기작을 기대하게 만든다. 언제나 유쾌한 매력을 자랑하는 팔방미인 드류 베리모어는 <위핏>을 시작으로 변신을 거듭하며 관객들에게 늘 새로운 재미를 안겨줄 것이다.

-<위핏> 보도자료 중에서-

드류 배리모어는 영화 <.E.T>에서 인형을 들고 있는 귀엽고 천진한 엘리엇의 동생 게티로 잘 알려진 배우이다. 1982년 7살의 나이로 출연한 이 영화로 드류 배리모어는 스타덤뿐 아니라 이후 감독인 스필버그는 그녀의 대부가 될만큼 친분이 두터워 졌다. 드류 배리모어의 아버지 존 배리모어 역시 할리우드의 유명한 배우로 가족 전체가 배우집안이다. 그녀가 태어났을 때부터 할리우드가 떠들썩 했다는 후문이 들릴 정도. 카메라앞에 나선것도 태어난지 11개월이 되었을 때 개 먹이 광고에서 였다. 하지만 너무 일찍 어른 세계를 경험해 버려서 일까. 한동안 드류 배리모어는 약물남용과 알코올 중독의 나날들을 보내며 귀여운 소녀의 이미지를 뒤바꿔 버렸다. 이 때 그녀가 마구 벗고 나온 누드잡지위에 스필버그가 옷을 입혀 드류에게 보냈을 정도. 오랜동안의 재활치료의 끝에 정상인으로 돌아온 드류 배리모어는 이후 선악의 개념이 없는 남자를 유혹하는 소녀역의 <야성녀 아이비>에 출연하였고 이로 인해 청바지 Guess의 모델로 선발되기도 한다. 하지만 <도플갱어>등 그녀의 출연작은 과거의 인기를 만회하기에는 부족하였다. 드류 배리모어의 이미지 변신을 도와준 작품은 바로 우디 알렌의 <에브리원 세즈 아이러브 유>. 에드워드 노튼과 연인사이로 나온 드류 배리모어는 약물과 알코올로 점철된 과거를 씻고 성숙한 여자연기자로 거듭났다. <웨인즈 월드2> <배트맨 포에버> 등에서 깜짝 단역 출연을 하기도 한 그녀는 <우디 앨런의 <에브리원 세즈 아이 러브 유>에 출연하여 낭만적인 로맨스를 꿈꾸는 순진한 아가씨 스카일라로의 이미지 변신에 성공한다. 그녀를 ‘할리우드 신데렐라’로 확실하게 군림하게 해준 영화는 바로 1997년작 <웨딩 싱어>. 2000년에는 카메론 디아즈, 루시 리우와 <미녀삼총사>에 출연하여 섹시한 매력을 선보이며 확실하게 스타로서의 입지를 굳힌다. 그러나 그녀를 다른 할리우드 여배우들과 차별화 시키는 것은 바로 끊임 없는 그녀의 도전정신 이다. 그녀는 연기자로서의 성공에만 머물지 않고 동업자 낸시 쥬버넌과 함께 플라워 필름이라는 영화사를 만들어 제작자로서의 뛰어난 면모도 보여주고 있다.
더보기
2012
미정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