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트 윈슬렛

Kate Winslet  

4,684,530관객 동원
 1975-10-05출생ㅣ영국ㅣHeavenly Creatures (1994)
평단의 극찬과 상업적인 성공까지 모두 거머쥔 필모그래피를 지닌 배우. <타이타닉>이라는 흥행의 신기원을 이룩한 작품은 물론 자신에게 아카데미와 골든글로브를 안긴 <더 리더>, <레볼루셔너리 로드> 등의 작품에 출연하며 명배우로의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대학살의 신> 보도자료 중에서-

2008년 <더 리더: 책 읽어주는 남자>로 아카데미상을 처음으로 수상하고 2009년 <레볼루셔너리 로드>로 골든 글로브상을 수상했다. 17세의 나이로 <천상의 피조물>에 출연하여 세계적으로 이름을 알렸고, <센스 앤 센서빌리티>로 골든 글로브상, 영국 아카데미상 후보에 올랐다. <아이리스>로 글로브상과 아카데미상 후보에 오르고 <이터널 선샤인>으로 아카데미상, 골든 글로브상, 영국 아카데미상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랐다. <리틀 칠드런>으로 가장 젊은 나이에 다섯 번째로 아카데미상 후보에 오른 여배우로 기록되었다. <쥬드><햄릿><타이타닉><히디어스 킨키><홀리 스모크><퀼스><데이비드 게일> <네버랜드를 찾아서><올 더 킹즈 맨><로맨틱 홀리데이>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컨테이젼> 보도자료 중에서-

케이트 윈슬렛은 11살 나이에 시리얼 광고에 출연하며 연예계에 발을 디뎠다. 같은 해 그녀는 고향의 여기학원에 등록하며 연기 공부를 시작했다. 연극 배우 부모와 삼촌, 외할아버지의 전통을 잇고 있는 배우 집안 출신이기도 하다. 91년 연극 학교를 졸업하자마자 무대와 방송에 데뷔했다. 17살에 데뷔 영화인 <천상의 피조물들>를 찍었다. 친구와 위험한 우정을 맺는 뉴질랜드 여학생으로 출연한 이 영화로 그녀는 세계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후속작은 디즈니의 가족 영화. 엠마 톰슨이 각본을 쓰고 이 안 감독이 연출한 <센스, 센서빌리티>의 오디션에 응한 케이트 윈슬렛에 대한 톰슨과 제작자의 반응은 ‘첫눈에 반했다’는 것이었다. 윈슬렛은 이 영화를 위해 태극권을 배우고 제인 오스틴의 소설을 탐독하는 등 치밀한 준비를 했다. 결과는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후보 지명이었다. 토마스 하디 원작의 금지된 사랑의 영화 <쥬드> 출연과 케네스 브래너 감독의 <햄릿>등 시대극에 출연하던 그녀에게 세계적인 명성을 안겨준 작품은 더 이상의 설명이 필요 없는 <타이타닉>이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함께 출연한 이 영화로 케이트 윈슬렛은 영화계의 히로인으로 화려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1998년 조감독 출신인 짐 트리플톤과 결혼했다. 메이저 영화부터 인디영화까지 자신의 연기에 맞으면 출연하는 그녀는 굳이 주연이기를 고집하지 않는다. 그래서 그녀는 더욱 사랑을 받으며 필모그래피를 채워나가는지 모른다.
더보기
1975-10-05 출생영국Heavenly Creatures (1994) 데뷔
평단의 극찬과 상업적인 성공까지 모두 거머쥔 필모그래피를 지닌 배우. <타이타닉>이라는 흥행의 신기원을 이룩한 작품은 물론 자신에게 아카데미와 골든글로브를 안긴 <더 리더>, <레볼루셔너리 로드> 등의 작품에 출연하며 명배우로의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대학살의 신> 보도자료 중에서-

2008년 <더 리더: 책 읽어주는 남자>로 아카데미상을 처음으로 수상하고 2009년 <레볼루셔너리 로드>로 골든 글로브상을 수상했다. 17세의 나이로 <천상의 피조물>에 출연하여 세계적으로 이름을 알렸고, <센스 앤 센서빌리티>로 골든 글로브상, 영국 아카데미상 후보에 올랐다. <아이리스>로 글로브상과 아카데미상 후보에 오르고 <이터널 선샤인>으로 아카데미상, 골든 글로브상, 영국 아카데미상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랐다. <리틀 칠드런>으로 가장 젊은 나이에 다섯 번째로 아카데미상 후보에 오른 여배우로 기록되었다. <쥬드><햄릿><타이타닉><히디어스 킨키><홀리 스모크><퀼스><데이비드 게일> <네버랜드를 찾아서><올 더 킹즈 맨><로맨틱 홀리데이>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컨테이젼> 보도자료 중에서-

케이트 윈슬렛은 11살 나이에 시리얼 광고에 출연하며 연예계에 발을 디뎠다. 같은 해 그녀는 고향의 여기학원에 등록하며 연기 공부를 시작했다. 연극 배우 부모와 삼촌, 외할아버지의 전통을 잇고 있는 배우 집안 출신이기도 하다. 91년 연극 학교를 졸업하자마자 무대와 방송에 데뷔했다. 17살에 데뷔 영화인 <천상의 피조물들>를 찍었다. 친구와 위험한 우정을 맺는 뉴질랜드 여학생으로 출연한 이 영화로 그녀는 세계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후속작은 디즈니의 가족 영화. 엠마 톰슨이 각본을 쓰고 이 안 감독이 연출한 <센스, 센서빌리티>의 오디션에 응한 케이트 윈슬렛에 대한 톰슨과 제작자의 반응은 ‘첫눈에 반했다’는 것이었다. 윈슬렛은 이 영화를 위해 태극권을 배우고 제인 오스틴의 소설을 탐독하는 등 치밀한 준비를 했다. 결과는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후보 지명이었다. 토마스 하디 원작의 금지된 사랑의 영화 <쥬드> 출연과 케네스 브래너 감독의 <햄릿>등 시대극에 출연하던 그녀에게 세계적인 명성을 안겨준 작품은 더 이상의 설명이 필요 없는 <타이타닉>이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함께 출연한 이 영화로 케이트 윈슬렛은 영화계의 히로인으로 화려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1998년 조감독 출신인 짐 트리플톤과 결혼했다. 메이저 영화부터 인디영화까지 자신의 연기에 맞으면 출연하는 그녀는 굳이 주연이기를 고집하지 않는다. 그래서 그녀는 더욱 사랑을 받으며 필모그래피를 채워나가는지 모른다.
더보기
미정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