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45,687,894관객 동원
 1973-04-22출생ㅣ한국ㅣ구미호 (1994)
1994년 데뷔해 올해로 데뷔 20주년을 맞은 배우 정우성. <비트>의 17:1 액션연기의 원조이자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감시자들>에 이르기까지 한국 액션영화의 다양한 스펙트럼을 스스로 넓힌 배우이다. 정두홍 무술감독은 “젊은 시절 정우성이 마치 어디로 튈지 모르는 럭비공 같았다면, 현재의 정우성은 아주 잘 무르익어서 부드럽게 튀어 오르는 공 같다.”고 전했다. 이처럼 정우성은 20년 간의 다양한 작품활동을 바탕으로 완숙한 연기력을 선보이며 자타공인 흥행배우로 우뚝 섰다. 특히 그만이 갖고 있는 특유의 아우라는 국내 어떤 배우도 따라올 수 없는 분위기를 만들어, 스크린에서 존재감을 발한다. <신의 한 수>에서도 역시 냉동 액션, 사활 액션, 20: 1 액션 등 다양한 액션을 오직 정우성만의 색깔로 소화하며 극에 완성도를 높였다.

-<신의 한 수> 보도자료 중에서-

<비트> <태양은 없다> 등 데뷔 초부터 한국 영화계를 대표하는 스타이자 배우로 자리매김한 정우성. 다양한 작품에서 깊은 눈빛과 부드럽고 세련된 이미지로 여심을 사로잡은 것은 물론 영화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에서 완벽한 액션 연기로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바 있는 정우성이 <감시자들>에서 데뷔 이후 처음으로 악역 연기를 선보인다. 허진호 감독의 <호우시절> 이후 4년 만에 선택한 한국 영화인 <감시자들>에서 정우성은 시나리오를 보자마자 캐스팅을 자처할 정도로 캐릭터와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신뢰를 보였다. “제임스라는 캐릭터가 굉장히 매력적으로 다가왔다. 영화 전반의 긴장을 몰고 가는 인물이다. 제임스를 어떤 배우가 하느냐에 따라 작품 전체가 달라질 것이라고 생각했다”는 정우성은 강렬하면서도 차가운 카리스마와 절제된 눈빛, 세련된 이미지로 완성한 ‘제임스’를 통해 기존 악역 캐릭터와는 전혀 다른 새로운 매력의 캐릭터를 선보일 것이다.

-<감시자들> 보도자료 중에서-

아름다운 페이스, 동양인이라고는 상상할 수 없는 완벽한 비율을 자랑하는 정우성. 강렬하면서도 모성을 불러일으키는 눈빛을 가진 정우성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원조 미남 배우라 불리기에 손색이 없다. <놈놈놈>으로 말 위에서 장총을 휘두르는 모습으로 여심을 사로잡았던 정우성이 이번엔 <검우강호>로 새로운 액션 히어로의 면모를 선보인다. 영화 <검우강호>로 첫 해외 진출에 나선 정우성은 올해 베니스국제영화제에 월드 프리미어 상영으로, 해외 언론으로부터 ‘아시아의 슈퍼스타!’라는 평을 듣기도 했다. <내 머리 속의 지우개><호우시절><데이지>등 섬세하고 젠틀한 역할을 주로 맡았던 정우성은 이번 영화 <검우강호>로 화려하면서도 절제 넘치는 액션을 선보인다. 또한 영화와 동시기 방송 예정인 드라마 ‘아테나:전쟁의 여신’을 통해서는 카리스마 넘치는 국정원 요원으로 신비스런 매력과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동시에 보여줄 예정이다.

-<검우강호> 보도자료 중에서-

한국 최고의 톱스타중 한명인 정우성은 CF 모델로 연예계에 입문하였다. CF 모델로 활동하다 TV드라마 <아스팔트 사나이>로 스타덤에 올랐다. 잘생긴 외모로 많은 여성팬들을 거느린 정우성의 영화 데뷔작은 공개 오디션을 통해 출연한 영화 <구미호>이다. 정우성이 관객들에게 크게 인정을 받은 작품은 만화가 허영만 원작, 김성수 감독의 영화 <비트>이다. 전국 100만 명 정도의 관객흥행을 했던 1997년 상반기 흥행작 <비트>에서 정우성은 스무살의 터널을 지나는 이들의 관점을 리얼하게 잘 표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더불어 이전까지 잘생긴 배우라는 평가만 받아 오던 외모와 함께 연기력을 인정받기 시작했다. 이후 <태양은 없다>, <똥개>, <내 머리 속의 지우개>, <새드 무비>, <데이지>, <중천>,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등에 출연했다.
더보기
1973-04-22 출생한국구미호 (1994) 데뷔
1994년 데뷔해 올해로 데뷔 20주년을 맞은 배우 정우성. <비트>의 17:1 액션연기의 원조이자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감시자들>에 이르기까지 한국 액션영화의 다양한 스펙트럼을 스스로 넓힌 배우이다. 정두홍 무술감독은 “젊은 시절 정우성이 마치 어디로 튈지 모르는 럭비공 같았다면, 현재의 정우성은 아주 잘 무르익어서 부드럽게 튀어 오르는 공 같다.”고 전했다. 이처럼 정우성은 20년 간의 다양한 작품활동을 바탕으로 완숙한 연기력을 선보이며 자타공인 흥행배우로 우뚝 섰다. 특히 그만이 갖고 있는 특유의 아우라는 국내 어떤 배우도 따라올 수 없는 분위기를 만들어, 스크린에서 존재감을 발한다. <신의 한 수>에서도 역시 냉동 액션, 사활 액션, 20: 1 액션 등 다양한 액션을 오직 정우성만의 색깔로 소화하며 극에 완성도를 높였다.

-<신의 한 수> 보도자료 중에서-

<비트> <태양은 없다> 등 데뷔 초부터 한국 영화계를 대표하는 스타이자 배우로 자리매김한 정우성. 다양한 작품에서 깊은 눈빛과 부드럽고 세련된 이미지로 여심을 사로잡은 것은 물론 영화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에서 완벽한 액션 연기로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바 있는 정우성이 <감시자들>에서 데뷔 이후 처음으로 악역 연기를 선보인다. 허진호 감독의 <호우시절> 이후 4년 만에 선택한 한국 영화인 <감시자들>에서 정우성은 시나리오를 보자마자 캐스팅을 자처할 정도로 캐릭터와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신뢰를 보였다. “제임스라는 캐릭터가 굉장히 매력적으로 다가왔다. 영화 전반의 긴장을 몰고 가는 인물이다. 제임스를 어떤 배우가 하느냐에 따라 작품 전체가 달라질 것이라고 생각했다”는 정우성은 강렬하면서도 차가운 카리스마와 절제된 눈빛, 세련된 이미지로 완성한 ‘제임스’를 통해 기존 악역 캐릭터와는 전혀 다른 새로운 매력의 캐릭터를 선보일 것이다.

-<감시자들> 보도자료 중에서-

아름다운 페이스, 동양인이라고는 상상할 수 없는 완벽한 비율을 자랑하는 정우성. 강렬하면서도 모성을 불러일으키는 눈빛을 가진 정우성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원조 미남 배우라 불리기에 손색이 없다. <놈놈놈>으로 말 위에서 장총을 휘두르는 모습으로 여심을 사로잡았던 정우성이 이번엔 <검우강호>로 새로운 액션 히어로의 면모를 선보인다. 영화 <검우강호>로 첫 해외 진출에 나선 정우성은 올해 베니스국제영화제에 월드 프리미어 상영으로, 해외 언론으로부터 ‘아시아의 슈퍼스타!’라는 평을 듣기도 했다. <내 머리 속의 지우개><호우시절><데이지>등 섬세하고 젠틀한 역할을 주로 맡았던 정우성은 이번 영화 <검우강호>로 화려하면서도 절제 넘치는 액션을 선보인다. 또한 영화와 동시기 방송 예정인 드라마 ‘아테나:전쟁의 여신’을 통해서는 카리스마 넘치는 국정원 요원으로 신비스런 매력과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동시에 보여줄 예정이다.

-<검우강호> 보도자료 중에서-

한국 최고의 톱스타중 한명인 정우성은 CF 모델로 연예계에 입문하였다. CF 모델로 활동하다 TV드라마 <아스팔트 사나이>로 스타덤에 올랐다. 잘생긴 외모로 많은 여성팬들을 거느린 정우성의 영화 데뷔작은 공개 오디션을 통해 출연한 영화 <구미호>이다. 정우성이 관객들에게 크게 인정을 받은 작품은 만화가 허영만 원작, 김성수 감독의 영화 <비트>이다. 전국 100만 명 정도의 관객흥행을 했던 1997년 상반기 흥행작 <비트>에서 정우성은 스무살의 터널을 지나는 이들의 관점을 리얼하게 잘 표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더불어 이전까지 잘생긴 배우라는 평가만 받아 오던 외모와 함께 연기력을 인정받기 시작했다. 이후 <태양은 없다>, <똥개>, <내 머리 속의 지우개>, <새드 무비>, <데이지>, <중천>,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등에 출연했다.
더보기
2019
2018
2014
2009
2006
2004
2003
1998
1997
1996
1994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