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프 골드블럼

Jeff Goldblum  

17,100,832관객 동원
 1952-10-22 출생ㅣ미국ㅣ데스 위시 (1974) 데뷔
1974년 영화 <데스 위시>로 데뷔한 제프 골드브럼은 1993년 <쥬라기 공원>으로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다양한 작품에서 독특하고 개성 넘치는 연기를 해온 그는 최근 개봉한 웨스 앤더슨 감독의 영화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에서 ‘코박스’ 역을 맡아 인상 깊은 연기를 펼치며 자신의 존재감을 과시했다.

-<위크엔드 인 파리> 보도자료 중에서-

<굿모닝 에브리원>에서 베키와 ‘데이브레이크’ 팀의 미래를 손에 쥐고 있는 제리 반즈 역의 제프 골드블럼은 <쥬라기 공원> <인디펜던스 데이> <이집트의 왕자> <애니홀> <플라이>등 굵직한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 독특한 개성으로 사랑받고 있는 배우. 그가 이번 작품에서 맡은 제리 반즈는 베키를 입사 시키면서 그녀가 오합지졸 팀들과 ‘데이브레이크’를 되살리는 것은 절대 불가능한 일이라고 믿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그녀의 든든한 동지가 되는 역할이다. 내유외강 스타일의 상사로 매력 넘치는 제리 반즈를 열연한 제프 골드블럼은 <굿모닝 에브리원>의 탄탄한 연기대결에 한 축을 이루게 된다.

-<굿모닝 에브리원> 보도자료 중에서-

제프 골드블럼은 17살의 나이에 뉴욕의 연기학원에서 연기를 배우기 시작했다. 22살 때인 74년 찰스 브론슨 주연의 < Death Wish >에서 건달 1이라는 단역으로 스크린에 데뷔했다. 로버트 알트먼 감독의 <내슈빌>에서 그나마 비중있는 조연을 맡았으나, 70년대 말까지는 무대와 TV, 스크린을 오가는 정보의 활약밖에는 보이지 못했다. 제프 골드블럼이 사람들의 주목을 받은건 뭐니뭐니해도 1986년도 영화 <플라이>이다. 실험 도중의 실수로 파리와 유전인자가 합성이 되어 버리는 과학자로 출연한 데이비드 크로넨버그 감독의 <플라이>로 확고한 자리를 잡았다. 이때 공연한 지나 데이비스와 3년동안 결혼생활을 하기도 했다. 93년에는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쥬라기 공원>에 조연으로 출연했다, 그 후속편인 <쥬라기공원 2:잃어버린 세계>에서는 이안 말콤 박사 역을 맡으며 주연으로 등장하기도 했다. 블록버스터 영화인 <인디펜던스 데이> 에서도 외계인의 침입에 대해서 조언하는 과학자의 역할을 맡는 등 다수의 영화에서 과학자(박사)의 배역을 맡은 배우이기도 하다. <캣츠 앤 독스>에서도 역시나 과학자의 탈을 못벗는지 개에 대한 인간의 알레르기 반응을 제거할 수 있는 혈청을 연구중인 괴짜 과학자로 출연하였다.
더보기
1952-10-22 출생미국데스 위시 (1974) 데뷔
1974년 영화 <데스 위시>로 데뷔한 제프 골드브럼은 1993년 <쥬라기 공원>으로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다양한 작품에서 독특하고 개성 넘치는 연기를 해온 그는 최근 개봉한 웨스 앤더슨 감독의 영화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에서 ‘코박스’ 역을 맡아 인상 깊은 연기를 펼치며 자신의 존재감을 과시했다.

-<위크엔드 인 파리> 보도자료 중에서-

<굿모닝 에브리원>에서 베키와 ‘데이브레이크’ 팀의 미래를 손에 쥐고 있는 제리 반즈 역의 제프 골드블럼은 <쥬라기 공원> <인디펜던스 데이> <이집트의 왕자> <애니홀> <플라이>등 굵직한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 독특한 개성으로 사랑받고 있는 배우. 그가 이번 작품에서 맡은 제리 반즈는 베키를 입사 시키면서 그녀가 오합지졸 팀들과 ‘데이브레이크’를 되살리는 것은 절대 불가능한 일이라고 믿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그녀의 든든한 동지가 되는 역할이다. 내유외강 스타일의 상사로 매력 넘치는 제리 반즈를 열연한 제프 골드블럼은 <굿모닝 에브리원>의 탄탄한 연기대결에 한 축을 이루게 된다.

-<굿모닝 에브리원> 보도자료 중에서-

제프 골드블럼은 17살의 나이에 뉴욕의 연기학원에서 연기를 배우기 시작했다. 22살 때인 74년 찰스 브론슨 주연의 < Death Wish >에서 건달 1이라는 단역으로 스크린에 데뷔했다. 로버트 알트먼 감독의 <내슈빌>에서 그나마 비중있는 조연을 맡았으나, 70년대 말까지는 무대와 TV, 스크린을 오가는 정보의 활약밖에는 보이지 못했다. 제프 골드블럼이 사람들의 주목을 받은건 뭐니뭐니해도 1986년도 영화 <플라이>이다. 실험 도중의 실수로 파리와 유전인자가 합성이 되어 버리는 과학자로 출연한 데이비드 크로넨버그 감독의 <플라이>로 확고한 자리를 잡았다. 이때 공연한 지나 데이비스와 3년동안 결혼생활을 하기도 했다. 93년에는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쥬라기 공원>에 조연으로 출연했다, 그 후속편인 <쥬라기공원 2:잃어버린 세계>에서는 이안 말콤 박사 역을 맡으며 주연으로 등장하기도 했다. 블록버스터 영화인 <인디펜던스 데이> 에서도 외계인의 침입에 대해서 조언하는 과학자의 역할을 맡는 등 다수의 영화에서 과학자(박사)의 배역을 맡은 배우이기도 하다. <캣츠 앤 독스>에서도 역시나 과학자의 탈을 못벗는지 개에 대한 인간의 알레르기 반응을 제거할 수 있는 혈청을 연구중인 괴짜 과학자로 출연하였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