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네트 베닝

Annette Bening 

1,527,493관객 동원
 1958-05-29 출생ㅣ미국ㅣThe Great Outdoors (1988) 데뷔
1958년생인 아네트 베닝은 1987년 브로드웨이에서 <코스탈 디스터번스>라는 작품으로 토니상에 노미네이트되고 클라랜스 드웨드상을 수상했다. 이후 TV시리즈와 영화계에 데뷔해 <대통령의 연인>(1995) <화성 침공>(1996) <비상계엄>(1998) 등에 출연하고 <아메리칸 뷰티>(1999)로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에 노미네이트 되는 등 실력파 중견 연기자로 자리매김했다.

-<진저 앤 로사> 보도자료 중에서-

<러브 어페어>를 통해 우아하고 기품 있는 모습으로 전 세계 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만인의 연인 아네트 베닝. <대통령의 연인>, <아메리칸 뷰티>, <빙 줄리아>, <에브리바디 올라잇>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 미국 배우 조합상, 런던 비평가 협회상,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여우 주연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페이스 오브 러브>에서 아네트 베닝은 이전보다 더욱 깊어진 연륜, 넓어진 감정의 폭으로 한 여성의 상실, 혼란, 설레임 등 복잡한 감정을 완벽하고 섬세하게 표현해 내 평단은 물론, 전 세계 영화인들의 극찬을 받으며 영화와 그녀의 연기에 대한 국내 관객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페이스 오브 러브> 보도자료 중에서-

1958년 켄자스주 토페카 출신인 아네트 베닝은 샌프란시스코 대학 재학 시절 한 연극에 출연하며 첫 연기를 선보였다. 대학 졸업 후 본격적으로 연기활동을 시작한 그녀는 87년 연극 <코스탈 디스터번스>를 통해 토니상 후보에 노미네이트되었고, 90년에는 안젤리카 휴스턴, 존 쿠삭과 함께 출연한 영화 <그리프터스>를 통해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후보에 오르면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이후 <러브 어페어>, <화성침공>, <인 드림즈> 등에서 다양한 연기변신을 펼치며 <그리프터스>와 <아메리칸 뷰티>, <빙 줄리아>, <에브리바디 올라잇>까지 4번이나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에 노미네이트될 정도의 탁월한 연기력을 통해 최고의 여배우로 인정받았다. 세계 영화 팬들에게는 <러브 어페어>를 통해 ‘영원한 연인’으로 각인되었고, 할리우드 최고의 바람둥이였던 남편 워렌 비티의 바람기를 잠재운 ‘마성의 카리스마’로 세간의 경탄을 받기도 했다. 아네트 베닝은 <마더 앤 차일드>에서 한번도 안아보지 못한 딸에 대한 그리움을 간직한 엄마 카렌을 연기했다. 수 편의 작품을 통해 쌓아온 내공과 섬세한 내면 연기를 통해 평생 아이를 그리워하며 살아온 ‘카렌’ 역을 깊고 풍부하게 표현한 그녀의 연기는 가슴 절절한 감동을 전한다. 감독은 그녀가 이야기 속 인물들이 가지는 감정과 그것을 어떻게 연기해야 되는지 완벽하게 파악하고 있다며 아네트 베닝의 뛰어난 연기력을 극찬했다.

-<마더 앤 차일드> 보도자료 중에서-

<그리프터스> <빙 줄리아> <아메리칸 뷰티>로 아카데미 영화제에 무려 3번의 노미네이트가 될 정도로 탁월한 연기력의 소유자이자, 헐리우드 최고의 플레이보이 워렌 비티의 바람기를 잠재운 여신적 카리스마, 또한 영화에서 연극까지 자신만의 연기력을 마음껏 펼치고 있는 아네트 베닝이 <에브리바디 올라잇>으로 돌아온다. 도회적인 이미지로 순수와 도발을 마음껏 넘나들며, 장르를 가리지 않은 열연을 통해 자신의 커리어를 쌓아가고 있는 아네트 베닝. 2010년 <에브리바디 올라잇>에서 여성적인 매력을 벗고 톰보이적인 매력을 지니고 있는 ‘닉’ 역을 맡아 캐릭터에 생생함을 불러 일으킨다. 이번 작품을 위해 시나리오 작업부터 감독, 작가와 꾸준히 대화를 나누며 실제 자신의 모습과 가장 닮아있는 작품으로 손꼽는 <에브리바디 올라잇>. 이전에 알지 못했던 그녀의 색다른 매력을 만나게 될 것이다.

-<에브리바디 올라잇>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58-05-29 출생미국The Great Outdoors (1988) 데뷔
1958년생인 아네트 베닝은 1987년 브로드웨이에서 <코스탈 디스터번스>라는 작품으로 토니상에 노미네이트되고 클라랜스 드웨드상을 수상했다. 이후 TV시리즈와 영화계에 데뷔해 <대통령의 연인>(1995) <화성 침공>(1996) <비상계엄>(1998) 등에 출연하고 <아메리칸 뷰티>(1999)로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에 노미네이트 되는 등 실력파 중견 연기자로 자리매김했다.

-<진저 앤 로사> 보도자료 중에서-

<러브 어페어>를 통해 우아하고 기품 있는 모습으로 전 세계 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만인의 연인 아네트 베닝. <대통령의 연인>, <아메리칸 뷰티>, <빙 줄리아>, <에브리바디 올라잇>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 미국 배우 조합상, 런던 비평가 협회상,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여우 주연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페이스 오브 러브>에서 아네트 베닝은 이전보다 더욱 깊어진 연륜, 넓어진 감정의 폭으로 한 여성의 상실, 혼란, 설레임 등 복잡한 감정을 완벽하고 섬세하게 표현해 내 평단은 물론, 전 세계 영화인들의 극찬을 받으며 영화와 그녀의 연기에 대한 국내 관객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페이스 오브 러브> 보도자료 중에서-

1958년 켄자스주 토페카 출신인 아네트 베닝은 샌프란시스코 대학 재학 시절 한 연극에 출연하며 첫 연기를 선보였다. 대학 졸업 후 본격적으로 연기활동을 시작한 그녀는 87년 연극 <코스탈 디스터번스>를 통해 토니상 후보에 노미네이트되었고, 90년에는 안젤리카 휴스턴, 존 쿠삭과 함께 출연한 영화 <그리프터스>를 통해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후보에 오르면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이후 <러브 어페어>, <화성침공>, <인 드림즈> 등에서 다양한 연기변신을 펼치며 <그리프터스>와 <아메리칸 뷰티>, <빙 줄리아>, <에브리바디 올라잇>까지 4번이나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에 노미네이트될 정도의 탁월한 연기력을 통해 최고의 여배우로 인정받았다. 세계 영화 팬들에게는 <러브 어페어>를 통해 ‘영원한 연인’으로 각인되었고, 할리우드 최고의 바람둥이였던 남편 워렌 비티의 바람기를 잠재운 ‘마성의 카리스마’로 세간의 경탄을 받기도 했다. 아네트 베닝은 <마더 앤 차일드>에서 한번도 안아보지 못한 딸에 대한 그리움을 간직한 엄마 카렌을 연기했다. 수 편의 작품을 통해 쌓아온 내공과 섬세한 내면 연기를 통해 평생 아이를 그리워하며 살아온 ‘카렌’ 역을 깊고 풍부하게 표현한 그녀의 연기는 가슴 절절한 감동을 전한다. 감독은 그녀가 이야기 속 인물들이 가지는 감정과 그것을 어떻게 연기해야 되는지 완벽하게 파악하고 있다며 아네트 베닝의 뛰어난 연기력을 극찬했다.

-<마더 앤 차일드> 보도자료 중에서-

<그리프터스> <빙 줄리아> <아메리칸 뷰티>로 아카데미 영화제에 무려 3번의 노미네이트가 될 정도로 탁월한 연기력의 소유자이자, 헐리우드 최고의 플레이보이 워렌 비티의 바람기를 잠재운 여신적 카리스마, 또한 영화에서 연극까지 자신만의 연기력을 마음껏 펼치고 있는 아네트 베닝이 <에브리바디 올라잇>으로 돌아온다. 도회적인 이미지로 순수와 도발을 마음껏 넘나들며, 장르를 가리지 않은 열연을 통해 자신의 커리어를 쌓아가고 있는 아네트 베닝. 2010년 <에브리바디 올라잇>에서 여성적인 매력을 벗고 톰보이적인 매력을 지니고 있는 ‘닉’ 역을 맡아 캐릭터에 생생함을 불러 일으킨다. 이번 작품을 위해 시나리오 작업부터 감독, 작가와 꾸준히 대화를 나누며 실제 자신의 모습과 가장 닮아있는 작품으로 손꼽는 <에브리바디 올라잇>. 이전에 알지 못했던 그녀의 색다른 매력을 만나게 될 것이다.

-<에브리바디 올라잇>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