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소니 홉킨스

Anthony Hopkins 

21,525,241관객 동원
 1937-12-13 출생ㅣ영국ㅣ겨울의 사자 (1968) 데뷔
스릴러의 바이블로 불리는 <양들의 침묵>부터 마블 시리즈의 새로운 강자로 떠오른 <토르: 천둥의 신>까지, 세계적인 명배우 안소니 홉킨스는 시대를 불문하고 장르의 경계 없이 매 작품마다 그만이 보여줄 수 있는 연기를 선보인다. <레드: 더 레전드>에서 전편에는 없었던 새로운 캐릭터인 천재 핵물리학자 ‘베일리’를 맡은 안소니 홉킨스는 의문에 싸여있는 미치광이 천재 핵물리학자로 완벽 분해 다시 한번 자신의 묵직한 존재감을 발휘할 것이다.

-<레드: 더 레전드> 보도자료 중에서-

소름 끼칠 정도의 완벽한 연기력으로 지금까지도 회자되고 있는, 영화 역사상 최고의 살인마 캐릭터 ‘한니발 렉터’를 탄생시킨 안소니 홉킨스. <양들의 침묵>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이래 <남아있는 나날> <닉슨> <아미스타드> 등 다수의 작품에서 특유의 압도적 카리스마로 그 명성을 이어왔다. 이에 2003년 할리우드 명예의 전당에 오르며 현존하는 전설적인 배우 중 한 명으로 기록된 안소니 홉킨스가 <토르 : 천둥의 신>에서 신의 세계 ‘아스가르드’를 이끄는 통치자이자 신들의 왕인 ‘오딘’ 역은 통해 다시 한번 강렬한 연기를 선보인다. “카메라 앞에서의 흡입력이나 프로의식을 보면 절로 감탄이 나온다. 단순히 기술적인 부분만이 아니라 그가 지닌 강렬한 에너지와 탁월함은 예상을 뛰어넘는다”라며 케네스 브래너 감독까지 감탄할 정도로 배우로써 강한 위력을 지닌 안소니 홉킨스. 오랜 연륜으로 다져진 그의 압도적 존재감이 <토르 : 천둥의 신>을 통해 관객들에게 고스란히 전해질 것이다.

-<토르: 천둥의 신> 보도자료 중에서-

1937년 영국 출생. 연극 무대를 시작으로 1968년 <겨울의 사자>로 영화에 데뷔했다. 이후 개성 있는 연기파로 다양한 영화에 출연했으며, 초기 대표작으로는 <머나먼 다리>(1977), <엘리펀트 맨>(1980), <바운티호의 반란>(1984) 등이 있다. 1991년작 <양들의 침묵>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전세계적인 스타 배우로 거듭났다. 1993년 <남아있는 나날>과 1995년 <닉슨>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후보에, 스티븐 스필버그의 1997년작 <아미스타드>로 남우조연상 후보에 올랐다. 그 외 대표작으로는 제임스 아이보리 감독의 <하워즈 엔드>(1992), 프란시스 포드 코폴라의 <드라큘라>(1992), 에드워드 즈윅 감독의 <가을의 전설>(1994), 안토니오 반데라스, 캐서린 제타 존스와 함께 출연한 <마스크 오브 조로>(1998), 브래드 피트와 공연한 <조 블랙의 사랑>(1998), <양들의 침묵>의 속편과 전편인 <한니발>(2001)과 <레드 드래곤>(2002), 니콜 키드먼과 공연했던 <휴먼 스테인>(2003) 등이 있다. 최근 조 존스턴 감독의 <울프맨>(2010)에 출연했으며 현재 케네스 브래너 감독이 연출을 맡은 마블 스튜디오의 <토르:천둥의 신>을 촬영 중이다.

-<환상의 그대> 보도자료 중에서-

<양들의 침묵>에서 한니발 렉터 역으로 전세계를 전율시킨 안소니 홉킨스는 아카데미를 비롯해 영국 아카데미, 뉴욕 비평가 협회, 시카고 비평가 협회 등의 전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최우수 남우주연상을 석권. 이후에도 완벽한 연기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은 그는 <한니발>부터 최근의 <울프맨>까지 카리스마 있는 연기로 호평 받고 있다.

- <달콤한 악마의 유혹> 보도자료 중에서-

제빵사 집안에서 태어난 안소니 홉킨스는 학교 생활에 적응하지 못하고 17살에 드라마 클럽에 가입해 연기 재능을 드러낸다. 영국 왕립 학교를 졸업하고 연극 무대에 띄어든 그는 평소 존경하던 로렌스 올리비에를 누르고 배역을 얻는 기염을 토하기도 했다. 피터 오툴과 캐서린 햄번이 공연한 <바람의 라이언>으로 영화에 데뷔한 뒤 현재까지 약 90편의 영화에 출연했다. 75년까지는 알코올 중독으로 폐인이 되다시피 했으나 정상인으로 돌아와 다시 카메라 앞에 서게 되었다. 가장 유명한 역할은 <양들의 침묵>의 살인마 한니발 렉터 박사. FBI 요원 조디 포스터를 자유자재로 요리하는 카리스마적인 살인마로 출연해 관객을 경악케 만들었으며 이 영화로 아카데미 남우 주연상을 거머쥐었다. 이후 시대극에 주고 출연했으며 95년 영화 <닉슨>에서 실존 인물 닉슨을 실감나게 연기해내기도 했다.
더보기
1937-12-13 출생영국겨울의 사자 (1968) 데뷔
스릴러의 바이블로 불리는 <양들의 침묵>부터 마블 시리즈의 새로운 강자로 떠오른 <토르: 천둥의 신>까지, 세계적인 명배우 안소니 홉킨스는 시대를 불문하고 장르의 경계 없이 매 작품마다 그만이 보여줄 수 있는 연기를 선보인다. <레드: 더 레전드>에서 전편에는 없었던 새로운 캐릭터인 천재 핵물리학자 ‘베일리’를 맡은 안소니 홉킨스는 의문에 싸여있는 미치광이 천재 핵물리학자로 완벽 분해 다시 한번 자신의 묵직한 존재감을 발휘할 것이다.

-<레드: 더 레전드> 보도자료 중에서-

소름 끼칠 정도의 완벽한 연기력으로 지금까지도 회자되고 있는, 영화 역사상 최고의 살인마 캐릭터 ‘한니발 렉터’를 탄생시킨 안소니 홉킨스. <양들의 침묵>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이래 <남아있는 나날> <닉슨> <아미스타드> 등 다수의 작품에서 특유의 압도적 카리스마로 그 명성을 이어왔다. 이에 2003년 할리우드 명예의 전당에 오르며 현존하는 전설적인 배우 중 한 명으로 기록된 안소니 홉킨스가 <토르 : 천둥의 신>에서 신의 세계 ‘아스가르드’를 이끄는 통치자이자 신들의 왕인 ‘오딘’ 역은 통해 다시 한번 강렬한 연기를 선보인다. “카메라 앞에서의 흡입력이나 프로의식을 보면 절로 감탄이 나온다. 단순히 기술적인 부분만이 아니라 그가 지닌 강렬한 에너지와 탁월함은 예상을 뛰어넘는다”라며 케네스 브래너 감독까지 감탄할 정도로 배우로써 강한 위력을 지닌 안소니 홉킨스. 오랜 연륜으로 다져진 그의 압도적 존재감이 <토르 : 천둥의 신>을 통해 관객들에게 고스란히 전해질 것이다.

-<토르: 천둥의 신> 보도자료 중에서-

1937년 영국 출생. 연극 무대를 시작으로 1968년 <겨울의 사자>로 영화에 데뷔했다. 이후 개성 있는 연기파로 다양한 영화에 출연했으며, 초기 대표작으로는 <머나먼 다리>(1977), <엘리펀트 맨>(1980), <바운티호의 반란>(1984) 등이 있다. 1991년작 <양들의 침묵>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전세계적인 스타 배우로 거듭났다. 1993년 <남아있는 나날>과 1995년 <닉슨>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후보에, 스티븐 스필버그의 1997년작 <아미스타드>로 남우조연상 후보에 올랐다. 그 외 대표작으로는 제임스 아이보리 감독의 <하워즈 엔드>(1992), 프란시스 포드 코폴라의 <드라큘라>(1992), 에드워드 즈윅 감독의 <가을의 전설>(1994), 안토니오 반데라스, 캐서린 제타 존스와 함께 출연한 <마스크 오브 조로>(1998), 브래드 피트와 공연한 <조 블랙의 사랑>(1998), <양들의 침묵>의 속편과 전편인 <한니발>(2001)과 <레드 드래곤>(2002), 니콜 키드먼과 공연했던 <휴먼 스테인>(2003) 등이 있다. 최근 조 존스턴 감독의 <울프맨>(2010)에 출연했으며 현재 케네스 브래너 감독이 연출을 맡은 마블 스튜디오의 <토르:천둥의 신>을 촬영 중이다.

-<환상의 그대> 보도자료 중에서-

<양들의 침묵>에서 한니발 렉터 역으로 전세계를 전율시킨 안소니 홉킨스는 아카데미를 비롯해 영국 아카데미, 뉴욕 비평가 협회, 시카고 비평가 협회 등의 전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최우수 남우주연상을 석권. 이후에도 완벽한 연기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은 그는 <한니발>부터 최근의 <울프맨>까지 카리스마 있는 연기로 호평 받고 있다.

- <달콤한 악마의 유혹> 보도자료 중에서-

제빵사 집안에서 태어난 안소니 홉킨스는 학교 생활에 적응하지 못하고 17살에 드라마 클럽에 가입해 연기 재능을 드러낸다. 영국 왕립 학교를 졸업하고 연극 무대에 띄어든 그는 평소 존경하던 로렌스 올리비에를 누르고 배역을 얻는 기염을 토하기도 했다. 피터 오툴과 캐서린 햄번이 공연한 <바람의 라이언>으로 영화에 데뷔한 뒤 현재까지 약 90편의 영화에 출연했다. 75년까지는 알코올 중독으로 폐인이 되다시피 했으나 정상인으로 돌아와 다시 카메라 앞에 서게 되었다. 가장 유명한 역할은 <양들의 침묵>의 살인마 한니발 렉터 박사. FBI 요원 조디 포스터를 자유자재로 요리하는 카리스마적인 살인마로 출연해 관객을 경악케 만들었으며 이 영화로 아카데미 남우 주연상을 거머쥐었다. 이후 시대극에 주고 출연했으며 95년 영화 <닉슨>에서 실존 인물 닉슨을 실감나게 연기해내기도 했다.
더보기
1991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