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 루카스

George Lucas 

3,473,611관객 동원
 1944-05-14 출생ㅣ미국ㅣTHX 1138 (1971) 데뷔
전 세계 SF장르의 발전은 모두 이 사람에게서 촉발되었다. 영상혁명의 대가 조지 루카스는 남다른 창의력과 꿈을 현실로 만들어내는 추진력으로 세계 영화계를 견인해온 SF장르의 거장. 세계 최고의 특수효과 전문회사 ILM을 설립하여 특수기술의 선구자 역할을 했던 그는 영화 기술 발전의 역사와 함께 해왔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또한 그는 탄탄한 이야기야말로 영화적 재미를 완성하는 핵심이라는 강력한 믿음으로 자신이 연출한 거의 모든 영화의 시나리오를 직접 써왔다. 이는 작가와 감독의 분업화가 확실하게 이루어진 할리우드에서 매우 드문 경우. 이러한 남다른 열정은 바로 <스타워즈>라는 불세출의 세계관을 창조해낸 원동력이 되었다. 위대한 시리즈의 메가 히트는 조지 루카스 감독이 만들어낸 탄탄한 각본과 탁월한 기술의 조화에 있었던 것이다. 조지 루카스는 <스타워즈: 에피소드1 - 보이지 않은 위험 3D>의 제작 동기를 밝히며, 자신이 생각하는 3D 영화는 단순한 기술이 아닌 예술이라고 말한 바 있다. SF액션의 독보적 장인의 이 한마디는 단순한 ‘서프라이즈 효과’에 기댄 기존의 3D 영화와는 격이 다른, 최고의 볼거리를 선사할 것이란 믿음을 갖게 만든다.

-<스타워즈: 에피소드 1-보이지 않는 위험 3D> 보도자료 중에서-

<스타 워즈> 시리즈로 유명한 조지 루카스 감독은 1944년 5월 14일 태어났다. USC를 졸업했으며 1968년 프랜시스 코폴라 감독의 <피니안의 무지개>에서 인턴으로 영화일을 시작했다. 영화 데뷔작은 71년에 연출한 < THX 1138 >. 그 후 자신이 직접 각본까지 쓴 <인디아나 존스>의 시리즈를 기획하면서 탁월한 흥행 안목을 자랑했다. 1977년 직접 감독한 <스타 워즈>로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시각효과상을 비롯 다수의 부문에서 오스카를 받았다. 이후 <제국의 침략> <제다이의 귀환> 등을 만들었으며 <스타 워즈>의 프리퀄에 해당하는 <에피소드> 시리즈를 만들어 대단한 흥행 성공을 거두었다.
더보기
1944-05-14 출생미국THX 1138 (1971) 데뷔
전 세계 SF장르의 발전은 모두 이 사람에게서 촉발되었다. 영상혁명의 대가 조지 루카스는 남다른 창의력과 꿈을 현실로 만들어내는 추진력으로 세계 영화계를 견인해온 SF장르의 거장. 세계 최고의 특수효과 전문회사 ILM을 설립하여 특수기술의 선구자 역할을 했던 그는 영화 기술 발전의 역사와 함께 해왔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또한 그는 탄탄한 이야기야말로 영화적 재미를 완성하는 핵심이라는 강력한 믿음으로 자신이 연출한 거의 모든 영화의 시나리오를 직접 써왔다. 이는 작가와 감독의 분업화가 확실하게 이루어진 할리우드에서 매우 드문 경우. 이러한 남다른 열정은 바로 <스타워즈>라는 불세출의 세계관을 창조해낸 원동력이 되었다. 위대한 시리즈의 메가 히트는 조지 루카스 감독이 만들어낸 탄탄한 각본과 탁월한 기술의 조화에 있었던 것이다. 조지 루카스는 <스타워즈: 에피소드1 - 보이지 않은 위험 3D>의 제작 동기를 밝히며, 자신이 생각하는 3D 영화는 단순한 기술이 아닌 예술이라고 말한 바 있다. SF액션의 독보적 장인의 이 한마디는 단순한 ‘서프라이즈 효과’에 기댄 기존의 3D 영화와는 격이 다른, 최고의 볼거리를 선사할 것이란 믿음을 갖게 만든다.

-<스타워즈: 에피소드 1-보이지 않는 위험 3D> 보도자료 중에서-

<스타 워즈> 시리즈로 유명한 조지 루카스 감독은 1944년 5월 14일 태어났다. USC를 졸업했으며 1968년 프랜시스 코폴라 감독의 <피니안의 무지개>에서 인턴으로 영화일을 시작했다. 영화 데뷔작은 71년에 연출한 < THX 1138 >. 그 후 자신이 직접 각본까지 쓴 <인디아나 존스>의 시리즈를 기획하면서 탁월한 흥행 안목을 자랑했다. 1977년 직접 감독한 <스타 워즈>로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시각효과상을 비롯 다수의 부문에서 오스카를 받았다. 이후 <제국의 침략> <제다이의 귀환> 등을 만들었으며 <스타 워즈>의 프리퀄에 해당하는 <에피소드> 시리즈를 만들어 대단한 흥행 성공을 거두었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