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븐 스필버그

Steven Spielberg 

23,722,253관객 동원
 1946-12-18출생ㅣ미국 오하이오ㅣThe Last Gun (1959)
스티븐 스필버그는 어린 시절부터 링컨의 사상과 인간적인 면모에 사로잡혔다. 그는 링컨에 대한 책을 읽고 링컨에 대해 생각하고 링컨의 생애가 영화에 어울릴 뿐만 아니라 현대 사회에도 공감할 수 있는 파란만장한 이야기로 가득하다고 확신했다. 이전부터 수많은 링컨의 책이 있었지만 2005년, 스티븐 스필버그는 도리스 퀀스 굿윈의 베스트샐러 [권력의 조건]과 만난다. 그리고 오랜 친구이자 각본가인 토니 커쉬너와의 열띤 토론 끝에 링컨의 생애 마지막 4개월에 초점을 맞추기로 결심했다. 이 짧은 기간 동안 링컨은 연방의 통일과 노예제도 폐지라는 기념비적인 업적을 달성했다. 그의 일생에서 가장 복잡한 싸움에 놓였었기 때문에 그 속에서 드러나는 링컨의 다양한 인간적인 면모를 입체적으로 보여줄 수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나는 영화에서 링컨의 다양한 측면을 그리고 싶었다. 그는 정치인이자 군 지도자이자 아버지이자 남편이자 항상 내면을 들여다보는 인간이었다.” 지금껏 온갖 다양한 작품을 연출한 명장이었으나 스티븐 스필버그는 그 어떤 영화와도 구별되는 뜨거운 열정을 재발견했다. 그리고 노예제도 폐지를 비롯한 링컨 업적의 파워를 정치적 서스펜스가 곁들여진 깊은 감동으로 담아내며 아카데미와 골든글로브를 비롯, 전세계 유수 영화제 63개 부문 수상 및97개 부문 노미네이션의 쾌거를 달성, 명불허전 거장의 면모를 다시금 과시했다. 역사상 가장 큰 성공을 거둔 영화감독 중 한 명으로 평가 받는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은 지금까지 전세계적으로 사랑 받은 가족 영화부터 역사적 대서사 영화까지 다양한 작품을 선보였다. 그는 26세의 젊은 나이에 최초의 현대 블록버스터이자 서스펜스 걸작 <죠스>(1972)를 만들어 엄청난 히트를 기록하며 일약 스타감독의 대열에 들어선다. 이후 외계인과 친구가 되는 소년의 이야기를 그린 가족영화 < E.T>(1982)는 남녀노소에 상관없이 전세계 관객들의 순수한 동심을 자극하며 최고의 인기를 누렸다. <인디아나 존스><쥬라기 공원> 시리즈의 성공으로 액션 어드벤처 장르에서도 독보적 재능을 보였으며 <그램린><구니스><백 투더 퓨쳐><맨 인 블랙> 시리즈와 <누가 로저 래빗을 모험했나>와 같은 당대 최고의 인기를 얻은 수많은 작품의 기획에 참여했다. 1994년에는 제프리 카젠버그, 데이비드 게펜과 함께 드림웍스를 설립하여 <아메리칸 뷰티>(2000), <글래디에이터>(2000), <뷰티풀 마인드>(2002)까지 아카데미 수상작을 세 편이나 탄생시켰다. 그는 제 2차 세계대전과 유대인 대학살을 다룬 <쉰들러 리스트>(1994)로 아카데미 감독상과 작품상을 수상했고, <라이언 일병 구하기>(1998)로 세 번째 아카데미 감독상을 거머쥐었다. 그 밖의 작품으로는 <에이 아이>(2001), <마이너리티 리포트>(2002), <캐치 미 이프 유 캔>(2003), <뮌헨>(2005), <우주 전쟁>(2005) 등이 있다. <링컨>은 <맨 인 블랙><트랜스 포머> 등 제작자로서도 큰 성공을 거둔 그가 오랜만에 감독으로 돌아와 감독으로서의 열정을 불태운 역작이다. 그의 다음 작품으로는 로봇의 반란 속에서 인간의 사투를 그린 <로보포칼립스>가 기다리고 있다.

-<링컨> 보도자료 중에서-

흥행성과 작품성을 겸비한 가장 성공적인 감독이자 제작자 스티븐 스필버그. 그를 설명하는 데에는 긴 말이 필요 없다. 그저 이름만으로도 설명이 가능한 전 세계적인 감독이다. 사상 최대의 흥행 수익을 올린 영화 <죠스>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한 스티븐 스필버그는 이후 < E.T.>, <인디아나 존스> 시리즈, <마이너리티 리포트>, <우주 전쟁> 등으로 흥행성과 오락성을 인정받았다. 게다가 < E.T.>는 그에게 첫 번째 아카데미 감독상의 영예까지 안겨주었다. 하지만, 그의 도전은 멈출 줄 몰랐다. 그는 인종차별과 성차별이라는 소재를 다루고 있는 영화 <컬러 퍼플>과 2차 세계 대전을 배경으로 거대한 스케일이 돋보이는 영화 <태양의 제국>으로 평단의 극찬을 끌어냈다. 유태인 학살을 그리고 있는 영화 <쉰들러 리스트>로는 아카데미 작품상, 감독상 등 7개 부문을 석권하며 세계를 깜짝 놀라게 했고, 전쟁 속 진한 동료애를 감동적으로 그려낸 영화 <라이언 일병 구하기>로 또 한번 감독상을 수상하며 그의 40여 년 영화 인생 동안 아카데미 감독상 총 3회에 빛나는 쾌거를 이뤄냈다. 흥행성, 작품성 어느 하나도 빠지지 않는 명실공히 세계 최고의 감독 스티븐 스필버그. 그가 새롭게 선보이는 영화 <워 호스>는 그가 거장일 수 밖에 없음을 다시 한 번 증명해줄 것이다.

-<워 호스>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46-12-18 출생미국 오하이오The Last Gun (1959) 데뷔
스티븐 스필버그는 어린 시절부터 링컨의 사상과 인간적인 면모에 사로잡혔다. 그는 링컨에 대한 책을 읽고 링컨에 대해 생각하고 링컨의 생애가 영화에 어울릴 뿐만 아니라 현대 사회에도 공감할 수 있는 파란만장한 이야기로 가득하다고 확신했다. 이전부터 수많은 링컨의 책이 있었지만 2005년, 스티븐 스필버그는 도리스 퀀스 굿윈의 베스트샐러 [권력의 조건]과 만난다. 그리고 오랜 친구이자 각본가인 토니 커쉬너와의 열띤 토론 끝에 링컨의 생애 마지막 4개월에 초점을 맞추기로 결심했다. 이 짧은 기간 동안 링컨은 연방의 통일과 노예제도 폐지라는 기념비적인 업적을 달성했다. 그의 일생에서 가장 복잡한 싸움에 놓였었기 때문에 그 속에서 드러나는 링컨의 다양한 인간적인 면모를 입체적으로 보여줄 수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나는 영화에서 링컨의 다양한 측면을 그리고 싶었다. 그는 정치인이자 군 지도자이자 아버지이자 남편이자 항상 내면을 들여다보는 인간이었다.” 지금껏 온갖 다양한 작품을 연출한 명장이었으나 스티븐 스필버그는 그 어떤 영화와도 구별되는 뜨거운 열정을 재발견했다. 그리고 노예제도 폐지를 비롯한 링컨 업적의 파워를 정치적 서스펜스가 곁들여진 깊은 감동으로 담아내며 아카데미와 골든글로브를 비롯, 전세계 유수 영화제 63개 부문 수상 및97개 부문 노미네이션의 쾌거를 달성, 명불허전 거장의 면모를 다시금 과시했다. 역사상 가장 큰 성공을 거둔 영화감독 중 한 명으로 평가 받는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은 지금까지 전세계적으로 사랑 받은 가족 영화부터 역사적 대서사 영화까지 다양한 작품을 선보였다. 그는 26세의 젊은 나이에 최초의 현대 블록버스터이자 서스펜스 걸작 <죠스>(1972)를 만들어 엄청난 히트를 기록하며 일약 스타감독의 대열에 들어선다. 이후 외계인과 친구가 되는 소년의 이야기를 그린 가족영화 < E.T>(1982)는 남녀노소에 상관없이 전세계 관객들의 순수한 동심을 자극하며 최고의 인기를 누렸다. <인디아나 존스><쥬라기 공원> 시리즈의 성공으로 액션 어드벤처 장르에서도 독보적 재능을 보였으며 <그램린><구니스><백 투더 퓨쳐><맨 인 블랙> 시리즈와 <누가 로저 래빗을 모험했나>와 같은 당대 최고의 인기를 얻은 수많은 작품의 기획에 참여했다. 1994년에는 제프리 카젠버그, 데이비드 게펜과 함께 드림웍스를 설립하여 <아메리칸 뷰티>(2000), <글래디에이터>(2000), <뷰티풀 마인드>(2002)까지 아카데미 수상작을 세 편이나 탄생시켰다. 그는 제 2차 세계대전과 유대인 대학살을 다룬 <쉰들러 리스트>(1994)로 아카데미 감독상과 작품상을 수상했고, <라이언 일병 구하기>(1998)로 세 번째 아카데미 감독상을 거머쥐었다. 그 밖의 작품으로는 <에이 아이>(2001), <마이너리티 리포트>(2002), <캐치 미 이프 유 캔>(2003), <뮌헨>(2005), <우주 전쟁>(2005) 등이 있다. <링컨>은 <맨 인 블랙><트랜스 포머> 등 제작자로서도 큰 성공을 거둔 그가 오랜만에 감독으로 돌아와 감독으로서의 열정을 불태운 역작이다. 그의 다음 작품으로는 로봇의 반란 속에서 인간의 사투를 그린 <로보포칼립스>가 기다리고 있다.

-<링컨> 보도자료 중에서-

흥행성과 작품성을 겸비한 가장 성공적인 감독이자 제작자 스티븐 스필버그. 그를 설명하는 데에는 긴 말이 필요 없다. 그저 이름만으로도 설명이 가능한 전 세계적인 감독이다. 사상 최대의 흥행 수익을 올린 영화 <죠스>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한 스티븐 스필버그는 이후 < E.T.>, <인디아나 존스> 시리즈, <마이너리티 리포트>, <우주 전쟁> 등으로 흥행성과 오락성을 인정받았다. 게다가 < E.T.>는 그에게 첫 번째 아카데미 감독상의 영예까지 안겨주었다. 하지만, 그의 도전은 멈출 줄 몰랐다. 그는 인종차별과 성차별이라는 소재를 다루고 있는 영화 <컬러 퍼플>과 2차 세계 대전을 배경으로 거대한 스케일이 돋보이는 영화 <태양의 제국>으로 평단의 극찬을 끌어냈다. 유태인 학살을 그리고 있는 영화 <쉰들러 리스트>로는 아카데미 작품상, 감독상 등 7개 부문을 석권하며 세계를 깜짝 놀라게 했고, 전쟁 속 진한 동료애를 감동적으로 그려낸 영화 <라이언 일병 구하기>로 또 한번 감독상을 수상하며 그의 40여 년 영화 인생 동안 아카데미 감독상 총 3회에 빛나는 쾌거를 이뤄냈다. 흥행성, 작품성 어느 하나도 빠지지 않는 명실공히 세계 최고의 감독 스티븐 스필버그. 그가 새롭게 선보이는 영화 <워 호스>는 그가 거장일 수 밖에 없음을 다시 한 번 증명해줄 것이다.

-<워 호스>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2004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