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튜 페리

Matthew Perry 

112,318관객 동원
 1969-08-19 출생ㅣ미국 메사츄세츠
매사추세츠 주 윌리암스 타운에서 태어난 ‘매튜 페리’는 15세 때 배우인 아버지 ‘존 베넷 페리’와 함께 LA로 건너 왔다. 학창 시절의 ‘매튜 페리’는 프로 테니스 선수를 꿈 꿀만큼 테니스에 이어서 남다른 재능을 가지고 있었지만 핏줄은 속일 수 없었는지 고교시절부터 여러 편의 연극에 출연하며 착실히 배우 수업을 받아나갔다. 이어 ‘챈들러’로 출연한 NBC TV의 시트콤 <프렌즈>가 폭발적인 인기를 얻으면서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프렌즈>의 성공 후 ‘리버 피닉스’가 주연한 <지미 리어든>으로 영화계에 데뷔한 그는 97년 <사랑은 다 괜찮아>에서 ‘셀마 헤이액’과 호흡을 맞추며 착한 남자 캐릭터를 연기했다. 그 후 ‘니브 캠밸’과 공연한 <쓰리 투 탱고>와 <나인 야드>의 성공으로 코믹배우의 이미지를 고수하며 현재 또래 배우 중 가장 유머감각이 뛰어나다는 평을 들으며 헐리우드 최고의 코미디 스타로 자리잡아 가고 있는 중이다.
더보기
1969-08-19 출생미국 메사츄세츠
매사추세츠 주 윌리암스 타운에서 태어난 ‘매튜 페리’는 15세 때 배우인 아버지 ‘존 베넷 페리’와 함께 LA로 건너 왔다. 학창 시절의 ‘매튜 페리’는 프로 테니스 선수를 꿈 꿀만큼 테니스에 이어서 남다른 재능을 가지고 있었지만 핏줄은 속일 수 없었는지 고교시절부터 여러 편의 연극에 출연하며 착실히 배우 수업을 받아나갔다. 이어 ‘챈들러’로 출연한 NBC TV의 시트콤 <프렌즈>가 폭발적인 인기를 얻으면서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프렌즈>의 성공 후 ‘리버 피닉스’가 주연한 <지미 리어든>으로 영화계에 데뷔한 그는 97년 <사랑은 다 괜찮아>에서 ‘셀마 헤이액’과 호흡을 맞추며 착한 남자 캐릭터를 연기했다. 그 후 ‘니브 캠밸’과 공연한 <쓰리 투 탱고>와 <나인 야드>의 성공으로 코믹배우의 이미지를 고수하며 현재 또래 배우 중 가장 유머감각이 뛰어나다는 평을 들으며 헐리우드 최고의 코미디 스타로 자리잡아 가고 있는 중이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