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레귀자모

John Leguizamo 

7,014,208관객 동원
 1964-07-22 출생ㅣ콜롬비아ㅣMixed Blood (1984) 데뷔
변신을 두려워하지 않고 끊임없이 진화화며 자신만의 커리어를 쌓아왔다. 영화, 연극, TV를 넘나들며 작가로서도 활약하고 있다. 1996년 <로미오와 줄리엣>에서 줄리엣의 사촌 티볼트 역을 맡아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아이스 에이지> 시리즈의 목소리 출연을 비롯 <스폰><물랑 루즈><베니싱> 등의 작품에서 개성 넘치는 연기를 선보였다.

-<링컨 차를 타는 변호사> 보도자료 중에서-

영화에서뿐만 아니라 연극, TV 등 수 많은 장르에서 활약을 펼치고 있는 존 레귀자모는 뛰어난 연기력을 지닌 실력파 배우로, 브로드웨이 데뷔작인 <괴짜>로 제51회 에미상을 수상한 바 있다. 나이트 샤말란 감독의 영화 <해프닝>에서 초자연적인 현상에 맞서 아이를 지켜 내는 수학교사 ‘줄리언’ 역으로 인상적인 연기를 펼치기도 한 그는 <베니싱>에서 영사기사 ‘폴’ 역을 맡아 어둠 속 사투를 벌인다. 그에 대해 브래드 앤더슨 감독은 "캐릭터를 살아있는 듯하게 연기하는 배우를 원했다. 존은 유머러스한 코드를 가미하면서도 정말로 살아있는 듯한 생동감 넘치는 연기를 보여줬다" 라고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베니싱>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1964-07-22 출생콜롬비아Mixed Blood (1984) 데뷔
변신을 두려워하지 않고 끊임없이 진화화며 자신만의 커리어를 쌓아왔다. 영화, 연극, TV를 넘나들며 작가로서도 활약하고 있다. 1996년 <로미오와 줄리엣>에서 줄리엣의 사촌 티볼트 역을 맡아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아이스 에이지> 시리즈의 목소리 출연을 비롯 <스폰><물랑 루즈><베니싱> 등의 작품에서 개성 넘치는 연기를 선보였다.

-<링컨 차를 타는 변호사> 보도자료 중에서-

영화에서뿐만 아니라 연극, TV 등 수 많은 장르에서 활약을 펼치고 있는 존 레귀자모는 뛰어난 연기력을 지닌 실력파 배우로, 브로드웨이 데뷔작인 <괴짜>로 제51회 에미상을 수상한 바 있다. 나이트 샤말란 감독의 영화 <해프닝>에서 초자연적인 현상에 맞서 아이를 지켜 내는 수학교사 ‘줄리언’ 역으로 인상적인 연기를 펼치기도 한 그는 <베니싱>에서 영사기사 ‘폴’ 역을 맡아 어둠 속 사투를 벌인다. 그에 대해 브래드 앤더슨 감독은 "캐릭터를 살아있는 듯하게 연기하는 배우를 원했다. 존은 유머러스한 코드를 가미하면서도 정말로 살아있는 듯한 생동감 넘치는 연기를 보여줬다" 라고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베니싱> 보도자료 중에서-

더보기
미정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