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렘 대포

Willem Dafoe 

17,851,815관객 동원
 1955-07-22출생ㅣ미국ㅣHeaven’s Gate(1980)
명실공히 할리우드 최고의 배우로 칭송 받고 있는 윌렘 대포는 1981년도부터 배우 생활을 시작했다. 연극 무대에서부터 다져진 연기력은 스크린에 데뷔하면서 더욱 빛을 발했다. 주조연을 막론하고 출연 분량에 상관 없이 개성 있는 연기와 압도적인 존재감으로 대중과 평단에게 강한 인상을 남겨 아카데미, 골든글로브 등 주요 영화제에 노미네이트되었다. 최근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에서 잔인하고 기괴한 킬러 역으로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내며 또 한번 대중과 평단의 극찬을 얻었다.

-<안녕 헤이즐> 보도자료 중에서-

<스파이더맨> 시리즈의 악역을 통해 전세계적으로 얼굴을 알렸고, 상업영화부터 예술영화까지 분야를 가리지 않고 맡은 역할에 혼신을 다하여 연기력을 인정받은 베테랑 배우 윌렘 데포. 앤드류 스탠튼 감독의 <니모를 찾아서>를 통해 맺은 인연으로 <존 카터: 바숨전쟁의 서막>에 출연을 결심, 타르크의 왕 ‘타스 타르카스’ 역으로 완벽 변신했다.

-<존 카터> 보도자료 중에서-

특유의 강인한 외모와 상반되는 부드러운 미소로 사랑 받아 온 윌렘 대포는 폭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지난 배우다. 우스터 그룹이라는 뉴욕의 실험 극단에서 연기 경력을 쌓은 그는 1982년 스크린에 등장하기 시작했다. 악당 역으로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스트리트 오브 화이어>로 전 세계에 이름을 알렸으며, <플래툰>의 인상깊은 연기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후보에 지명되며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안티크라이스트> 보도자료 중에서-

윌리엄 대포는 할리우드 배우 중에서도 연기파 배우로 첫손에 손꼽힌다. 1980년 <천국의 문>으로 데뷔했으며 <플래툰>, <광란의 사랑>, <잉글리쉬 페이션트> 등 지금까지 서른 편이 넘는 영화에 출연해 빛나는 조연 연기를 펼쳤다. 윌리엄 데포의 진가를 확인할 수 있는 영화로 <미시시피 버닝>, <예수의 마지막 유혹> 등의 작품이 있다. 2002년 샘 레이미 감독의 <스파이더 맨>에서 다시 한번 악역에 도전했다.
더보기
1955-07-22 출생미국Heaven’s Gate(1980) 데뷔
명실공히 할리우드 최고의 배우로 칭송 받고 있는 윌렘 대포는 1981년도부터 배우 생활을 시작했다. 연극 무대에서부터 다져진 연기력은 스크린에 데뷔하면서 더욱 빛을 발했다. 주조연을 막론하고 출연 분량에 상관 없이 개성 있는 연기와 압도적인 존재감으로 대중과 평단에게 강한 인상을 남겨 아카데미, 골든글로브 등 주요 영화제에 노미네이트되었다. 최근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에서 잔인하고 기괴한 킬러 역으로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내며 또 한번 대중과 평단의 극찬을 얻었다.

-<안녕 헤이즐> 보도자료 중에서-

<스파이더맨> 시리즈의 악역을 통해 전세계적으로 얼굴을 알렸고, 상업영화부터 예술영화까지 분야를 가리지 않고 맡은 역할에 혼신을 다하여 연기력을 인정받은 베테랑 배우 윌렘 데포. 앤드류 스탠튼 감독의 <니모를 찾아서>를 통해 맺은 인연으로 <존 카터: 바숨전쟁의 서막>에 출연을 결심, 타르크의 왕 ‘타스 타르카스’ 역으로 완벽 변신했다.

-<존 카터> 보도자료 중에서-

특유의 강인한 외모와 상반되는 부드러운 미소로 사랑 받아 온 윌렘 대포는 폭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지난 배우다. 우스터 그룹이라는 뉴욕의 실험 극단에서 연기 경력을 쌓은 그는 1982년 스크린에 등장하기 시작했다. 악당 역으로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스트리트 오브 화이어>로 전 세계에 이름을 알렸으며, <플래툰>의 인상깊은 연기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후보에 지명되며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안티크라이스트> 보도자료 중에서-

윌리엄 대포는 할리우드 배우 중에서도 연기파 배우로 첫손에 손꼽힌다. 1980년 <천국의 문>으로 데뷔했으며 <플래툰>, <광란의 사랑>, <잉글리쉬 페이션트> 등 지금까지 서른 편이 넘는 영화에 출연해 빛나는 조연 연기를 펼쳤다. 윌리엄 데포의 진가를 확인할 수 있는 영화로 <미시시피 버닝>, <예수의 마지막 유혹> 등의 작품이 있다. 2002년 샘 레이미 감독의 <스파이더 맨>에서 다시 한번 악역에 도전했다.
더보기
2014
1999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아시아트리뷴 l 0605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732, 세종빌딩 3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