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레이 바르코비악

Andrzej Bartkowiak 

559,365관객 동원
 폴란드
안드레이 바르코비악 감독은 액션씬 연출에 타고난 감각을 가지고 있다. 처음엔 촬영감독으로 각종 광고와 인디영화를 찍다가 제임스 아이보리 감독의 눈에들어 < THE 5:48 >이라는 작품으로 영화계에 첫발을 들여놓는다. 그후 아카데미 수상작 <애정의 조건>에서 촬영을 맡았고, <단테스 피크>, <스피드>, <트윈스>, <데블스 에드버킷>, <리셀웨폰 4>를 통해 뛰어난 기량을 인정받았다. 촬영감독으로 종횡무진하던 안드레이 바르코비악 감독은 2000년 이연걸이주연한 영화 <로미오 머스트 다이>로 감독으로 데뷔했다. 유독 액션씬에 대한 집착이 강한 그는 이작품에서 어떤 영화에서도 볼수 없었던 새로운 액션들을 능숙하게 연출해 스탭들의 찬사를 받았다. 이연걸과는 이미 <리쎌웨폰 4>에서 호흡을 맞춘바 있다. <엑시트 운즈>에서는 스티븐 시걸 특유의 액션과 DMX가 내뿜는 다이내믹한 에너지를 절묘하게 배합해 폭발적인 시너지 효과를 화면에 구현해냈다는 평을 받았다. 최대 9대의 카메라를 동원하여 다각도에서 촬영하는 것으로 유명한 바르코비악 감독은 <크레이들 2 그레이브>에서 자신의 역량의 최대치를 발휘했다.
더보기
폴란드
안드레이 바르코비악 감독은 액션씬 연출에 타고난 감각을 가지고 있다. 처음엔 촬영감독으로 각종 광고와 인디영화를 찍다가 제임스 아이보리 감독의 눈에들어 < THE 5:48 >이라는 작품으로 영화계에 첫발을 들여놓는다. 그후 아카데미 수상작 <애정의 조건>에서 촬영을 맡았고, <단테스 피크>, <스피드>, <트윈스>, <데블스 에드버킷>, <리셀웨폰 4>를 통해 뛰어난 기량을 인정받았다. 촬영감독으로 종횡무진하던 안드레이 바르코비악 감독은 2000년 이연걸이주연한 영화 <로미오 머스트 다이>로 감독으로 데뷔했다. 유독 액션씬에 대한 집착이 강한 그는 이작품에서 어떤 영화에서도 볼수 없었던 새로운 액션들을 능숙하게 연출해 스탭들의 찬사를 받았다. 이연걸과는 이미 <리쎌웨폰 4>에서 호흡을 맞춘바 있다. <엑시트 운즈>에서는 스티븐 시걸 특유의 액션과 DMX가 내뿜는 다이내믹한 에너지를 절묘하게 배합해 폭발적인 시너지 효과를 화면에 구현해냈다는 평을 받았다. 최대 9대의 카메라를 동원하여 다각도에서 촬영하는 것으로 유명한 바르코비악 감독은 <크레이들 2 그레이브>에서 자신의 역량의 최대치를 발휘했다.
더보기
사업자등록번호 211-88-91225 l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2016-서울강남-02630호 l 대표이사 정이은
㈜맥스무비 l 06099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125길 8, 301호(논현동, 유진빌딩)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2730 | 등록일자 2013년 7월 11일 | 제호 맥스무비 닷컴 | 발행인 : 정이은ㅣ편집인 : 이은지

Copyright ⓒ Asiatribune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